甲오브쓰레빠



본문

4천억 사랑의 바벨탑 무너질 위기!! [기사]

  • 작성자: 거래중지
  • 비추천 0
  • 추천 23
  • 조회 12425
  • 이슈빠
  • 2018.01.13
 
 
원문 기사링크
 
 
 
사랑의교회1.jpg

 
 

예배당 크기 늘리려 공공도로까지 점유하며 무리한 공사
법원 잇따라 '위법' 판결..대법 확정 땐 예배당 철거해야
부지 매입 1175억·공사비 2900억..도로 복구비 391억
 
 
 
■오정현 목사 “사회법 위에 영적 제사법 있다”
 
소송이 진행 중일 당시 이 교회의 오정현 담임목사는 공공도로 점용의 위법성 논란에 대해
”세상 사회법 위에 도덕법 있고 도덕법 위에 영적 제사법이 있다”
고 당당히 주장하기도 했습니다.
 
 
 
 
 
지금 이 건물의 예배당이 철거 위기에 놓였습니다.
사랑의교회는 2010년 서초구청의 허가를 받고 ‘공용 도로’의 지하 공간에 예배당 등을 만들었는데요.
‘서초구청이 내준 도로점용 허가는 불법이다’라는 법원 판결이 나왔기 때문입니다.
 
 
사랑의교회2.jpg
 
빨간 점선 부분이 공공도로
 
 
서초구청은 교회 신축 공간 일부(325㎡)를 어린이집으로 기부체납하는 조건 으로 도로 1077㎡의 지하공간을 내어주기로 도로점용허가 및 건축허가를 내어줬습니다.
 
 
어제(11일) 나온 항소심의 판단 역시 다르지 않았습니다.
서울고법 행정3부(재판장 문용선)는 도로 점용이 위법하다고 판단한 뒤
 “종교시설 건물 내에 설치된 어린이집은 통상 해당 종교를 가지고 있는 교인들에게 친숙하게 느낄 수 있어 다른 종교가 있거나 종교가 없는 인근 주민들이 이용하기는 정서상 쉽지 않다”며
일반인들이 거부감 없이 이용할 수 있는 영유아 보육시설을 확충하였다고 평가하기도 어렵다
 
 
 
 
 
 
 
 
 
사랑의교회는 대법원 판결이 확정되면 도로를 원상복구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사랑의교회3.jpg
도로를 복구하면 빨간선까지 예배당을 철거해야 한다.
 
 
 
 
 
 
■복구비 391억원은 누가 내야 하나
 
 
5. 점용기간이 만료되었거나 점용을 폐지 또는 허가가 취소되었을 때는 허가받은 자(사랑의교회)의 부담으로 도로를 원상복귀하여야 하며, 원상회복 전까지는 변상금을 납부하여야 한다.
 
11. 허가받은 자는 도로의 점용과 관련하여 발생하는 민·형사상의 모든 책임을 진다.
 
 
사랑의교회는 허가를 받으며 모든 책임을 스스로 감당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꼬시다 ㅋㅋㅋㅋㅋㅋㅋ
 
대법 가즈아~~~
 

추천 23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Therazone님의 댓글

  • 쓰레빠  Therazone
  • SNS 보내기
  • 저런거 보고 예수님이 흐뭇하게 웃으시겠냐??
0

솔롱님의 댓글

  • 쓰레빠  솔롱
  • SNS 보내기
  • 저 교회를 가보세요. 기거의 그림을 생각나게 하는  기괴한 이미지. 불안하고 신경질적인 건축 라인,  흉측한 건물 색조 등  아무래도 뭔가 다른 뜻이 있는 건축 디자이너의 작품처럼 보입니다.  사랑이 넘치는 아름다운 건물은 절대 아님.
0

구름나그네님의 댓글

  • 쓰레빠  구름나그네
  • SNS 보내기
  • 가즈아~
0

소울앰님의 댓글

  • 쓰레빠  소울앰
  • SNS 보내기
  • 건물지을돈으로 세상을 이롭게 해야하는것이 종교의 할일아닌가
0

오믈렛님의 댓글

  • 쓰레빠  오믈렛
  • SNS 보내기
  • 목사들이 절대로 안가르쳐주는 성경 구절 ....."부자는 천국에 들어가기가 힘들다"
0

개판민국님의 댓글

  • 쓰레빠  개판민국
  • SNS 보내기
  • 진짜 저게 무슨 교회냐~
    오만과 탐욕의 바벨탑이지~
1

로베르토님의 댓글

  • 쓰레빠  로베르토
  • SNS 보내기
  • (주)예수
0

에러king님의 댓글

  • 쓰레빠  에러king
  • SNS 보내기
  • 사회법 위에 영적 제사법?
    나도 크리스찬인데 이해불가
0

oodaddy님의 댓글

  • 쓰레빠  oodaddy
  • SNS 보내기
  • 사회법위에 영적 제사법?? = 무법천지
0

카시님의 댓글

  • 쓰레빠  카시
  • SNS 보내기
  • 결국 교회의 우리만 잘 되면 된다는 사고의 이기적인 행동을 정당화 할려는 수단으로 밖에 안 보이는데... 참 .. 종교.. 많이 변질 되었네요.
0

甲오브쓰레빠



甲오브쓰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분류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8144 유머빠 체크카드 드랍 주갤인 6 칫솔 04.14 11067 13 0
8143 이슈빠 정체성이 궁금한 정의당 8 HotTaco 04.14 9928 25 0
8142 유머빠 채식주의 강요하는 누나 9 팥히 04.14 11170 23 0
8141 유머빠 어느 고교의 자랑거리 6 킬로스 04.14 10854 18 0
8140 이슈빠 하루 60만 원 쓰고 불친절까지... "… 10 Guesswhat 04.14 11301 24 0
8139 유머빠 조선족에게 해킹당한 목사 5 크로와쌍 04.14 8095 15 0
8138 유머빠 노량진 스타벅스의 위엄.jpg 8 꾸리 04.13 15010 23 0
8137 유머빠 전 재산을 기부한 래퍼 1 직박구리 04.13 11809 38 0
8136 유머빠 기적의 양심 11 키스하고싶다 04.13 9512 17 0
8135 이슈빠 인두껍을쓴 짐승같은 야당 쓰레기들 14 그네씨퇴진 04.13 10923 31 2
8134 유머빠 셀프 주유소 갑질 9 8888 04.13 10736 24 0
8133 이슈빠 2살아이 성폭행 사건 진실 13 뜨악 04.13 8517 29 0
8132 이슈빠 음주 뺑소니가 앗아간 꿈…20대 가장의 … 10 판피린 04.13 5094 20 0
8131 이슈빠 LG 세탁기 기증은 사실이 아니라고함 7 깐쇼새우 04.13 7158 28 0
8130 유머빠 부모님의 애정행각을 봐버린 자녀들 5 patch 04.12 16087 29 0
8129 유머빠 남자친구와 헤어지고 삼겹살을 시킨 여자 9 404에러 04.12 14436 13 0
8128 유머빠 한 일본 여성의 일침 8 싸익버닉 04.12 12128 31 0
8127 이슈빠 ??? : 성관계 합의서는 미투운동을 공… 11 semys 04.12 12572 27 0
8126 유머빠 여자들 카톡 답장 통역 6 AAAAAA 04.12 10979 15 0
8125 유머빠 와이파이 도둑 4 아가리파이터 04.12 8555 15 0
8124 이슈빠 [뽐뿌펌] LG전자 사고쳤네요. 10 전설의주먹 04.12 9270 33 0
8123 이슈빠 애인2명과 데이트하느라 딸 굶겨죽인 엄마 10 애니콜 04.12 8430 28 0
8122 이슈빠 조금 더 빨리 가려다 일어난 참사.gif 7 ineffabilis 04.12 6557 19 0
8121 이슈빠 '어벤져스' 베네딕트 컴버배치, 합장자세… 8 내게목욕값을줬어 04.12 5213 20 0
8120 유머빠 미용실 간 멍멍이.gif 5 깐쇼새우 04.12 5128 23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