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빠



본문

쌍방폭행 후 성추행 누명 씌운 여성, 결국 덜미

  • 작성자: qpoi
  • 비추천 0
  • 추천 5
  • 조회 2406
  • 2018.01.13

1515763150_4wMq9Y7x_C0A8CA3C0000015E38295F7A00023C80_P4.jpeg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시비 끝에 싸움을 벌인 남성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며 누명을 씌운 여성이 경찰에 덜미를 잡혔다.

12일 부산 북부경찰서에 따르면 A(45·여)씨는 지난해 10월 14일 오전 2시 50분께 부산 북구의 한 길거리에서 귀가하려고 택시를 잡던 중 행인 B(35)씨와 시비를 벌였다

 

1515763150_KWSxJQwZ_C0A8CA3C0000015F38573AE4000E65EA_P4.jpeg

 

A씨가 잡은 택시 앞좌석에 B씨가 불쑥 타버린 것이 시비의 발단이 됐다.

 

B씨는 당시 술에 취한 상태였다.

A씨는 조금 전까지 같이 있었던 남자친구 C씨를 전화로 불렀다. 곧 도착한 C씨는 B 씨와 언쟁을 벌였고, 급기야는 주먹이 오가는 싸움으로 번졌다. 싸움에는 A씨도 가담했다.

 

소란이 일며 경찰이 출동하자 A씨는 태도를 돌변했다.

사건의 발단을 제대로 설명하지 않은 채 B씨가 "가슴을 만지며 성추행했다"고 경찰에 호소했다.

경찰은 이 때문에 B씨를 긴급체포했다.

하지만 조사가 진행되면서 A씨의 거짓말은 탄로 났다.

경찰이 폭행현장 주변 폐쇄회로(CC)TV와 택시 블랙박스 영상을 확인했지만, 어디에도 B씨가 성추행 하는 장면은 없었다.

경찰은 A씨가 거짓말로 수사를 방해했다며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죄와 폭행죄를 적용해 A씨를 입건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폭행 사건에서 유리한 위치를 차지하려고 나도 모르게 거짓말을 했다"며 범행을 시인했다.

경찰은 또 A씨의 남자친구 C씨도 폭행죄로 불구속 입건했다

 

 

진짜 답없는 년일세...........만약에 cctv 없어다면?   한사람인생 완전망칠뻔했구만

아님말구식의 이런 성추행사건은 무조건 구속시켜서 형을 살려야 없어지지

진짜 재수없다 이런것들.........

추천 5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밴디트님의 댓글

  • 쓰레빠  밴디트
  • SNS 보내기
  • 진짜 cctv없었으면 저사람 인생 어쩔뻔
1

사마트시린투님의 댓글

  • 쓰레빠  사마트시린투
  • SNS 보내기
  • 참네... 여성의 말이면 앞뒤 안따지고 무조건 긴급체포라는게 과연 정상적인가? 어? 과연 그게 정상적인건가? 나도 당할수 있는 일이잖아..
0

이슈빠



이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알림 모바일 안드로이드에서는 크롬 브라우저를 추천… 쓰레빠관리자 01.23 36952 0 0
68694 이슬람... 경계해야 합니다 alsdudrl 06.26 247 0 0
68693 저출산 못막은 일본, 외국인 노동자 50만명… corea 06.26 279 2 0
68692 100년 전 조선.jpg 검은안개 06.26 537 1 0
68691 철마는 신의주를 넘어 유럽까지 달리고 싶다.… 개씹 06.26 360 3 0
68690 역사속으로...만평.jpg newskorea 06.26 395 2 0
68689 강진 여고생 사건. 경사 70도 산에 어떻게 베른하르트 06.26 478 2 0
68688 모스크바 구세주 대성당에 남긴 문재인 대통령… 베른하르트 06.26 531 4 0
68687 박주민 의원, 특별재판부 제안 선진국은좌파 06.25 716 1 0
68686 비공개? 폐지해야 한다 판피린 06.25 680 3 0
68685 음식물 쓰레기 얼리기’ 논란…‘냄새 안나요’… 휴렛팩커드 06.25 1302 0 0
68684 미용실 요금 왜 여자가 더 비싼가…'핑크택스… 손님일뿐 06.25 1016 2 0
68683 고층아파트서 보도블록 던진 건 초등생.."처… kobeco 06.25 852 3 0
68682 싱가포르 야경 본 김정은이 내린 새로운 지시… TAXI 06.25 1085 2 0
68681 문재인 대통령을 환영, 환송하는 러시아의 공… GTX1070 06.25 998 4 0
68680 대구 수돗물 안전합니다 밤을걷는선비 06.25 752 1 0
68679 일단 신청하면 최대 5년 체류.. 난민 심사… 시사 06.25 1057 0 0
68678 대법원 판결 거스른 국회 특수활동비 비공개 … 잊을못 06.25 856 3 0
68677 통행료 내라 요구 거부하자 집 앞 골목 막은… alsdudrl 06.25 1018 0 0
68676 “제주 출도제한 풀어달라” 예멘인 난민신청자… 당귀선생 06.25 826 1 0
68675 "김종필, 훈장은 물론 애도조차 아깝다" 4 아냐모르냐 06.25 804 6 0
68674 김진태 "김성태, 철지난 친박 타령 말고 물… 1 gami 06.25 785 3 0
68673 정의당과 제주난민 1 gami 06.25 857 1 0
68672 귀족노조?아니 국정원노조 7406231x 06.25 682 3 0
68671 중학교 페미니즘 근황 판피린 06.25 814 2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