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빠뉴스



본문

삼성전자 기흥사업장 불륜 칼부림 사건

  • 작성자: 네티즌수사대
  • 비추천 0
  • 추천 31
  • 조회 198480
  • 2017.05.05

 

왜 이제야 알았을까요..........

 

4월 28일에 퍼졌다는데....... 이제야 알게 되다니.........

 

 

3554501894_1493959524.05.jpg

 

 

http://www.insight.co.kr/newsRead.php?ArtNo=103180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삼성전자 사업장에서 한 여성이 흉기를 들고 찾아와 남편을 만나게 해달라며 요구해 경찰이 출동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27일 뉴시스 보도에 따르면 낮 12시 50분께 36세 여성 A씨가 경기 화성시 삼성전자 화성사업장을 찾아와 경비원들에게 진입을 요구했다.

 

경비원들이 몸에 손을 대며 저지하자 A씨는 가지고 있는 흉기를 꺼내 자신을 향해 겨눴다. A씨는 타인을 위협하는 용도가 아닌 자해를 하기 위해 흉기를 가져갔다고 경찰 조사에서 밝혔다.

 

이후 경비원은 A씨의 흉기를 빼앗고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이 현장에 도착하자 A씨는 "몸이 좋지 않다"며 병원에 입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지병이 있어 일단 병원으로 입원시켰다"고 설명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남편이 하루 아침에 이혼을 통보하고 연락이 되지 않아 사업장을 찾아갔다"고 진술했다.  

 

이와 관련 현재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해당 여성으로 추정되는 사진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 속 한 여성이 흉기를 들고 직원들과 대치하고 있는 장면이 담겨 있다. 

 

사진의 진위 여부에 대해 삼성전자 측은 해당 사진이 사건 현장에서 촬영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뉴스 기사로도 떴네요.

 

아마 카톡으로 사건의 주인공들에 대해 보신분들은 보셨을 겁니다.

 

 

96년에 입사한 남자 (40대 초반의 부장)

 

92년생 입사한 여자

 

장소는 삼성전자 H3 게이트

 

 

남자가 직장에 어린 직원하고 바람

 

남자의 와이프는 36세

 

 

 

 

 

92년생 불륜녀는 결혼을 앞두고 있었다. 

 

하지만 남자(부장)과 바람난 것이 들통나 싸웠다. 

 

불륜녀는 남자에게 출근을 하지 말라고 말했다. 

 

하지만 남자는 오늘 출근했다. 

 

그리고 또 억울함을 참지못한 불륜남의 아내와 장모님이 칼까지 들고 회사에 온 것이다. 

 

당장 나오라고 소동이 일어났다고 한다. 

 

저 남성은 40대 초반 나이에 부장 직함을 달고 있다는 점을 고려하면 삼성전자 내부에서도 능력을 인정받고 있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하지만 불륜으로 인해 모든 것은 끝났다. 

 

억대 연봉도 사회적인 위신도 모두 물거품이 된 것이다. 

 

불륜 잠깐 달콤함의 말로는 본인이 살아서 쌓아온 모든 것을 송두리째 앗아갈 수 있다.

 

92년생은 결혼할 사람까지 있었다는데 미친건지...

 

96 입사는 부인까지 있는 남편이... 

 

 


 

<이 칼럼 및 기사는 커뮤니티 쓰레빠닷컴에서 선정된 회원들이 직접 작성한 글입니다.

 

퍼가실 경우에는 동의없는 수정은 삼가시고, 출처 URL(threppa.com/이하)을 포함하여 주세요.>


추천 31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개드립님의 댓글

  • 쓰레빠  개드립
  • SNS 보내기
  • 뭐냐이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0

airbike님의 댓글

  • 쓰레빠  airbike
  • SNS 보내기
  • 지병이 있는 부인을 버린 남편
0

여긴어뒤님의 댓글

  • 쓰레빠  여긴어뒤
  • SNS 보내기
  • 한두번 칼 들어본 솜씨가 아닌 것 같은데...? 장모까지... 모전여전.... 같이 살기 싫을만하다...
0

신짱님의 댓글

  • 쓰레빠  신짱
  • SNS 보내기
  • 이건 또 뭔 미친색희야. 니애미가 저러다 디졌냐?
4

psyplay님의 댓글

  • 쓰레빠  psyplay
  • SNS 보내기
  • 말이 좀 심하네요
0

쓰레빠신자님의 댓글

  • 쓰레빠  쓰레빠신자
  • SNS 보내기
  • 허xx, (여), 한xx(남)
0

9876543210님의 댓글

  • 쓰레빠  9876543210
  • SNS 보내기
  • 남자 회사 짤렸다고 합니다.
0

그라지오치오님의 댓글

  • 쓰레빠  그라지오치오
  • SNS 보내기
  • 신규 셋업중인 라인에서 일어난 일이라고 함
0

인텔프리비어님의 댓글

  • 쓰레빠  인텔프리비어
  • SNS 보내기
  • 간통죄왜없어진걸까....
0

일루와봐님의 댓글

  • 쓰레빠  일루와봐
  • SNS 보내기
  • 남자는 96사번 여자는 92년생ㄷㄷ
0

Am형인간님의 댓글

  • 쓰레빠  Am형인간
  • SNS 보내기
  • 이곳은 아름다운 삼성전자~
0

쓰레빠뉴스



쓰레빠뉴스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알림 사이트 접속 불가로 인한 사과문 23 쓰레빠관리자 01.15 35735 25 1
알림 현재, 사이트 접속 불량 문제에 관한 공지 … 2 쓰레빠관리자 01.12 19774 4 0
알림 쓰레빠 서버 증축을 위한 서버 점검 시간 안… 쓰레빠관리자 10.09 20345 0 0
알림 쓰레빠뉴스 글 작성 관련 공지 (권한 및 게… 111 쓰레빠관리자 09.11 35477 81 0
알림 쓰레빠 지식인들이 갖춰야 할 정신 쓰레빠관리자 09.01 37986 43 0
738 2018 프로야구 FA, 에이전트발 찌라시 22 홈런왕이승엽 11.06 50392 25 0
737 관리자 권한으로 블라인드 처리된 게시물입니다… 20 만무한 10.24 83967 48 0
736 성추행 남배우 이슈는 한때 김보성 찌라시로 … 16 스포츠기자 10.14 104799 34 0
735 강릉 폭행 가해자 신상은 강일여고생 13 madeincorea 09.07 135258 44 0
734 [혐오사진주의!] 부산 사하구 여중생 폭행 … 27 네티즌수사대 09.04 138402 58 0
733 퍼지고 있는 초등생과 성관계한 여교사 신상 22 네티즌수사대 08.30 356914 43 0
732 2017년 8월 14일] 월 2만원 3만원 … 16 indocoffee 08.14 197693 45 0
731 정계, 재계, 관가 쪽 소문과 뉴스 그리고 … 8 정찰기 07.31 169367 22 1
730 7월 최신 찌라시) 짤막한 두가지 찌라시 소… 16 카더라 07.23 237446 54 0
729 커피스미스 대표 손태영과 사생활 이슈인 연예… 21 킬미 07.11 221501 49 0
728 [2017년6월 증권가찌라시] 최근 히트 드… 2 찌라시 06.25 210107 64 0
727 윤손하 아들 숭의초등학교 폭행사건에서 재벌가… 19 찌라시 06.22 206495 46 0
726 연예계 메가톤급 마약 비하인드 스토리(빛과 … 26 뉴스빠타 06.06 306230 68 0
725 빅뱅 탑과 대마초 흡연한 여성인 위대한 탄생… 19 카더라 06.02 238005 42 0
724 받은글) 송성각 한콘진 전 원장, 문재인 아… 8 정찰기 05.22 142483 19 0
723 2017년 5월 13일 뜬 찌라시 9 마세라티 05.13 309942 8 0
722 삼성전자 기흥사업장 불륜 칼부림 사건 11 네티즌수사대 05.05 198482 31 0
721 받은글) 북한 쿠데타로 김정은 체포설과 모 … 15 정찰기 04.28 146474 38 0
720 역사가 말하는 서양인들이 본 한국인 (이사벨… 7 트랜스팬더 04.23 142742 17 2
719 [2017년 4월 증권가 찌라시] 행복한 나… 24 찌라시 04.14 351357 62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