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빠뉴스



본문

[2017년 12월 증권가찌라시] 기업 사장과 남자 배우의 밀월?, 모 게임회사 홍보팀장 성희롱

  • 작성자: 찌라시
  • 비추천 0
  • 추천 58
  • 조회 208450
  • 2017.12.26


받은글)


12월 7일,  XXXX사장 이XX 미국행. 배우 X정X도 돌연 미국행.


둘은 평소에 열애설이 있었으나 바로 그 직후에 바로 해명글이 돌았음. 이XX와 배우 X정X 밀월아냐. 

XX관계자에 따르면 어제 주요 경영진과 다 함께 거래처 미팅을 위해 미국 출장차 나간 것이라고..



예전이 몇 번 알려진 열애설인데 이렇게 꾸준히 올라오네요.


 

 

 

# 중견 모 게임회사 홍보팀장, 2년 반동안 8명 성희롱


추억의 게임 '라그나로크'를 만든 모 중견게임사의 홍보팀장이 성희롱 사건으로 끝내 퇴사함. 

갓 태어난 딸까지 있는 유부남 홍보팀장 Y씨(37세)는 평소 여직원들에게 '사귀자' '이혼하고 오면 만나줄거냐' '네 남친은 좋겠다' '너랑 여행가고 싶다' 등 도를 넘는 행동으로 유명함. 

일부 여직원은 강제로 노래방에 데려가 스킨십을 하는 등 악질적인 행동을 일삼기도. 

현재 피해 여직원만 8명 이상으로 알려짐. 

Y씨는 사내 직원들 사이에서는 여자에 미친놈으로 유명해. 

윗선에서 덮어준 것만 벌써 두 번 이상이라고.

이번에 참다못한 여직원이 인사팀에 신고하며 제대로 걸렸다는 후문. 

한편 Y씨는 공금횡령으로 잘린 전 직장에서도(게임사S) 여직원들 사이에서 피해야 할 상대로 유명했다고 함. 

Y씨가 퇴사할 때 전직장 여직원들 사이에 축하파티가 벌어졌을 정도. 

일각에선 "개버릇 못준다" "언젠가 걸릴 줄 알았다" "한명을 못꼬시냐" 등 다양한 반응. 

Y씨는 끝까지 퇴사를 거부하며 발악하다 결국 이날 자진 퇴사를 결정. 

Y씨에겐 자진 퇴사, 징계 후 퇴사 두 가지 선택밖에 없었다고. 

 

 

최근 Y씨는 이직을 위해 모 게임사에 이력서를 넣었다고 하는데, 

과연 성희롱에 횡령문제까지 일으킨 직원을 받아줄 회사가 있을지 의문.






<이 칼럼 및 기사는 커뮤니티 쓰레빠닷컴에서 선정된 회원들이 직접 작성한 글입니다.

퍼가실 경우에는 동의없는 수정은 삼가시고, 출처 URL(threppa.com/이하)을 포함하여 주세요.>

추천 58 비추천 0

   

X파일, 찌라시, 증권가 찌라시, 최신 찌라시, 11월 찌라시, 연예가뒷담화, 연예가레이더, 증권가찌라시, 연예인 스폰서 리스트, 연예계 스폰서, 연예계 스폰서 리스트, 최신찌라시, 연예계찌라시, 12월 찌라시, 1월 찌라시, 2월 찌라시, 2017 찌라시, 2017년 찌라시, 2017년 찌라시, 2017, 최신증권가 찌라시, 찌라시 2017, 2017년 10월 찌라시, 2017년 12월 찌라시, 2017년 11월 찌라시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18mm님의 댓글

  • 쓰레빠  18mm
  • SNS 보내기
  • 여자 사장이랑 남자 배우? 누구지?
1

닠네림님의 댓글

  • 쓰레빠  닠네림
  • SNS 보내기
  • 되게 유명한데 모르시네ㅋㅋㅋ남자배우 이름검색하면 연관검색어에 이XX 이름 같이  뜨는데
1

18mm님의 댓글

  • 쓰레빠  18mm
  • SNS 보내기
  • 아~ 찾음ㅋ
1

이눔시키님의 댓글

  • 쓰레빠  이눔시키
  • SNS 보내기
  • 삼성
1

사라진588님의 댓글

  • 쓰레빠  사라진588
  • SNS 보내기
  • 첫번째꺼 예전부터 쭉 제기되는 소문. 최근에도 무슨 밀월이 있었나? 암튼 삼성 첫째딸
    남자는 네이버에 첫째딸 이름만 치면 바로 연관 검색으로 나오고
1

김무식님의 댓글

  • 쓰레빠  김무식
  • SNS 보내기
  • 신과함께 개봉전에 휴식 차원에서 간건가ㅋ
1

난두루님의 댓글

  • 쓰레빠  난두루
  • SNS 보내기
  • 홍보팀장 저거 어디 회사냐
    개쓰레기네
1

Renia님의 댓글

  • 쓰레빠  Renia
  • SNS 보내기
  • 재벌 이혼녀와 남자 배우의 연애가 유행인가... 몇 커플 소문 봤는데
1

미친개님의 댓글

  • 쓰레빠  미친개
  • SNS 보내기
  • 라그나로크면 그라비티네
1

그래여기다님의 댓글

  • 쓰레빠  그래여기다
  • SNS 보내기
  • 소문이 맞다면 ㅇ배우랑 ㅎ배우랑 같이 소문의 여친 데리고 만나면 가관이겠는데? 예전에 가족이었잖아ㅎ
1

돈다발님의 댓글

  • 쓰레빠  돈다발
  • SNS 보내기
  • 간만에 보네요ㅎㅎ
1

telemark님의 댓글

  • 쓰레빠  telemark
  • SNS 보내기
  • 누구지?ㅠㅠ 난 눈치가 존나 없어서...
1

아이엔지님의 댓글

  • 쓰레빠  아이엔지
  • SNS 보내기
  • 조금만 찾아봐도 다 나옵니다.
    신과함께에 가운데 정 들어가는 배우.
    그 배우 포털 검색하면 연관 검색에 기업인 이름 나오고요.
3

소시지빵쩜님의 댓글

  • 쓰레빠  소시지빵쩜
  • SNS 보내기
  • 밑에 쓰레기는 취직이 되면 안되지..
0

자전차님의 댓글

  • 쓰레빠  자전차
  • SNS 보내기
  • 둘이 은근 잘어울리는 느낌인데?
0

ㅡㅁㅡ님의 댓글

  • 쓰레빠  ㅡㅁㅡ
  • SNS 보내기
  • 두두둥
1

다그닥따그닥님의 댓글

  • 쓰레빠  다그닥따그닥
  • SNS 보내기
  • 쓰레기가 자리 차지하고 사니 취업난이 해소가 안되지..
1

31일님의 댓글

  • 쓰레빠  31일
  • SNS 보내기
  • 으음
1

쓰레빠뉴스



쓰레빠뉴스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22 대한민국에 김여사가 많아진 이유 12 쓰레기자 01.19 14244 7 0
121 인천부평 부개동 늘사랑 어린이집 김하영 교사… 27 쿠데타 01.18 72571 25 0
120 대한민국 문제 해결 방법 7 쓰레기자 01.17 7341 3 0
119 [기업찌라시] 현대중공업 정리 해고 진행 관… 10 정찰기 01.17 35447 7 0
118 대한항공 김도희, 조빛나에 대한 소문 그리고… 18 쿠데타 01.16 81610 13 0
117 구급차 비켜주고 과태료 문 사건의 진실. 결… 10 정사쓰레빠 01.16 10592 8 0
116 네살 어린이 폭행한 인천 어린이집 교사 신상… 14 쓰레기자 01.15 32919 6 0
115 2015년 1월 연예계 찌라시 (X파일) -… 21 찌라시 01.13 549067 37 0
114 알면 알수록 알 수 없는 홀로그램 우주의 신… 2 리코 01.13 14028 5 0
113 땅콩회황 사태를 무마를 위한 희생자 바비킴?… 8 쓰레기자 01.12 15687 3 1
112 박창진 사무장은 삼류, 조현아는 이류, 조빛… 10 내가기자다 01.12 26386 4 0
111 현재, 사이트 접속 불량 문제에 관한 공지 … 2 쓰레빠관리자 01.12 20175 4 0
110 대한항공 배신아이콘 조빛나 신상공개 치열 1… 16 뻑킹코리아 01.11 75758 13 0
109 대한항공 조빛나 김도희 얼굴 공개됨 / 그것… 33 쿠데타 01.11 536570 45 0
108 1994년 택시 살인마 온보현의 살인부터 사… 5 살인의추억 01.10 20441 5 0
107 의문의 범행동기 세모녀 살인사건 8 내가기자다 01.09 14010 4 0
106 2015년 동기부여 영상 - 나 자신 Be … 7 류뚱띠 01.09 10689 4 0
105 대한민국은 지금 진짜 불편한 진실을 외면하고… 5 내가기자다 01.09 7807 8 0
104 박근혜 정부의 2년간 국정 운영 자화자찬. … 11 정사쓰레빠 01.08 8117 7 0
103 악수가 되어버린 백화점 모녀 갑질 횡포 사건… 12 킨킨 01.07 19434 7 0
102 [성, 그것이알고싶다] 여성이 주도권을 잡는… 7 성드립 01.06 26380 4 0
101 치약에 관한 짧은 상식 하나 6 내가기자다 01.06 19259 2 0
100 한전부지 인수에 올인했던 삼성그룹, 입찰액 … 9 찌라시 01.06 23657 6 1
99 2015년 양띠 해. 그렇다면 양띠 해의 양… 8 makenewss 01.05 13013 4 0
98 미국산 PUP Omiga Plus 완전 삭제… 12 드러븐세상 01.05 12045 3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