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2017년 12월 증권가찌라시] 기업 사장과 남자 배우의 밀월?, 모 게임회사 홍보팀장 성희롱

  • 찌라시
  • 조회 314017
  • 2017.12.26 12:11
  • 문서주소 - https://threppa.com/bbs/board.php?bo_table=0204&wr_id=16215


받은글)


12월 7일,  XXXX사장 이XX 미국행. 배우 X정X도 돌연 미국행.


둘은 평소에 열애설이 있었으나 바로 그 직후에 바로 해명글이 돌았음. 이XX와 배우 X정X 밀월아냐. 

XX관계자에 따르면 어제 주요 경영진과 다 함께 거래처 미팅을 위해 미국 출장차 나간 것이라고..



예전이 몇 번 알려진 열애설인데 이렇게 꾸준히 올라오네요.


 

 

 

# 중견 모 게임회사 홍보팀장, 2년 반동안 8명 성희롱


추억의 게임 '라그나로크'를 만든 모 중견게임사의 홍보팀장이 성희롱 사건으로 끝내 퇴사함. 

갓 태어난 딸까지 있는 유부남 홍보팀장 Y씨(37세)는 평소 여직원들에게 '사귀자' '이혼하고 오면 만나줄거냐' '네 남친은 좋겠다' '너랑 여행가고 싶다' 등 도를 넘는 행동으로 유명함. 

일부 여직원은 강제로 노래방에 데려가 스킨십을 하는 등 악질적인 행동을 일삼기도. 

현재 피해 여직원만 8명 이상으로 알려짐. 

Y씨는 사내 직원들 사이에서는 여자에 미친놈으로 유명해. 

윗선에서 덮어준 것만 벌써 두 번 이상이라고.

이번에 참다못한 여직원이 인사팀에 신고하며 제대로 걸렸다는 후문. 

한편 Y씨는 공금횡령으로 잘린 전 직장에서도(게임사S) 여직원들 사이에서 피해야 할 상대로 유명했다고 함. 

Y씨가 퇴사할 때 전직장 여직원들 사이에 축하파티가 벌어졌을 정도. 

일각에선 "개버릇 못준다" "언젠가 걸릴 줄 알았다" "한명을 못꼬시냐" 등 다양한 반응. 

Y씨는 끝까지 퇴사를 거부하며 발악하다 결국 이날 자진 퇴사를 결정. 

Y씨에겐 자진 퇴사, 징계 후 퇴사 두 가지 선택밖에 없었다고. 

 

 

최근 Y씨는 이직을 위해 모 게임사에 이력서를 넣었다고 하는데, 

과연 성희롱에 횡령문제까지 일으킨 직원을 받아줄 회사가 있을지 의문.






<이 칼럼 및 기사는 커뮤니티 쓰레빠닷컴에서 선정된 회원들이 직접 작성한 글입니다.

퍼가실 경우에는 동의없는 수정은 삼가시고, 출처 URL(threppa.com/이하)을 포함하여 주세요.>

추천 58 비추천 0

X파일, 찌라시, 증권가 찌라시, 최신 찌라시, 11월 찌라시, 연예가뒷담화, 연예가레이더, 증권가찌라시, 연예인 스폰서 리스트, 연예계 스폰서, 연예계 스폰서 리스트, 최신찌라시, 연예계찌라시, 12월 찌라시, 1월 찌라시, 2월 찌라시, 2017 찌라시, 2017년 찌라시, 2017년 찌라시, 2017, 최신증권가 찌라시, 찌라시 2017, 2017년 10월 찌라시, 2017년 12월 찌라시, 2017년 11월 찌라시
Pri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