甲오브쓰레빠



본문

워마드에 대한 전우용 역사학자의 일침

  • 작성자: 대화로
  • 비추천 0
  • 추천 35
  • 조회 6668
  • 이슈빠
  • 2018.07.12
1531348745_sUkZYN14_238048471_O4I8pwCf_2018-07-12--01_59_44.jpg

1531348745_0yPO4cpF_238048471_mJXHhkxs_2018-07-12--02_00_14.jpg


이런 글 써 봤자 ‘한남충 재기해’ 소리나 들을 게 뻔한 건 알지만, 사람들 헷갈리게 만드는 기사가 자꾸 올라오니 한 마디만 더 하겠습니다.

지난 번 ‘페미니스트 시장’이라는 슬로건으로 서울시장 선거에 출마해 ‘돌풍’을 일으켰던 녹색당 신지예씨가 “‘문재인 재기해’는 여자들이 그동안 당한 거에 비하면 별일 아니다”라고 했습니다. 저는 바로 이런 생각과 언설이 한국 래디컬 페미니즘의 핵심 문제를 드러낸다고 봅니다.

운동(= movement)이란 인간이 자신을 성찰하고 ‘더 나은 삶’을 누리기 위해 자신과 세계 사이의 관계를 끊임없이 재설정하는 실천 활동입니다. 과도하게 단순화하면, ‘삶의 조건을 변화시키기 위한 인간 행위’라고도 할 수 있을 겁니다. 그런데 인간의 삶을 조건지우는 현상, 구조, 관계 등은 완전히 파괴해도 되는 게 있고 그럴 수 없는 게 있습니다. 모택동은 이를 각각 ‘적대적 모순’과 ‘비적대적 모순’으로 구분했지만, 동양 전통 사상인 음양오행론의 상극(相克)과 상생(相生) 관계로 이해해도 좋을 겁니다.

신분해방운동은 신분제도 철폐운동인 동시에 ‘귀족 신분을 가진 사람’과 ‘노예 신분을 가진 사람’ 자체를 소멸시키는 운동이었습니다. 프랑스 혁명 때 군중이 루이 16세와 마리 앙뚜아네트를 단두대에 올린 건, 그들이 ‘귀족체제를 대표하는 구체적 인간’들이었기 때문입니다. 우리나라에서도 1894년 동학농민운동 당시의 구호 중 하나는 ‘구병입경(驅兵入京) 진멸권귀(盡滅權貴)’였습니다. “병사를 몰아 서울로 쳐들어가서 권세 있는 귀족들을 다 죽여 버리자“는 뜻이었죠. 귀족이 사라진다고 해서 인간이 멸종하지는 않습니다. 상극(相克) 관계에서는 옛날부터 ‘다 죽이자’라는 구호가 나왔고, 앞으로도 계속 나올 겁니다.

그러나 ‘여성해방운동’은 ‘남성 지배체제’ 해체 운동이되 ‘남성 젠더를 가진 사람’ 자체를 소멸시킬 수는 없는 운동입니다. 남성 젠더가 소멸하는 동시에 인류 자체가 소멸하기 때문입니다. 상극 관계를 해소하기 위한 운동은 흔히 폭력투쟁이나 내란의 양상을 보이지만, 상생 관계는 그렇게 해서 바뀌지 않습니다. 꼭 맞는 비교는 아니지만, 우리나라에서 ‘아동 인권 유린 체제’를 해체하기 위한 운동은 주로 캠페인의 형식을 취했습니다. 설득과 선전이 기본 운동 방식이었던 거죠. 일제 강점기 방정환은 ‘어린이 주간’을 만들고 어린이들의 집회와 행진을 조직하곤 했습니다. 그 자리에서 어린이들이 ”어른들 다 죽어라“라고 구호를 외쳤다면, 이 운동이 성공할 수 있었을까요?

문 대통령은 인격을 가진 ‘구체적 인물’입니다. 지난 수천 년 동안 ‘여성들이 당한 것’이 아무리 많아도, 여성들 개개인에게 ‘구체적 인간’을 저주할 권리가 부여되는 건 아닙니다. 여성 일반에 대한 혐오감을 특정한 여성을 살인, 폭행함으로써 표출한 남성을 용납해서는 안 되듯이, 남성 일반에 대한 혐오감을 특정한 인간을 저주, 모욕함으로써 표출하는 여성도 용인해서는 안 됩니다. 게다가 아무리 오랫동안 비대칭적 관계에 있었다고 해도, '여성 일반에 대한 혐오감'이나 '남성 일반에 대한 혐오감' 모두 관계의 기본 성격을 몰각한 '범죄적 감정'입니다. 분노를 이해하는 것과 분노의 패륜적 발산을 용납하는 건, 전혀 다른 문제입니다. '정상 참작의 여지'가 있어도, 나쁜짓은 나쁜짓입니다.

http://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2063302620408683&id=100001868961823&refid=17&_ft_=top_level_post_id.2063302620408683%3Atl_objid.2063302620408683%3Athrowback_story_fbid.2063302620408683%3Athid.100001868961823%3A306061129499414%3A2%3A0%3A1533106799%3A7597383089597104710&__tn__=%2As-R

추천 35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사오마이님의 댓글

  • 쓰레빠  사오마이
  • SNS 보내기
  • 말귀를 알아들을 것들이면 저 따위 짓거리도 안합니다....
    애초에 말귀를 못알아듣는건들은 몽둥이가 약인겁니다....
3

꼬르릉님의 댓글

  • 쓰레빠  꼬르릉
  • SNS 보내기
  • 메퇘지들은 .. 할말은 많지만 아끼겠습니다 ..
0

신과함께님의 댓글

  • 쓰레빠  신과함께
  • SNS 보내기
  • 구구절절 옳은 말씀
1

caches님의 댓글

  • 쓰레빠  caches
  • SNS 보내기
  • 역시 배우신분 ㅋㅋㅋㅋㅋ
1

바로가기님의 댓글

  • 쓰레빠  바로가기
  • SNS 보내기
  • 명필이다..
1

그그그그그님의 댓글

  • 쓰레빠  그그그그그
  • SNS 보내기
  • 역시 이래서 사람은 배워야 되나보다
0

swagg님의 댓글

  • 쓰레빠  swagg
  • SNS 보내기
  • 아무리 진보 성향이라도 한국형 페미 같은 래디컬 페미니즘에는 결코 타협하지 않는 분
0

甲오브쓰레빠



甲오브쓰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분류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 알림 모바일 안드로이드에서는 크롬 브라우저를 … 쓰레빠관리자 01.23 4567 0 0
* 알림 쓰레빠 지식인들이 갖춰야 할 정신 쓰레빠관리자 09.01 31591 25 0
8992 이슈빠 페미 차단 여배우.jpg 10 ekgia 11.16 7931 36 0
8991 유머빠 이수역 사건 - 대본 출시 9 엔타로스 11.16 5515 21 0
8990 이슈빠 한유총 토론회 주옥같은 발언들 5 영웅본색 11.16 3732 29 0
8989 유머빠 한눈판 배달원 5 goldidea 11.16 5458 17 0
8988 이슈빠 이수역 사건 팩트만정리 12 시사 11.15 9601 29 0
8987 유머빠 일본여자가 유튜버일 경우 벌어지는 상황.… 8 야식왕 11.15 9901 19 0
8986 이슈빠 미군 등쳐먹다 2억 3천만 달러 물어주게… 9 Homework 11.15 7847 22 0
8985 이슈빠 한 방 먹은 일본 기자 3 다크페이지 11.15 7110 37 0
8984 유머빠 일본 유명 밴드의 역사 인식 수준 7 masaharu 11.15 6668 24 0
8983 이슈빠 이게 애들 먹고 자라라고 준 밥인가 싶다 11 담배한보루 11.14 9187 30 0
8982 유머빠 아멘도 여혐이라고? 8 꿀꽈배기 11.14 6646 19 0
8981 이슈빠 프랑스에 다시 과거사 사과한 독일 총리 … 4 검은안개 11.14 5039 29 0
8980 유머빠 포켓몬 실사화 근황 5 물물 11.14 6659 15 0
8979 이슈빠 논산 여교사, 학생 2명과 수차례 성관계… 14 플라타너스 11.13 13292 29 0
8978 이슈빠 1조원대 토토사건 잡았지만 형사들은 특진… 6 윤채아빠 11.13 7079 30 0
8977 유머빠 이거 혹시 면허 취소예요? 6 에프니까청춘 11.13 8259 22 0
8976 유머빠 비키니 쇼핑몰 모음 1 얼리버드 11.12 10317 13 0
8975 유머빠 펌 (남성용) 인스타 보물창고 모음 1 읍읍읍 11.12 9547 16 0
8974 이슈빠 음주운전 방송한 BJ, 경찰에 덜미 11 1682483257 11.12 9678 23 0
8973 유머빠 이번주 동물농장에 나온 역대급 천재견 ㄷ… 4 뜨악 11.12 9478 20 0
8972 이슈빠 한국 스타트업의 현실.jpg 7 빈티지 11.12 7577 25 0
8971 유머빠 (데이터)이희은 사장님 인스타그램 근황.… 6 Blessed 11.12 7685 22 0
8970 유머빠 그랜저 동호회 카페 대참사.jpg 10 폭행몬스터 11.11 13327 23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