甲오브쓰레빠



본문

얀센 예약 성공 자랑하고 "재고떨이" 보도한 조선일보 기자

  • 작성자: 미스터리
  • 비추천 0
  • 추천 30
  • 조회 7506
  • 이슈빠
  • 2021.06.10
'일각' 인용해 "정부가 재고떨이 제공을 외교성과 포장" 지적
배준용 기자, SNS에는 "얀센 예약 성공"… 입장 질문에는 "노코멘트"



“재고떨이 아니냐.”

미국 정부가 제공한 얀센 코로나19 백신을 다룬 9일자 조선일보 기사(12면) 부제목이다. 조선일보 배준용 기자가 썼다.

배 기자는 “미국이 제공한 얀센 코로나 백신 100만명분 유효기간이 대부분 6월23일로, 유효기간이 거의 임박한 물량으로 8일 파악됐다”고 보도했다.

배 기자는 “미국이 우리나라에 지원한 얀센 백신은 약 101만명분”이라며 “이 중 약 90만명분이 오는 10일부터 20일까지 예비군과 민방위 대원 등에게 접종된다”고 했다.

그는 우려도 덧붙였다. '일각'에서 “미국이 유효기간이 임박한 백신을 재고 떨이식으로 제공한 것을 우리 정부가 외교적 성과로 과도하게 포장한 것 아니냐”는 말이 나온다는 것이다.
배 기자는 “하지만 전문가들은 유효기간 내 백신을 접종하면 안전성과 효과성에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라며 안전성에 위험이 없다고 강조했지만, 부제목에 '재고떨이'를 강조했다. '일각'의 여론이 기사를 대표하게 된 것이다.

SNS '일각'에는 배 기자를 질타하는 목소리도 있다. 얀센 백신이 '재고떨이'라는 평가를 전한 그가 지난 1일 정작 자신의 페이스북 등에는 “얀센 예약 성공”이라며 질병관리청의 백신 1차 접종 예약 확인 안내 문자를 공유해서다. 자신의 감정을 표현하는 페이스북 이모티콘으로는 '감사해요'를 게시했다.

방역 당국은 이른바 '재고떨이 논란'에 “의학적으로 문제 없다”는 입장이다. 얀센 백신 유효기간인 23일 전에 접종이 조기 마감될 것으로 관측되기 때문이다. 유효기간보다 일주일 빠른 16일에는 접종을 끝낼 방침이다.
배 기자에게 9일 통화와 문자로 두 가지를 물었다. △“미국이 유효기간이 임박한 백신을 재고 떨이식으로 제공한 것을 우리 정부가 외교적 성과로 과도하게 포장한 것 아니냐”는 반응이 나왔다는 '일각'이 어디인지 △지난 1일 SNS에 얀센 백신을 예약했다는 소식을 게시한 데 대한 '재고떨이라면서 얀센을 맞느냐'는 취지의 비판에 대한 입장이었다.

배 기자는 9일 문자 메시지를 통해 “지금은 조금 바쁘다. 시간이 될 때 답을 드리겠다”고 했고, 10일 통화에서는 “답을 드리지 않기로 했다. 노코멘트하겠다”고 말했다. '

조선이 조선했구만

 

추천 30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버터플라이님의 댓글

  • 쓰레빠  버터플라이
  • SNS 보내기
  • 스스로 기레기임을 증명
0

안녀엉님의 댓글

  • 쓰레빠  안녀엉
  • SNS 보내기
  • 안녀엉
0

Lens님의 댓글

  • 쓰레빠  Lens
  • SNS 보내기
  • 예약은 왜했냐!
0

그들생각님의 댓글

  • 쓰레빠  그들생각
  • SNS 보내기
  • 왜 조선은  이런 애들만 기자가 될까?
0

분화된공중님의 댓글

  • 쓰레빠  분화된공중
  • SNS 보내기
  • 폐지신문이 하는 짓이 항상 일베짓이죠
0

잭블랙님의 댓글

  • 쓰레빠  잭블랙
  • SNS 보내기
  • 하는짓마다 국론분열,사회혼란조장
0

누구요님의 댓글

  • 쓰레빠  누구요
  • SNS 보내기
  • 조중동없는 밝은사회가 오길 기도합니다
0

아이디공개님의 댓글

  • 쓰레빠  아이디공개
  • SNS 보내기
  • 괜히 기레기라 불리는게 아님
0

k486486님의 댓글

  • 쓰레빠  k486486
  • SNS 보내기
  • 백신 불안감은 지들이 제일 일선에서 조장하고 예약은 제일 빨리해?
0

솔의눈님의 댓글

  • 쓰레빠  솔의눈
  • SNS 보내기
  • 참기레기ㅋㅋ
0

치킨마루님의 댓글

  • 쓰레빠  치킨마루
  • SNS 보내기
  • 기레기 역사에 이름 남겼네
0

hampton님의 댓글

  • 쓰레빠  hampton
  • SNS 보내기
  • 기자의 사명감은 애초에 없었을테니 그건 바라지도 않고 일말의 양심은 가져라.
0

제정신으로살자님의 댓글

  • 쓰레빠  제정신으로살자
  • SNS 보내기
  • 개쓰레기
0

마네님의 댓글

  • 쓰레빠  마네
  • SNS 보내기
  • 직업에는 귀천이 없어 보면 저렇게 욕을 먹으면서도
    저리 거짓말로 사는 저것들 보면
0

甲오브쓰레빠



甲오브쓰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분류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 알림 쓰레빠 지식인들이 갖춰야 할 정신 쓰레빠관리자 09.01 45552 28 0
13329 이슈빠 월 250만원 받는 3년차 베테랑 산후도… 11 뉴스룸 06.15 3436 23 0
13328 유머빠 아이가 무서워 해서 판다는 당근마켓 액자 9 jpeg 06.15 5883 12 0
13327 이슈빠 땅콩회항 조현아와 대법원장 10 증권 06.15 2187 20 0
13326 유머빠 제일 개 처럼 짖는 사람한테 게임 선물할… 6 tootoo 06.15 4767 15 0
13325 이슈빠 여대생 국민청원 14 sflkasjd 06.14 7480 21 0
13324 유머빠 회사에서 노트북 도둑맞은 썰 7 홍대앞 06.14 6706 11 2
13323 유머빠 조카가 준 퇴직 케이크 5 물리치료 06.14 6437 19 0
13322 유머빠 악뮤 이찬혁 전역 후 스타일 변천사 7 아둥바둥 06.14 5610 13 0
13321 이슈빠 경찰서내 여경 문화 11 무일푼 06.14 5624 25 0
13320 이슈빠 “설마 신문 1면에 G7 소식이 없겠어?… 2 쓰레기자 06.13 6355 27 0
13319 이슈빠 이번 광주 건물 붕괴 사건 하청업체가 받… 9 인중 06.13 6982 22 0
13318 유머빠 어메이징 용산 근황 10 투피스 06.12 10690 18 0
13317 유머빠 아빠차 살짝 긁은 디시인 8 AK47 06.12 8291 11 0
13316 유머빠 키크니 작가의 신박한 작명소 11 하드디스크 06.12 8571 18 0
13315 이슈빠 정신줄 놓은 사장 9 잊을못 06.12 6851 15 0
13314 유머빠 19금) 파주의 ㅅㅅ가 주제인 까페 8 patch 06.11 12960 13 1
13313 유머빠 합격 인증 레전드 9 할인이벤트 06.11 11523 14 0
13312 이슈빠 정인이 계모 감방생활 14 꽃보다청소기 06.11 7376 22 0
13311 유머빠 평창동계올림픽 컬링 명장면 9 정연없이사나마나 06.11 7309 18 0
13310 이슈빠 서민 "박지성 부인 김민지 분노, 아쉽다… 12 김무식 06.10 7797 21 0
13309 이슈빠 얀센 예약 성공 자랑하고 "재고떨이" 보… 14 미스터리 06.10 7510 30 0
13308 이슈빠 여중생에 문콕 유도하고 수리비 성매매로 … 8 김산수 06.10 7543 22 0
13307 이슈빠 박지성 부인(김민지) 유튜브 테러 당하는… 14 스미노프 06.10 5326 25 0
13306 유머빠 ㅇㅎ 일본에 파는 김밥가격에 열받은 AV… 10 폭스바겐세일 06.10 7829 15 2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