甲오브쓰레빠



본문

삼각지역장 “나도 장애인 호소했지만…전장연, 휠체어로 들이받아”

  • 작성자: 깐쇼새우
  • 비추천 0
  • 추천 19
  • 조회 8087
  • 이슈빠
  • 2023.01.10


캡처.JPG



구기정 삼각지역장 “나도 6급 지체 장애인
휠체어로 들이받고 머리채 잡고... 정말 지나쳐”

“저도 6급 지체장애인이에요. 똑같이 비교할 순 없지만 그래서 전장연(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분들 심정을 조금이나마 이해합니다. 하지만 휠체어로 사람을 들이받고, 보안관 머리채를 잡고… 이건 정말 지나친 것 같아요.”

지난 5일 서울 용산구 4·6호선 삼각지역 고객 안전실에서 만난 역장 구기정(52)씨는 잔뜩 쉰 목소리로 이렇게 말했다. 그는 지난 2일 전장연의 새해 첫 출근길 지하철 탑승 시위 당시 확성기를 들고 오전 8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약 14시간 동안 시위를 중단하라는 경고 방송을 했다. 경찰과 서울교통공사가 처음으로 전장연 측 지하철 탑승 시위를 원천 봉쇄한 날이었다.

(중략)

그는 작년 7월부터 삼각지역 역장으로 일하고 있다. 5월 대통령실이 용산으로 옮겨 오면서 전장연도 삼각지역에서 본격적으로 시위를 하던 시기 내내 역을 지킨 셈이다. 교통공사 등에 따르면, 작년에만 약 6개월간 삼각지역에서 20여 차례 출근길 지하철 탑승 시위 등이 벌어졌고, 작년 11월에는 약 한 달 가까이 삼각지역 안에 아예 농성장이 들어섰다. 구씨는 “교통공사 직원이나 경찰 팔을 물어뜯는 사람도 있었다”며 “시위에서 전장연이 트는 노래가 환청처럼 들리고, 꿈에도 시위가 나올 정도”라고 했다. 특히 그는 “시위대 중 전동 휠체어 앞에 아예 철판을 덧댄 분이 있어 걱정”이라며 “제발 사람을 들이받는 등의 행동은 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삼각지역 다른 근무자들도 피로를 호소한다. 경찰과 함께 전장연 시위 관리를 하고 있는 교통공사 소속 지하철 보안관이 대표적이다. 지하철 보안관 A씨는 “전장연 시위 현장에 자주 투입되는 보안관 상당수는 휠체어에 부딪혀 생긴 정강이 상처, 팔뚝에 이로 물린 자국 등을 한둘씩 갖고 있을 정도”라며 “침을 뱉거나 머리채를 잡아 뜯는 사람, 급소를 붙드는 사람도 있었다”고 했다.

미화원들 고충도 크다. 삼각지역 내부 벽면과 기둥, 바닥 등에는 지금도 전장연 측이 붙인 ‘장애인 시설 수용 반대’ ‘장애인 권리 예산 촉구’ 등이 적힌 스티커 수백 장의 흔적이 그대로 있다. 미화원 B씨는 “스티커가 완벽하게 떨어지지 않은 곳이 많아 흉물스럽기도 하고, 시위 때 화장실이 사람으로 넘쳐나 청소하기도 너무 힘들다”며 “60세 이상 미화원이 많은데 매일같이 벌어지는 시위에 예전보다 몇 배는 고생하고 있다”고 했다.

http://n.news.naver.com/article/023/0003739315?cds=news_edit

박지민 기자 bgm@chosun.com
김선우 기자 line@chosun.com
고유찬 기자 originality@chosun.com

추천 19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lose]

댓글목록

사기꾼얼굴님의 댓글

  • 쓰레빠  사기꾼얼굴
  • SNS 보내기
  • 같은 장애인에게도 폭력을 행사하는 전장연^^
0

라뱅님의 댓글

  • 쓰레빠  라뱅
  • SNS 보내기
  • 저의가 궁금하다..
0

크퀄퀄님의 댓글

  • 쓰레빠  크퀄퀄
  • SNS 보내기
  • 누구를 위한 시위인거야??
0

Grumpy님의 댓글

  • 쓰레빠  Grumpy
  • SNS 보내기
  • 철판을 덧댄 휠체어로 제지하는 경찰과 지하철 관계자들을 밀어붙이고, 깨물고, 침뱉고, 머리채 잡고...
0

Marlboro님의 댓글

  • 쓰레빠  Marlboro
  • SNS 보내기
  • 일반인이었으면 진작에 구속감임
0

푸른황소님의 댓글

  • 쓰레빠  푸른황소
  • SNS 보내기
  • 누구를 위한 시위냐 정말로
0

닉네임을입력님의 댓글

  • 쓰레빠  닉네임을입력
  • SNS 보내기
  • 왜 스스로들 비호감이 되는 짓을 할까... 대중의 공감을 얻어야 시위도 성공하는 것인데..
0

뷰레님의 댓글

  • 쓰레빠  뷰레
  • SNS 보내기
  • 미군철수 외치던 그넘들
0

상생정보통님의 댓글

  • 쓰레빠  상생정보통
  • SNS 보내기
  • 조만간 서울시민의 주적으로 낙인찍힐듯
0

헬빠님의 댓글

  • 쓰레빠  헬빠
  • SNS 보내기
  • 대체 언제까지 할건지 나도 좀 알고 싶다
0

甲오브쓰레빠



甲오브쓰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분류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4923 유머빠 테레비가 고장났는데 축구를 본다 7 생크림빵 02.24 9323 16 0
14922 유머빠 셀카 찍는 순수한 청순녀 14 폭두직딩 02.24 10991 18 0
14921 유머빠 의외로 월세사는 사람이 하지 못하는것 13 aoyue 02.23 11329 18 0
14920 유머빠 이슈중인 남녀 여행비용 분담 15 그루 02.22 11389 15 0
14919 유머빠 아파트 옥상 고추 13 하나두울셋 02.22 10482 18 0
14918 유머빠 말 한마디에서 풍기는 강한 진상의 향기 9 꼬깔콘 02.21 11636 12 0
14917 유머빠 필터 없는 리뷰 노추… 11 애스턴마틴 02.20 13547 16 0
14916 유머빠 스타벅스 민폐 손님들 짤 12 프랑스 02.19 14099 16 0
14915 유머빠 상남자의 나라 몽골의 아이스크림 9 개드립 02.17 11879 13 0
14914 유머빠 여자 스티브 잡스의 몰락 11 수분듬뿍 02.16 11950 13 0
14913 유머빠 80년대 한국인들의 삼겹살 사랑 10 마징가브이 02.15 11024 14 0
14912 유머빠 목줄 안한 개주인과 법적싸움 11 금vs은 02.14 9368 17 0
14911 이슈빠 튀르키예인들의 현시점 대한민국에 대한 여… 7 산타크로즈 02.12 13132 33 0
14910 유머빠 김희철의 참교육 9 오오오오오 02.11 12062 17 0
14909 이슈빠 "불륜남 아이 낳고 숨진 별거 아내, 5… 18 던함 02.11 10094 22 0
14908 유머빠 요즘은 찐따남이 인기래 10 ㅎ1234ㅎ 02.10 10094 13 0
14907 유머빠 전설의 위문공연 9 XBOXONE 02.09 12305 17 0
14906 유머빠 주말마다 결혼식가서 뷔페먹는 사람 14 탐라봉 02.08 10376 17 0
14905 유머빠 시리얼의 실제 한 끼 정량 11 0z1z2z3z 02.08 9916 12 0
14904 유머빠 한국 운전자 90%가 모르는 신비한 표지… 12 철인18호 02.07 10961 15 0
14903 유머빠 별점 1개 받은 우동.jpg 11 투옥중 02.06 11767 14 0
14902 유머빠 경비직 현실 수준 13 XBOXONE 02.06 11913 19 0
14901 유머빠 전자레인지에 소시지 돌릴때 주의할 상황 10 한국군1사단 02.05 11403 12 0
14900 유머빠 알쏭달쏭 우정이다 vs 사랑이다 16 찢어진스레빠 02.04 10506 13 0
14899 유머빠 역대 여자 bj중 가장 화끈한 해명.jp… 10 피아제트Z 02.02 16437 15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