甲오브쓰레빠



본문

4천억 사랑의 바벨탑 무너질 위기!! [기사]

  • 작성자: 거래중지
  • 비추천 0
  • 추천 23
  • 조회 12511
  • 이슈빠
  • 2018.01.13
 
 
원문 기사링크
 
 
 
사랑의교회1.jpg

 
 

예배당 크기 늘리려 공공도로까지 점유하며 무리한 공사
법원 잇따라 '위법' 판결..대법 확정 땐 예배당 철거해야
부지 매입 1175억·공사비 2900억..도로 복구비 391억
 
 
 
■오정현 목사 “사회법 위에 영적 제사법 있다”
 
소송이 진행 중일 당시 이 교회의 오정현 담임목사는 공공도로 점용의 위법성 논란에 대해
”세상 사회법 위에 도덕법 있고 도덕법 위에 영적 제사법이 있다”
고 당당히 주장하기도 했습니다.
 
 
 
 
 
지금 이 건물의 예배당이 철거 위기에 놓였습니다.
사랑의교회는 2010년 서초구청의 허가를 받고 ‘공용 도로’의 지하 공간에 예배당 등을 만들었는데요.
‘서초구청이 내준 도로점용 허가는 불법이다’라는 법원 판결이 나왔기 때문입니다.
 
 
사랑의교회2.jpg
 
빨간 점선 부분이 공공도로
 
 
서초구청은 교회 신축 공간 일부(325㎡)를 어린이집으로 기부체납하는 조건 으로 도로 1077㎡의 지하공간을 내어주기로 도로점용허가 및 건축허가를 내어줬습니다.
 
 
어제(11일) 나온 항소심의 판단 역시 다르지 않았습니다.
서울고법 행정3부(재판장 문용선)는 도로 점용이 위법하다고 판단한 뒤
 “종교시설 건물 내에 설치된 어린이집은 통상 해당 종교를 가지고 있는 교인들에게 친숙하게 느낄 수 있어 다른 종교가 있거나 종교가 없는 인근 주민들이 이용하기는 정서상 쉽지 않다”며
일반인들이 거부감 없이 이용할 수 있는 영유아 보육시설을 확충하였다고 평가하기도 어렵다
 
 
 
 
 
 
 
 
 
사랑의교회는 대법원 판결이 확정되면 도로를 원상복구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사랑의교회3.jpg
도로를 복구하면 빨간선까지 예배당을 철거해야 한다.
 
 
 
 
 
 
■복구비 391억원은 누가 내야 하나
 
 
5. 점용기간이 만료되었거나 점용을 폐지 또는 허가가 취소되었을 때는 허가받은 자(사랑의교회)의 부담으로 도로를 원상복귀하여야 하며, 원상회복 전까지는 변상금을 납부하여야 한다.
 
11. 허가받은 자는 도로의 점용과 관련하여 발생하는 민·형사상의 모든 책임을 진다.
 
 
사랑의교회는 허가를 받으며 모든 책임을 스스로 감당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꼬시다 ㅋㅋㅋㅋㅋㅋㅋ
 
대법 가즈아~~~
 

추천 23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Therazone님의 댓글

  • 쓰레빠  Therazone
  • SNS 보내기
  • 저런거 보고 예수님이 흐뭇하게 웃으시겠냐??
0

솔롱님의 댓글

  • 쓰레빠  솔롱
  • SNS 보내기
  • 저 교회를 가보세요. 기거의 그림을 생각나게 하는  기괴한 이미지. 불안하고 신경질적인 건축 라인,  흉측한 건물 색조 등  아무래도 뭔가 다른 뜻이 있는 건축 디자이너의 작품처럼 보입니다.  사랑이 넘치는 아름다운 건물은 절대 아님.
0

구름나그네님의 댓글

  • 쓰레빠  구름나그네
  • SNS 보내기
  • 가즈아~
0

소울앰님의 댓글

  • 쓰레빠  소울앰
  • SNS 보내기
  • 건물지을돈으로 세상을 이롭게 해야하는것이 종교의 할일아닌가
0

오믈렛님의 댓글

  • 쓰레빠  오믈렛
  • SNS 보내기
  • 목사들이 절대로 안가르쳐주는 성경 구절 ....."부자는 천국에 들어가기가 힘들다"
0

개판민국님의 댓글

  • 쓰레빠  개판민국
  • SNS 보내기
  • 진짜 저게 무슨 교회냐~
    오만과 탐욕의 바벨탑이지~
1

로베르토님의 댓글

  • 쓰레빠  로베르토
  • SNS 보내기
  • (주)예수
0

에러king님의 댓글

  • 쓰레빠  에러king
  • SNS 보내기
  • 사회법 위에 영적 제사법?
    나도 크리스찬인데 이해불가
0

oodaddy님의 댓글

  • 쓰레빠  oodaddy
  • SNS 보내기
  • 사회법위에 영적 제사법?? = 무법천지
0

카시님의 댓글

  • 쓰레빠  카시
  • SNS 보내기
  • 결국 교회의 우리만 잘 되면 된다는 사고의 이기적인 행동을 정당화 할려는 수단으로 밖에 안 보이는데... 참 .. 종교.. 많이 변질 되었네요.
0

甲오브쓰레빠



甲오브쓰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분류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8614 유머빠 국내 도입이 시급한것 4 쥐며느리 07.22 10037 23 0
8613 유머빠 아이돌 닮은 수학강사.jpg 7 DUNHILL 07.21 15870 23 0
8612 이슈빠 "화염병 던져 계엄령 명분 만들었어야" 8 한라산 07.21 9206 28 0
8611 유머빠 한 연예인의 레전드 졸업사진 4 ㅍ12345 07.20 16781 18 0
8610 유머빠 82톤 김지영 읽은 후기.jpg 5 alphabetic 07.20 11152 26 0
8609 이슈빠 어린이집 보육교사, 아이에게 이불 씌우고… 8 러키 07.19 10116 25 0
8608 유머빠 2004년생 페미니스트 8 ㅋㅋ 07.19 12053 24 0
8607 얼짱몸짱 황보미 아나운서 수영장 흠뻑 07.19 15812 21 0
8606 유머빠 여자 34살이면 노처녀인가요. 6 아둥바둥 07.19 13069 16 3
8605 유머빠 중국에서 발견된 신종버섯 6 카시 07.18 16188 18 0
8604 이슈빠 개빠들 근황 9 폭폭 07.18 12553 27 0
8603 유머빠 손나은 맥이는 기자.jpg 8 ASSOO 07.18 17640 14 0
8602 유머빠 신여성의 드립력 ㅗㅜㅑ 6 크럼블 07.18 12952 24 0
8601 유머빠 이젠 한국이 익숙한 할리우드 배우 4 촉촉한유비 07.18 11945 21 0
8600 이슈빠 유리천장 때문에 승진못해서 고소 후 승소 7 검은안개 07.18 10629 30 1
8599 유머빠 포토샵 의뢰 9 아시아나항문 07.17 13231 29 0
8598 유머빠 아들 시험점수에 화가 난 엄마.jpg 7 꾸리 07.17 12147 13 3
8597 이슈빠 박원순 서울시장 페이스북.jpg 4 kobeco 07.17 8792 34 8
8596 이슈빠 [워마드] 아동 납치했다고 글 쓴 워마드… 10 협객 07.17 9767 28 0
8595 유머빠 미성년자 부사관 미투에 풍비박산 난 집안… 8 독네임빙고 07.17 11356 29 0
8594 유머빠 현자타임온...임용고시생.jpg 4 우뢰매 07.17 10515 18 0
8593 이슈빠 백화점 갑질녀 근황.jpg 9 쿠르릉 07.16 19876 23 0
8592 이슈빠 양성평등 진전돼도 女 “결혼비용 동등 싫… 9 박사님 07.16 9831 25 0
8591 유머빠 신도시의 치과에 화난 맘깡패.jyp 6 슈퍼소닉 07.16 13768 20 0
8590 이슈빠 여름만 되면 극성인 적폐.jpg 8 대화로 07.16 12395 26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