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빠



본문

MLB, 2년간 확 바뀐다...규정 대폭 개정 [오피셜]

  • 작성자: 슈퍼마켓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600
  • 2019.03.15
▲2019시즌부터 적용되는 변화중 가장 큰 것은 트레이드 데드라인이 7월 31일로 단일화 다는 것이다. 그동안 메이저리그는 7월 31일 이후에도 웨이버를 통한 트레이드를 인정해왔다. 그러나 이제는 그것이 불가능하다. 구단들은 7월 31일 이후에도 마이 너 이관을 위한 웨이버를 할 수 있고 다른 구단이 클레임을 할 수도 있다. 그러나 트레이드는 할 수 없다. 

▲경기 속도 촉진을 위한 규정도 발표됐다. 이닝 중간 휴식시간이 지역 방송 중계 경기의 경우  2분 5초에서 2분, 전국 중계 경기의 경우 2분 25초에서 2분으로 단축됐다. 리그  사무국은 2020시 즌 휴식시간을 1분 55초로 줄일 권한을 갖고 있다고 덧붙였다. 마운드 방문 횟수도 총  6회에서 5회로 더 엄격하게 제한된다.

▲올스타 게임 규정도 변경됐다. 팬투표는 2라운드에 걸쳐 진행된다. 각 팀별로 추천한 후보들로 1라운드 투표를 진행하고 각 포지션 상위 세 명(외야수는 9명)을 두고 최종 투표를 진행한다. 승리팀에 대한 상금도 늘어나고, 연장전에 돌입할 경우 승부치기가 도입된다. 홈런 더비는 총 상금 250만 달러가 책정되며, 우승자에게는 100만 달러의 상금이 주어진다.

▲2020시즌에는 더 많은 변화가 있을 예정이다. 선수단 규모가 25인에서 26인으로 변경된다. 최소 등록 인원도 24인에서 25인으로 늘어난다. 더블헤더시 선수 한 명을 추가할 수 있는 규정도 유지된다.

9월 확장 로스터 제도도 대폭 손봤다. 40인 로스터 내에서 자유롭게 선수를 추가할 수 있었던 기 존 규정을 없애고 28인으로 제한을 뒀다. 각 팀당 보유할 수 있는 투수의 숫자는 메이저리그 노사 가 운영할 합동 위원회에서 결정할 예정이다.

▲야수를 마운드에 올리는 꼼수를 제한하기 위한 규정도 신설된다.   로스터에 등록되는 시즌 첫 날 모든 선수는 '야수'혹은 '투수'로 규정된다. 이는 남은 시즌동안 변경 될 수 없다. 정규 시즌과 포스 트시즌 기간 '투수'로 규정된 선수 이외에는 마운드에 오를 수 없다.

예외조항은 있다. '투타 겸업 선수'로 지정된 경우에는 예외가 인정된다. '투 타 겸업'으로 인정받 기 위해서는 해당 시즌이나 직전 시즌 메이저리그에서 20이닝 이상 투수로 던지고 20경기 이상 야수 혹은 지명타자로 출전, 매 경기 최소 3타석 이상 소화해야 한다. 경기가 연장으로 들어갔 나, 승부가 6점 차 이상 벌어진 상황에서도 야수가 투수로 등판 가능하다.

▲앞서 현지 언론에 소개됐던 투수가 최소 세 명의 타자를 상대하도록 한 규정도 도 입된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야구 규정 5.10(g)항을 개정, 이닝이 종료되거나 부상 등의 이유를 제외하고 투수가 최소 세 명의 타자를 상대하게 할 예정이다. 선수노조는 이에 대한 이의를 제기하지 않기로 합의했다.

▲부상자 명단(Injured List)이나 마이너 옵션된 선수들의 최소 제외 기간도 투수에 한해 10일에서 15일로 늘어난다.




2020년에 바뀌는것들이 많은데 계속 논의를 하고있다고하네요.

바뀌어 가는모습이 좋아보이네요.

추천 0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스포츠빠



스포츠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04865 2연속위닝에 3연승이군요... 05.22 64 0 0
104864 기아 3연승 탈꼴찌 05.22 85 0 0
104863 김성근 체재에서 제일 잘한 일은 ,, 05.22 62 1 0
104862 첼시 19-20 시즌 , 광고 05.22 68 1 0
104861 5월 22일 NBA 준결승(4강)ㅡ경기결과 05.22 83 0 0
104860 한화) 장민재 등판하면 뭔가 편하게 보는것같습니다. 05.22 120 1 0
104859 안느턴을 배워보자! 05.22 155 0 0
104858 이성열의 연타석 홈런! 05.22 99 1 0
104857 AD 붙잡을 뉴올리언스? "폴 조지도 OKC에 남았다" 05.22 206 0 0
104856 '방출' 임창용, “감정적 보복이라는 생각밖에 안 들더라”...드… 05.22 827 1 0
104855 오재원 견제구의 진실, 누구를 위한 불문율인가 ,,, 05.22 650 1 0
104854 NBA 사치세에 대해서 ,, 05.22 372 0 0
104853 토트넘 KEEP or SELL? (서포터 설문조사) 05.22 321 0 0
104852 KT 올시즌은 잘하고 있네요 05.22 154 0 0
104851 GSW 구단주 "듀란트-탐슨 모두 붙잡겠다" 05.22 270 1 0
104850 동부 승자는 최대 4일 밖에 못쉬네요 05.22 144 0 0
104849 포틀랜드, 테리 스터츠 감독과 연장계약 체결 ,,, 05.22 76 0 0
104848 시리즈 길어지겠네요 ,,, 05.22 136 1 0
104847 강정호, 피츠버그 스태프가 멱살잡이 05.22 784 0 0
104846 뉴올리언스 부사장 “데이비스 잔류, 자신있다” 05.22 160 0 0
104845 포틀랜드, 릴라드에게 초대형 연장계약 안길 예정 05.22 145 0 0
104844 [NBA PO] ‘KD 바라기’ 드레이먼드 그린 “듀란트가 오기만… 05.22 126 0 0
104843 스테픈 커리, '81/81'의 사나이 05.22 238 0 0
104842 커리의 엄청난 자유투 기록이 깨짐 05.22 305 0 0
104841 자유투 에어볼 ㅋㅋㅋ 05.22 219 1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