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빠



본문

기아 역대 이렇게까지 무기력 한적이 있었나 싶네요

  • 작성자: piazet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419
  • 2019.05.15

KIA 타선이 답답한 흐름을 이어 가고 있다. 위압감과 시원함이 모두 사라진 KIA는 이제 승률 3할도 위태한 처지가 됐다.


KIA는 15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kt와 경기에서 1회 얻은 3점을 지켜내지 못하고 4-7로 역전패했다.

지난 10일 광주 SK전부터 내리 5판을 지며 최하위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KIA는 이날 패배로 13승29패1무를 기록했다. 승률이 0.310에 불과하다. ‘

야구는 승률 0.333과 0.666의 사이의 게임’이라는데, 3할 승률 근처에 있다는 것은 뭔가 문제가 크다는 것을 의미한다.

2017년 한국시리즈 우승팀이자 최근 3년 연속 가을야구를 했던 KIA이기에 더 그렇다.


KIA는 2017년 170개의 홈런을 기록했다. 2018년도 170개의 홈런을 쳤다. 모두 리그 평균 이상이었다. 하지만 올해 43경기에서는 단 22개의 홈런에 그쳤다. 시즌 74홈런 페이스인데, 144경기 체제에서 팀 홈런이 두 자릿수에 머문 팀은 아무도 없었다. KIA 타선이 좀처럼 위기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추천 0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스포츠빠



스포츠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15771 '손흥민 복귀' 토트넘vs맨유, 20일 킥오프…EPL 일정 확… 06.06 57 1 0
115770 김연경 국내 복귀 확정…흥국생명과 계약한다 06.06 112 1 0
115769 삼성라이온즈, SK에 4대1 패배, 2연패 06.06 95 0 0
115768 2020 KBO리그 내일의 선발투수 예고 06.06 66 1 0
115767 '7회 4득점' 두산, KIA 연승 저지하고 2연승 06.06 78 0 0
115766  '배구여제' 김연경, 11년 만에 흥국생명 복귀…연봉 3억5천만… 06.06 99 0 0
115765 조상우 눌렀다! LG 라모스 시즌 2호 '멀티 홈런' 06.06 113 0 0
115764   2020 FA 계약자들 현재까지 성적 06.06 94 1 0
115763   강백호 선수 오늘 2군에 출전,.. 06.06 70 0 0
115762   로만 시대 첼시의 스트라이커들 06.06 58 1 0
115761 ‘1일 1깡’ 강진성, 7번타자 출전…오늘 규정타석 채운다 06.06 106 0 0
115760  갈데까지간 한화 06.06 137 1 0
115759 연봉보다 인스타그램 수입이 더 큰 축구선수 06.06 232 1 0
115758 "토트넘, 손흥민 2056억 아래로는 레알로 보내지 않아"(西매… 06.06 179 1 0
115757   10구단 일자별성적(연승/연패 포함) 06.06 109 0 0
115756  메이저리그 구단주, 48경기로 시즌 치르는 방안 제안 06.06 127 0 0
115755 한용덕 감독, 30도 폭염 속 배팅볼 부상 투혼…연패 탈출 앞장 06.06 148 1 0
115754 "커쇼·범가너, 유망주 시절 최고의 좌완 기대주" MLB.com 06.06 227 0 0
115753 ‘투수’ 나종덕 공식 첫 승…퓨처스 1호 QS까지 06.06 114 1 0
115752 도쿄올림픽 조직위 "개최 여부 내년 봄까지 지켜보고 판단" 06.06 152 0 0
115751 "보고만 있어도 즐겁다" 투수들이 더 좋아하는 김호령 06.06 204 1 0
115750 기적 원하는 화성, 동화 썼던 대전한국철도 만난다 06.06 152 0 0
115749 티모 베르너, 첼시행 임박 (獨 키커) 06.06 109 1 0
115748 200605 KBO 중계진 06.06 127 0 0
115747 '도대체 얼마 원하는데' BVB, '맨유 1930억 제안 거절' 06.06 140 1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