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빠



본문

황소군단의 비상 이끌 잭 라빈, “새 시즌에는 PO 갈 수 있을 것”

  • 작성자: 시훈아빠
  • 비추천 0
  • 추천 1
  • 조회 571
  • 2019.07.11



[점프볼=서호민 기자] 지난 시즌 시카고 불스의 에이스로 활약한 잭 라빈(24, 196cm)이 다가올 새 시즌에 대한 각오를 밝혔다.

지난 시즌 전방십자인대 부상을 씻어내고 코트로 돌아온 라빈은 정규리그 63경기에 출전해 평균 23.7득점(FG 46.7%) 4.7리바운드 4.6어시스트, 커리어-하이를 기록하며 명실상부한 시카고의 에이스로 발돋움했다. 

시카고는 지난 시즌 22승 60패의 성적을 남기며 2년 연속 동부 컨퍼런스 최하위권에 머물렀지만, 라빈의 고군분투 활약에 한 줄기 희망을 찾을 수 있었다. 여기다 이번 FA시장에서 테디어스 영, 토마스 사토란스키 등을 영입하며 전력 보강에 열을 올렸고, 신인 드래프트에서는 촉망 받는 가드 유망주 코비 화이트까지 품으면서 만족스러운 비시즌을 보내고 있다. 

라빈은 최근 인터뷰에서 “우리는 이번 비시즌에 충분히 좋은 결과를 냈다. 테디어스와 토마스는 매우 이타적인 선수들이다. 또, 드래프트에서 훌륭한 능력을 지닌 신인들도 뽑았다. 나는 이들과 함께 할 새로운 시즌이 매우 기대된다. 우리는 충분히 플레이오프에 진출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새 시즌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2014-2015시즌 미네소타 팀버울브스에서 데뷔한 이후 각종 부상 이슈에 시달리며 2년차인 2015-2016시즌을 제외하고, 단 한 번도 제대로 된 시즌을 치르지 못한 라빈은 새 시즌 전 경기 출장을 개인 목표로 삼았다.

그는 “갈수록 몸 상태가 좋아지고 있다. 다쳤던 무릎도 다 나은 상태다. 2년차 시즌을 제외하고 아직까지 전 경기 출장을 하지 못했는데, 새 시즌에는 꼭 전 경기에 출장하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시카고는 2016-2017시즌 이후 플레이오프 나들이를 하지 못하고 있다. 황소군단의 비상을 이끌 라빈은 과연 자신의 바람대로 팀을 플레이오프 무대에 올려놓을 수 있을까.

추천 1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스포츠빠



스포츠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07474 드마커스 커즌스 잃은 레이커스의 플랜B, 드와이트 하워드? 08.18 58 1 0
107473 [프로야구] 18일 선발투수 예고 08.18 75 0 0
107472 미오치치 코미어 경기 대박~ 08.18 121 0 0
107471 우리는 묵묵히 응원만 하죠. 08.18 142 1 0
107470 정말 왜 그러는지 08.18 167 0 0
107469 오늘 잃은것들 08.18 188 0 0
107468 포수 러셀 마틴이랑은 궁합이 안 맞네요. 08.18 186 0 0
107467 류뚱 패전 확정 08.18 179 1 0
107466 MOTD 2R 08.18 97 1 0
107465 문득 드는 생각이지만 ㅋㅋㅋ 08.18 110 0 0
107464 류현진 내려가니 귀신같이 점수 뽑아내는... -_- 08.18 315 0 0
107463 진짜 귀신같이 득점하네 ㅡㅡ 08.18 132 1 0
107462 오늘의 류현진 5.2이닝 4자책 ERA 1.64로 상승 08.18 201 0 0
107461 시즌 두번째로 최악이네요 08.18 90 0 0
107460 역시 메이저는 메이저 네요 08.18 96 1 0
107459 4실점이라.......... 08.18 83 0 0
107458 올시즌 두번째 4자책 이상 경기네요 08.18 77 0 0
107457 아 1점짜리 피홈런 맞았네요; 08.18 68 1 0
107456 피더슨은 좀 아픈데가 없나..... 08.18 84 1 0
107455 류현진이 2점대 미만 방어율로 시즌 마치려면 경기당 몇실점까지 … 08.18 301 1 0
107454 류뚱 경기때만 되면 타선이 죽는 이유랄까... 08.18 178 0 0
107453 리오스는 배트스피드가 너무 느린듯..... 08.18 65 1 0
107452 아깐 심판비판하기 싫었었눈데... 08.18 179 0 0
107451 2자책이니 ERA 상승은 피해갈 수 없네요... 08.18 204 1 0
107450 심판탓은 하기 싫은데.... 08.18 63 1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