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빠



본문

박항서 감독, 베트남축구협회와 재계약 협상 중단 선언

  • 작성자: 로직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1071
  • 2019.07.12

박항서 감독, 베트남축구협회와 재계약 협상 중단 선언

 

 

기사입력 2019.07.11. 오후 09:17
최종수정 2019.07.11. 오후 09:18

【서울=뉴시스】권혁진 기자 = 박항서 축구대표팀 감독이 베트남과의 재계약 협상을 중단했다. 

박 감독의 매니지먼트사인 디제이매니지먼트는 11일 베트남축구협회측에 협상 관련 유보의 시간을 공식 요청했다고 발표했다. 

디제이매니지먼트는 "확인되지 않은 박항서 감독의 재계약 관련 계약 세부 내용이 언론에 지속적으로 노출되는 것을 알게 됐다. 이는 이른 계약 갱신으로 박항서 감독이 본업에 더욱 집중하고 나아가 베트남축구대표팀의 발전과 성공에 기여하자는 취지에 부합되지 않는 상황이라고 판단했다"고 결정의 배경을 설명했다. 

박 감독측이 발을 빼면서 박 감독과 베트남축구협회의 접점 찾기는 더욱 난항에 빠지게 됐다. 

베트남축구협회는 지난 2년 간 숱한 성공을 거둔 박 감독을 붙잡기 위해 최근 협상 테이블을 꾸렸다. 2017년 9월 베트남 지휘봉을 잡은 박 감독은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챔피언십 준우승,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4위, 스즈키컵 우승, 아시안컵 8강 등의 호성적으로 베트남 축구를 한 단계 끌어올렸다. 

하지만 예상과 달리 협상은 지지부진하다. 연일 계속되는 베트남 언론의 추측성 보도는 큰 걸림돌이 되고 있다. 최근 베트남 언론 'ANTD'는 "박 감독이 베트남 역사상 가장 높은 연봉으로 재계약한다. 최대 5개 대회에서 우승 도전을 목표로 해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박 감독측은 이를 즉시 부인했다.

박 감독은 당분간 협상을 접어둔 채 대표팀 사령탑으로서의 임무에만 집중할 계획이다. 박 감독의 계약기간은 내년 1월까지다.

추천 0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스포츠빠



스포츠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08647 손흥민 스피드 수준 10.23 561 0 0
108646 차범근이 진짜 놀라운선수인 이유 10.23 471 0 0
108645 스압) 두산 VS 키움 입담 대결 10.23 221 0 0
108644   언제부터인가 기량 논란에서 벗어난 선수.gfy (10MB) 10.23 451 1 0
108643   12경기 연속 득점 중인 레반도프스키.gfy 10.23 199 0 0
108642   "야 댜붕아! 그거 해봐 그거!" 10.23 199 1 0
108641   교체로 들어가 해트트릭을 기록한 음바페.gfy 10.23 316 0 0
108640   송성문선수 진짜 심하네요. 10.23 392 0 0
108639 콜 박살 나네 ㅋ 10.23 271 0 0
108638  손흥민, 한국 선수 유럽무대 최다골 타이기록.gif 10.23 397 3 0
108637   어제 키움 덕아웃... 10.23 492 1 0
108636   클로저 브금 갑 10.23 247 1 0
108635  NBA 단일경기 최장시간 출장 기록 Top 5 10.23 415 1 0
108634  12 달러로 NBA 베스트팀 만들어보기.jpg 10.23 333 1 0
108633  NBA 씩스맨상 수상시즌 평균득점 Top 5 10.23 217 1 0
108632  NBA 2010년대 Top5 플레이어 10.23 260 0 0
108631  AFC, 북한의 AFC컵 결승 홈 개최권 박탈 10.23 286 0 0
108630   2019 한국시리즈 1차전 결승타.gfy 10.22 331 0 0
108629   에메리를 계속 따라다닐 vs 벵거 기록.jpg 10.22 267 1 0
108628  일본 롯데의 4대 코메디 야구.gif 10.22 481 0 0
108627   리버풀의 반 다이크 영입 Before & After.jpg 10.22 293 1 0
108626 FIFA 공식 인스타그램 손흥민 10.22 908 0 0
108625   가볍게 써보는 컨텐더 위주 올시즌 예상 10.22 245 1 0
108624  책 펴낸 선동열 "실패도 있었던 인생, 반성과 성찰 담았다" 10.22 361 0 0
108623 '경질' 첫 언급한 포체티노 "부진의 끝은 언제나 같다" 10.22 366 0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