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빠



본문

'팔꿈치 골극' 참고 던진 아리에타, 한계 직면... 14일 중대결정

  • 작성자: 스포츠맨
  • 비추천 0
  • 추천 1
  • 조회 963
  • 2019.08.13
제이크 아리에타. /AFPBBNews=뉴스1 2015시즌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수상자 제이크 아리에타(33·필라델피아 필리스)가 중대 결정을 눈앞에 뒀다. 시즌을 조기에 접고 수술을 받을지 여부를 곧 정해야 한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13일(이하 한국시간) 아리에타가 팔꿈치 골극 사실을 공개한 뒤 처음으로 시즌 아웃에 관해 언급했다고 보도했다. 아리에타는 14일 구단과 이에 관해 논의를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리에타는 당초 수술을 시즌이 끝나고 받을 계획이었다. 웃자란 뼈를 제거하는 수술이다. 하지만 계속해서 부진하며 생각을 바꾼 것으로 보인다. 아리에타는 최근 7경기 승리 없이 2패 평균자책점 5.34를 기록했다. 

지난 12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전 3이닝 5실점 경기가 결정타였다. 아리에타의 올 시즌 최저 이닝이다. 아리에타는 이 경기 후 "나는 지금 당장 결정을 내리고 싶지는 않다"며 시즌 아웃 가능성에 대해 부인하지 않았다. 아리에타는 "월요일이 쉬는 날이고 아마 화요일에 대화를 나누게 될 것"이라 말했다.

2015년 시카고 컵스 소속으로 내셔널리그 최고 투수 영광을 안았던 아리에타는 2018시즌을 앞두고 필리스로 이적했다. 3년 7500만 달러를 받았다. 이적 첫 해에는 10승 11패 평균자책점 3.96으로 나쁘지 않은 성적을 남겼다. 하지만 올해 24경기 8승 8패 평균자책점 4.64를 기록 중이다. 

한편 필리스는 올해 60승 58패 승률 0.508로 내셔널리그 동부지구 4위에 올라 있다. 내셔널리그 와일드카드 순위 선두인 워싱턴 내셔널스에 2경기 뒤진 상황이다. 

한동훈 기자 [email protected]




컵스에서 필리스로 옮기자마자 하향곡선..........


추천 1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스포츠빠



스포츠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07506 커쇼: 13승으로 갈듯 : 토론토 08.21 88 0 0
107505 기아 1루와 3루 포지션... 08.21 103 0 0
107504 라리가 1R 하이라이트 08.20 119 1 0
107503 그간에는 얼마나 재밌게 봤냐 싶은 기아 08.20 185 1 0
107502 7ㅣ아야 너네 뭐하냐? 08.20 273 0 0
107501 2019 K리그1(2019.08.18. 26R 기준) / K리그2… 08.20 96 0 0
107500 2019 K리그1, K리그2 클럽순위 (8월 18일) 08.20 94 0 0
107499 달라진 GSW "2대2 게임 더 많이 활용할 것" 08.20 337 1 0
107498 [프로야구] 20일 선발투수 예고 08.20 210 0 0
107497 뭘해도 안되는 중국의 월드컵 진출을 위한 카드 08.20 1112 1 0
107496 전반전은 맹유 ..후반전은 맹구네요.. 08.20 566 1 0
107495 솔사르 전술이 업는듯.. 08.20 472 1 0
107494 제임스 완비사카 영입 참 잘햇네요.. 08.20 411 0 0
107493 접기 달인에서 도움의 달인으로…문선민 전성시대 08.20 607 1 0
107492 피파 푸스카스 상 투표가 시작되었습니다. 08.20 243 0 0
107491 KIA의 박찬호 도루왕 되겠는데요 08.19 293 1 0
107490 날두는 우리나라 보이콧 전부터 논란거리가 많있었죠 08.19 502 1 0
107489 다 가진 느그형 08.19 681 0 0
107488 분데스리가 1R 하이라이트 08.19 339 1 0
107487 영국 가디언, 맨유-울버햄튼 예상 선발라인업 공개 08.19 406 1 0
107486 주앙펠릭스를 보면서.... 08.19 658 1 0
107485 [이만수 칼럼] 시대는 변하고 있다, 중요한 지도자 역할 08.19 571 0 0
107484 MOTD 2 - 2R 08.19 137 0 0
107483 에릭센, 자유계약으로 토트넘 떠날 가능성↑ 토트넘 재계약 거절 08.19 677 0 0
107482 만악의 근원 볼넷 08.19 468 1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