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빠



본문

'팔꿈치 골극' 참고 던진 아리에타, 한계 직면... 14일 중대결정

  • 작성자: 스포츠맨
  • 비추천 0
  • 추천 1
  • 조회 1022
  • 2019.08.13
제이크 아리에타. /AFPBBNews=뉴스1 2015시즌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수상자 제이크 아리에타(33·필라델피아 필리스)가 중대 결정을 눈앞에 뒀다. 시즌을 조기에 접고 수술을 받을지 여부를 곧 정해야 한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13일(이하 한국시간) 아리에타가 팔꿈치 골극 사실을 공개한 뒤 처음으로 시즌 아웃에 관해 언급했다고 보도했다. 아리에타는 14일 구단과 이에 관해 논의를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리에타는 당초 수술을 시즌이 끝나고 받을 계획이었다. 웃자란 뼈를 제거하는 수술이다. 하지만 계속해서 부진하며 생각을 바꾼 것으로 보인다. 아리에타는 최근 7경기 승리 없이 2패 평균자책점 5.34를 기록했다. 

지난 12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전 3이닝 5실점 경기가 결정타였다. 아리에타의 올 시즌 최저 이닝이다. 아리에타는 이 경기 후 "나는 지금 당장 결정을 내리고 싶지는 않다"며 시즌 아웃 가능성에 대해 부인하지 않았다. 아리에타는 "월요일이 쉬는 날이고 아마 화요일에 대화를 나누게 될 것"이라 말했다.

2015년 시카고 컵스 소속으로 내셔널리그 최고 투수 영광을 안았던 아리에타는 2018시즌을 앞두고 필리스로 이적했다. 3년 7500만 달러를 받았다. 이적 첫 해에는 10승 11패 평균자책점 3.96으로 나쁘지 않은 성적을 남겼다. 하지만 올해 24경기 8승 8패 평균자책점 4.64를 기록 중이다. 

한편 필리스는 올해 60승 58패 승률 0.508로 내셔널리그 동부지구 4위에 올라 있다. 내셔널리그 와일드카드 순위 선두인 워싱턴 내셔널스에 2경기 뒤진 상황이다. 

한동훈 기자 [email protected]




컵스에서 필리스로 옮기자마자 하향곡선..........


추천 1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스포츠빠



스포츠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10399 손흥민 연봉 EPL 23위…1위 데헤아 37% 수준 12.09 22 1 0
110398   이적 시장을 뜨겁게 달굴 제이든 산초 12.09 33 1 0
110397 '입술이 사라진' 오브레임, 'UFN 워싱턴'서 로젠스트루이크의… 12.09 167 1 0
110396  WADA, ‘도핑 조작’ 러시아에 4년 간 월드컵-올림픽 금지…… 12.09 66 1 0
110395 손흥민 70m 질주 골, 이영표 “내가 수비였다면…” 12.09 176 1 0
110394  NBC에서 공개한 손흥민 원더골 그래픽.gfy 12.09 194 4 0
110393   2019 골든글러브 수상자 및 득표 수 12.09 111 1 0
110392 '손흥민 70m 드리블' 대 '수아레스 초감각 뒤꿈치', 세기의… 12.09 197 1 0
110391  손흥민 골 현지해설 12.09 192 1 0
110390   여러가지 하이라이트 12.09 99 1 0
110389 '강등 충격' 경남... 선 넘은 김종부 감독의 정몽규-유상철 … 12.09 158 0 0
110388 '득점왕' 타가트, J리그서 '폭풍 러브콜'…추정 이적료 최소 … 12.09 172 0 0
110387  ML 선수노조 초대위원장 마빈 밀러, 원로위원회 투표로 HOF … 12.09 103 1 0
110386  이승우 까방권 리프레쉬.gif 12.09 263 1 0
110385 야구친구 - 수비 지표로 뽑아본 2019 골드글러브 12.09 152 1 0
110384  이승우 선수의 현지 인터뷰 및 이런저런 상황들 12.09 232 1 0
110383 'ML행 임박' 린드블럼…"김재환·김광현 함께면 특별할 것" 12.09 172 0 0
110382 '이래도 주력이 겨우 15?' 손흥민, FM게임 머쓱하게 하다 12.09 348 1 0
110381  8경기 연속 골을 넣은 제이미 바디의 몸관리 비법.txt 12.09 229 0 0
110380 쇼트트랙 월드컵 4차 남자 5000m 계주 빅토르안 러시아 금메… 12.09 219 0 0
110379 ‘호물로PK로끝냈다’부산,경남2-0꺾고 ‘5년만에K리그1승격’ 12.09 128 0 0
110378  브리검 총액 95만불 재계약 12.09 184 1 0
110377 경남FC 위해 도쿄에서 창원 서른 번 왕복한 일본인 팬 12.09 202 0 0
110376 무리뉴, "손흥민-박지성은 겸손한 선수들..문화의 영향인 것 같… 12.09 346 1 0
110375 "손나우두로 부르겠다"는 모리뉴 말에..'손흥민+호나우두' 포스… 12.09 329 0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