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빠



본문

채식주의자가 30일간 고기만 먹어 본 후기

  • 작성자: 네이버
  • 비추천 0
  • 추천 2
  • 조회 1918
  • 2019.12.09
美 유명 채식주의자 ‘30일간 고기만 먹어 본 후기’…반응은?
0003049730_001_20191209145606251-vert.jpg
미국 폭스뉴스 등 현지 언론의 8일 보도에 따르면 앨리스 파커는 인스타그램 팔로워가 20만 명, 유튜브 구독자가 70만 명에 달하는 유명 채식주의자였다.

그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주변 사람들로부터 식단을 채식주의에서 오로지 고기와 동물성 식품만 먹는 것으로 바꿨을 때의 건강적 이점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들었다”면서 육식주의로 돌연 전환한 이유를 밝혔다.

그녀가 시도한 것은 최근 미국 등지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육식동물 다이어트’(Carnivore-diet)다. 육식동물 다이어트는 완전 채식주의자들과 정반대의 식단으로 끼니를 채우는 것으로, 고기와 계란 등 동물성 식품만 섭취하는 식이요법을 뜻한다

채식주의를 이끌던 그녀는 30일 동안 육식동물 다이어트를 지속한 결과, 놀랍도록 긍정적인 신체변화를 느꼈다고 주장했다.

그녀는 자신의 SNS를 통해 “완전 육식주의를 시작한 뒤, 채식을 했던 지난 몇 년 동안에 비해 훨씬 더 정신적으로 명확해지고 집중력이 좋아졌으며, 건강해졌다고 느꼈다”면서 “채식주의자라는 나의 정체성이 완전히 무너졌다”며 커다란 고깃덩어리 앞에 앉아있는 자신의 모습을 공개했다.

그녀를 따르던 수많은 구독자와 팬들은 “실망했다”며 노골적으로 배신감을 드러냈다. 일부 네티즌은 “채식주의일 때보다 육식주의 식단을 지속했을 때 건강이 더 좋아졌다는 전문가의 진단을 보여달라”며 의심의 눈초리를 거두지 않았다.


결론 채식주의 육식주의가 아니고 골고루 먹으라는것입니다
채식.육식같이 먹으면 건강이 2배 좋아져요
채식주의자단체가 프랑스 정육점에서 
깽판친 이유가 고기를 안먹어서 그런것입니다 

추천 2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이슈빠



이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13065 [장도리] 8월 11일자 뀨울 08.11 133 0 0
113064 도서정가제 합의 폐기...출판계 거세하… 슈퍼마켓 08.11 422 0 0
113063 보험금 95억 받게된 만삭아내 사망사고가 왜… 빈곤학 08.11 476 0 0
113062 광주 물난리에 "워터파크다"..수해 조롱한 … DNANT 08.11 486 0 0
113061 40억 투자금으로 700배의 수익 piazet 08.11 545 0 0
113060 정은경 "파키스탄, 우즈벡 입국자 코로나 변… 필로폰 08.11 444 0 0
113059 정의당이 정의당 했네요...국민청원 책을봐라 08.11 633 0 0
113058 일본에서 코로나 확진 받으면 생기는 일 1 이령 08.11 527 0 0
113057 코로나 백신 싹쓸이하는 선진국들 불반도 08.11 437 0 0
113056 유튜버 카걸 논란 1 잊을못 08.11 619 0 0
113055 보험금 95억원 만삭아내 사망 교통사고 민족고대 08.11 220 0 0
113054 장애인 내쫓은 장애인 일자리 까페 1 나도좀살자좀 08.11 349 0 0
113053 태풍와서 신나게 즐긴 사람들 매국누리당 08.11 411 0 0
113052 코로나 백신 가격 하락시키겠다는 유튜버 안중근 08.11 252 0 0
113051 자신의 피로 산모와 240만명의 아기를 살린… 피아니스터 08.11 337 0 0
113050 대륙 부자의 맞선 조건 marketer 08.11 449 0 0
113049 유령 성형수술의 실체 Crocodile 08.11 399 1 0
113048 혈세낭비 끝에 결국 폐지 화창함 08.11 362 0 0
113047 일본의 NO 마스크 운동 blogger 08.11 214 0 0
113046 병신들이 만든 법, '비동의강간죄' 용산주식황제 08.11 306 0 0
113045 청바지 출근 지적하고 치마 입으면 ‘네 몸매… 스콧트 08.11 378 0 0
113044 英 BBC에 공개 경고한 중국… "위구르족 … 남자라서당한다 08.11 385 0 0
113043 유자녀 저소득 노인도 생계급여…내후년 부양의… GTX1070 08.11 196 0 0
113042 일본 불매운동을 지켜본 중국인 2 십수십억 08.11 376 3 0
113041 獨외무 "G7 韓참여 환영..러시아 반대" 아냐모르냐 08.10 366 2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