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빠



본문

직원 절반 ‘억대 연봉’ KBS, 경영난으로 수신료 올린다

  • 작성자: 삼월
  • 비추천 0
  • 추천 4
  • 조회 1823
  • 2020.07.23

423423424.png 직원 절반 ‘억대 연봉’ KBS, 경영난으로 수신료 올린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_view=1&mode=LSD&mid=sec&sid1=100&oid=005&aid=0001337367


2017년 기준 KBS의 수신료 수입은 6462억원에 달했다. KBS는 수신료로 TV와 라디오를 운영하고, 제3라디오, KBS교향악단, 기술연구소 등의 재원으로 쓰고 있다. 막대한 수신료 수입에도 불구하고 KBS의 지난해 상반기 적자는 무려 655억 원에 달했다. 585억 원이었던 2018년 연간 적자 규모를 이미 넘어섰다. 올해는 1000억원 가까운 적자가 날 것으로 보인다.



KBS 경영난의 주된 원인은 높은 인건비다. KBS 직원 중 1억원 이상 연봉자는 2018년 기준으로 무려 51.9%에 달했다. KBS 전체 직원은 5300여명인데 이 가운데 절반이 억대 연봉을 받고 있는 것이다. 


KBS는 ‘86아시안게임’ ‘88서울올림픽’ ‘종일방송 시행’등 국가 행사 및 정책에 맞춰 1980년대 중반부터 1990년대 중반까지 대규모 인력을 채용했다. 이때 채용된 직원들의 근속연수가 길어 인건비 지출이 크다는 게 KBS의 설명이다. 상황이 이런데도 KBS 노조는 “대규모 감원은 고용을 위협하는 최악의 실책”이라며 양 사장을 향해 구조조정안을 전면 철회하라고 주장하고 있다.

추천 4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lose]

댓글목록

이슈빠



이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61134 장쩌민 중국 전 국가주석 사망 2 로우가 11.30 428 0 0
161133 北, ‘아리·소라’ 같은 한국식 이름 금지령 정의로운세상 11.30 366 0 0
161132 "우리도 깜짝 놀랐다"…마스크 쓰고 헤딩 시… Z4가이 11.30 616 0 0
161131 가나전 후 악플 시달린 유튜버 '가나쌍둥이'… 증권 11.30 442 0 0
161130 “숨진 아이라며 다른 아이 보여줘”…‘김치통… 자격루 11.30 446 0 0
161129 경우의 수 뚫리네…20년 만에 16강 탄생… 하건 11.30 758 0 0
161128 '亞 최초 헤더 멀티골' 조규성, WC 2차… 리미티드 11.30 331 0 0
161127 합참 "중러 군용기 8대 KADIZ 진입 … 옵트 11.30 243 0 0
161126 르포]"병원 파업 이해하지만, 위급상황땐…"… 신짱구 11.30 311 0 0
161125 "보일러도 안켰는데 가스비 2배"…3차례 인… 영웅본색 11.30 520 0 0
161124 기습 한파에 전국이 얼었다…내일은 기온 더 … 그것이알고싶다 11.30 303 0 0
161123 구혜선 '여배우 진술서' 공개한 이진호 무혐… 김무식 11.30 584 0 0
161122 美 “중국, 軍전력 빠르게 증강…2035년 … 닥터 11.30 235 0 0
161121 “옥상에 사람이 매달렸다” 신고…실제 시신이… 0101 11.30 375 0 0
161120 中 "사회질서 교란 결연히 타격"…'백지시위… 센치히로 11.30 169 0 0
161119 中 '백지시위'에 외세개입 딱지 붙여 확산 … corea 11.30 139 0 0
161118 '韓 16강 기적 가능성↑' 포르투갈, 산산… 법대로 11.30 315 0 0
161117 토종 OTT 스타트업 왓챠 ‘벼랑 끝’… 매… 얼굴이치명타 11.30 212 0 0
161116 北 "'남한식' 이름 대신 '사상적' 이름 … Lens 11.30 108 0 0
161115 "산타 할아버지, 매춘부 주세요"…7살 아들… 국제적위기감 11.30 259 0 0
161114 코스타리카-독일전, 남자 월드컵 사상 최초 … Blessed 11.30 408 0 0
161113 韓투혼 깨운 손흥민의 헤딩…"부진했다는 비판… 피아제트Z 11.30 273 0 0
161112 이러려고 마스크 썼나, 자괴감이 듭니다[최용… 스트라우스 11.30 377 0 0
161111 호날두 “내 머리 닿았다니까” 아디다스 “첨… 모닥불소년 11.30 297 0 0
161110 구혜선 '여배우 진술서' 유출 의혹에…유튜… 뉴스룸 11.30 402 0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