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빠



본문

박원순 서울시장 사자 명예 훼손에 대한 신고 받습니다.

  • 작성자: 헬조선게이트
  • 비추천 0
  • 추천 4
  • 조회 1413
  • 2020.07.22

안녕하십니까.


고 박원순 시장 시민사회 측 장례위원이었던 고지훈입니다.

현재 고 박원순 시장에 대한 사자명예훼손 사례에 대해 

7월 9일부터의 모든 자료를 수집 중에 있습니다.


"사자명예훼손은 친고죄라 유족의 요청이 있을때 직접 진행이 가능한 일입니다.

아직 뚜렷한 의사는 없으셨지만, 사례에 해당하는 모든 게시물을 모아두었다가,

유족분들의 마음이 괜찮아지셨을때, 대응을 원한다 하셨을때, 

삭제에 앞서서 움직이기 위하여,    한 계정으로 모아두려고 합니다."


아시다시피 사자에 대한 명예훼손도 형사 처벌및 고발이 가능합니다.

명백한 허위사실임을 알고도 망자를 조롱하고자 하는 경우,

예를 들어 고 노무현 전 대통령님이 "거짓 선거로 당선되었다"며 게시글을 올린 

부산대 전 교수는  사자의 명예를 훼손했다 인정받아 형사처벌로 이어진 경험이 있습니다.


하지만 참고로 공연한 사실에 대해서 이야기했거나, 

사실과 허위 사이의 다툼이 있을 수 있는 경우,

혹은 고의성이 부족한 경우 (EX, 사실인 것으로 알았다) 

에는 형사처벌로 이어지지 않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사자의 명예를 훼손한 경우, 혹은 유족에 대한 심한 조롱 등의 

아카이브 링크, PDF파일을 가지고 계신 분께서는 저희와도 공유 부탁드립니다.


루리웹 등 커뮤니티에서는 커뮤니티 내 개인 쪽지 등을 이용해 수집해왔으나,

방식에 어려움이 있어 이메일로 받고자 합니다.


fighting.for.wonsoon@gmail.com 으로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출처 :   

https://bbs.ruliweb.com/best/board/300148/read/34174645

https://m.ruliweb.com/best/board/300148/read/34174645

추천 4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lose]

댓글목록

이슈빠



이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61330 전 연인 폭행하고 710번 전화한 20대, … 하건 12.06 463 0 0
161329 “청담동 초등생 치인줄 몰랐던 듯” 만취 운… 기레기 12.06 489 0 0
161328 "길고양이에 밥 줘서"…여성 골목 끌고 가 … 슈퍼마켓 12.06 356 0 0
161327 ‘한국 나이’ 법적으로 사라진다…민법·행정법… Lens 12.06 464 0 0
161326 포르투갈 감독 “조규성과 신경전 벌인 호날두… SBS안본다 12.06 490 0 0
161325 WBC에 참가한다는 오타니와 다르빗슈 유 never 12.06 317 0 0
161324 둔촌주공 청약 첫날 신혼 특공 미달…본청약 … 18딸라 12.06 424 0 0
161323 K9 폴란드 수출 근황) 오늘 새벽 하역 시… 기레기 12.06 801 2 0
161322 "4대0에도 춤 췄다? 韓 무시하는 행동"…… 닥터 12.06 751 0 0
161321 김병지 "벤투, 떠난다면 잡기 힘들 것.. … 정찰기 12.06 714 0 0
161320 北, 동해 완충구역으로 포사격 진행 중 협객 12.06 236 0 0
161319 벤투와의 이별에 눈가 촉촉해진 손흥민 "항… 밥값하자 12.06 649 0 0
161318 WSJ "연준, 금리 5% 이상으로 올릴 듯… 선진국은좌파 12.06 450 0 0
161317 벤투 "한국 선수들, 내가 함께한 선수 중 … 책을봐라 12.06 593 0 0
161316 브라질전 아쉬움 내비친 김진수 "솔직히 몸… 레저보이 12.06 517 0 0
161315 '황태자' 황인범, 벤투 이야기에 눈물 속… 난기류 12.06 367 0 0
161314 월드컵을 마무리한 이강인은 검은안개 12.06 687 0 0
161313 끝까지 사고친 통역…벤투 감독 거취 발언도 … SBS안본다 12.06 719 0 0
161312 4년 보장 vs 일단 아시안컵까지…벤투와 … 얼리버드 12.06 429 0 0
161311 월드컵] 김민재 "브라질, 한숨 나오도록 강… sflkasjd 12.06 500 0 0
161310 "한국과 경험은 죽을 때까지 기억" 벤투는 … Mobile 12.06 515 0 0
161309 30대 유튜버, 여자친구 흉기살해…현행범 체… 나비효과 12.06 469 0 0
161308 선수 한명당 매일 1300만원 ‘착착’…구단… 0101 12.06 611 0 0
161307 “2751억원 줄테니 사우디로 와라!”…호날… 도시정벌 12.06 673 0 0
161306 휘슬 울리자 동상처럼 굳어버린 선수들… 벤투… Pioneer 12.06 726 0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