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빠



본문

박원순 서울시장 사자 명예 훼손에 대한 신고 받습니다.

  • 작성자: 헬조선게이트
  • 비추천 0
  • 추천 4
  • 조회 1363
  • 2020.07.22

안녕하십니까.


고 박원순 시장 시민사회 측 장례위원이었던 고지훈입니다.

현재 고 박원순 시장에 대한 사자명예훼손 사례에 대해 

7월 9일부터의 모든 자료를 수집 중에 있습니다.


"사자명예훼손은 친고죄라 유족의 요청이 있을때 직접 진행이 가능한 일입니다.

아직 뚜렷한 의사는 없으셨지만, 사례에 해당하는 모든 게시물을 모아두었다가,

유족분들의 마음이 괜찮아지셨을때, 대응을 원한다 하셨을때, 

삭제에 앞서서 움직이기 위하여,    한 계정으로 모아두려고 합니다."


아시다시피 사자에 대한 명예훼손도 형사 처벌및 고발이 가능합니다.

명백한 허위사실임을 알고도 망자를 조롱하고자 하는 경우,

예를 들어 고 노무현 전 대통령님이 "거짓 선거로 당선되었다"며 게시글을 올린 

부산대 전 교수는  사자의 명예를 훼손했다 인정받아 형사처벌로 이어진 경험이 있습니다.


하지만 참고로 공연한 사실에 대해서 이야기했거나, 

사실과 허위 사이의 다툼이 있을 수 있는 경우,

혹은 고의성이 부족한 경우 (EX, 사실인 것으로 알았다) 

에는 형사처벌로 이어지지 않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사자의 명예를 훼손한 경우, 혹은 유족에 대한 심한 조롱 등의 

아카이브 링크, PDF파일을 가지고 계신 분께서는 저희와도 공유 부탁드립니다.


루리웹 등 커뮤니티에서는 커뮤니티 내 개인 쪽지 등을 이용해 수집해왔으나,

방식에 어려움이 있어 이메일로 받고자 합니다.


fighting.for.wonsoon@gmail.com 으로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출처 :   

https://bbs.ruliweb.com/best/board/300148/read/34174645

https://m.ruliweb.com/best/board/300148/read/34174645

추천 4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이슈빠



이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55053 덴마크 코펜하겐 쇼핑몰 총격으로 몇명 사망.… 김무식 07.04 319 0 0
155052 우즈벡, 북서부 카라칼파크스탄에 비상사태 선… WhyWhyWhy 07.04 215 0 0
155051 “최소 5명 사망·수천명 부상”…우즈벡 카… Blessed 07.04 314 0 0
155050 우즈벡 개헌 반대 시위 격화…도심 軍·장갑차… asm1 07.04 164 0 0
155049 '무연고실' 방치된 영웅들…국가 대신 나선… 라이브 07.04 258 0 0
155048 우즈벡 카라칼파크스탄 '개헌 반대' 시위 격… 김무식 07.04 317 0 0
155047 원숭이두창 확진 6천명 넘었다.. '성병' … 스트라우스 07.04 451 0 0
155046 원숭이두창, 어린이도 감염됐다…"9월까지 1… 스트라우스 07.04 295 0 0
155045 원숭이두창 ‘가속 진화’…3년 만에 돌연변이… 인텔리전스 07.04 204 0 0
155044 다시 증가하는 코로나19에 원숭이두창까지…조… 기레기 07.04 300 0 0
155043 벨라루스, 우크라 침공 명분 쌓나..루카셴코… kakaotalk 07.04 268 0 0
155042 '판결 논란'에 미 연방대법관 탄핵 청원 '… 하건 07.04 269 0 0
155041 "미 경제 40년 만에 더블딥 빠질 수도".… 애니콜 07.04 252 0 0
155040 "중국·러시아, 전세계 원자로 장악했다"..… 미해결사건 07.04 287 0 0
155039 "글로벌 시장 최악의 상반기..더 나빠질 수… 조읏같네 07.04 151 0 0
155038 탈레반 최고지도자 "외국인 아프간 내정에 개… 배고픈심장 07.04 239 0 0
155037 튀르키예 경제난인데..외교문제로 눈 돌리는 … 밤을걷는선비 07.04 193 0 0
155036 우즈벡, 헌법 개정 놓고 시위 카라칼파크스탄… 캡틴 07.04 76 0 0
155035 美 낙태권 파기 판결 토머스 대법관 탄핵 요… newskorea 07.04 126 0 0
155034 전쟁 속 분열만 보여준 UN..공동체는 사라… 선진국은좌파 07.04 120 0 0
155033 "러, 서방에 보복시 유가 배럴당 최대 38… 옵트 07.04 134 0 0
155032 이란 남부 호르모즈간 강진 사상자 89명으로… DNANT 07.04 131 0 0
155031 공원서 남자 만났다고 '명예살인'..16세 … 옵트 07.04 245 0 0
155030 티베트고원 빙하에 미지 박테리아 800개..… 얼리버드 07.04 194 0 0
155029 내한 앞둔 마룬5, '욱일기' 논란 이슈탐험가 07.04 254 0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