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빠



본문

"박원순 사건 서류 몰래 촬영"..조선일보 기자 입건

  • 작성자: madam뚜
  • 비추천 0
  • 추천 3
  • 조회 1292
  • 2020.07.24

https://v.kakao.com/v/20200724202215067

[뉴스데스크] ◀ 앵커 ▶

서울 시청을 담당하는 조선일보의 한 기자가 서울시 여성 가족 정책 실장 사무실에 몰래 들어가서 문건을 촬영하다 적발됐습니다.

서울시는 해당 기자가 고 박원순 전 시장 성추행 의혹 사건과 관련된 문건을 촬영한 것으로 보고 경찰에 형사 고발했습니다.

장인수 기자입니다.

◀ 리포트 ▶

지난 17일 아침 6시 반쯤, 서울시청사 9층에 있는 여성가족정책실장실.

이곳에 몰래 들어간 사람은 조선일보 기자였습니다.

서울시는 미화원들이 청소를 하기 위해 사무실 문을 열어 놓은 틈을 타 잠입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휴대전화로 무언가를 촬영하고 있던 조선일보 기자는 때 마침 출근한 서울시 직원에게 현장에서 적발됐습니다.

이 직원은 기자에게 사진을 지우라고 요구한 뒤 시에 이같은 사실을 보고했습니다.

서울시는 사안이 중대하다고 보고 해당 기자를 건조물 침입 혐의로 서울 남대문경찰서에 고발했습니다.

[서울시청 관계자 ] "(고 박원순 전 시장 의혹 관련) 진상조사단 꾸리고 이런 일들을 여가실(여성가족정책실)에서 총괄하고 있었잖아요. 그래서 그거 관련이지 않을까 추정을 하는 것이죠."

조선일보 기자의 '잠입 사건'이 발생한 17일은 서울시가 고 박원순 전 시장 의혹에 대해 여성가족정책실 주관으로 민관합동조사단을 구성하겠다고 발표한 바로 다음날입니다.

이에 대해 조선일보측은 "고발 사실을 인지하고, 해당 기자를 상대로 정확한 사실관계를 확인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사건 당시 CCTV 화면을 확보한 경찰은 조선일보 기자를 피의자로 형사 입건했으며, 곧 소환해 조사할 예정입니다.

추천 3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이슈빠



이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42150 韓토종벤처, 특허공룡 애플 또 꺾었다 kKkkkKk 09.19 413 0 0
142149 하루 800km 운전 밥도 차 안에서, 백신… 리미티드 09.19 626 2 0
142148 21세기 중국 홍위병 ‘분노청년’ ‘소분홍… 뉴스룸 09.19 689 0 0
142147 새끼 없는 사이 또 눈맞아..7남매 낳은 못… 주주총회 09.19 622 0 0
142146 장제원 아들, 무면허 운전·경찰관 폭행 혐의… 7 이슈가이드 09.19 678 6 0
142145 속보] 신규확진 1910명 '주말 최다'…수… 18딸라 09.19 291 0 0
142144 장제원 아들, 무면허 운전에 경찰관 폭행까지… 딜러 09.19 357 0 0
142143 인천터미널 신세계백화점 자리를 롯데에게 뺏긴… 라이브 09.19 734 0 0
142142 인천 신세계 자리를 롯데에게 뺏기고 충격받은… 딜러 09.19 482 0 0
142141 주인 잃은 진돗개 데려다 키웠는데…법원, 5… 얼굴이치명타 09.19 521 0 0
142140 "예약 5분만에 취소했는데 8만원 돈 떼였다… 당귀선생 09.19 767 0 0
142139 미국 때문에 78조원 날려서 개빡친 프랑스 … 스트라우스 09.19 894 0 0
142138 정신 나간 차단기 통과 1 아냐모르냐 09.19 913 0 0
142137 요즘 군대 소원수리 global 09.19 711 0 0
142136 국토부, 시험 보지도 않은 수험생에 응시수수… 접속자야 09.19 515 0 0
142135 "소변을 입에 머금게…" 판결문속 군대, D… 묵찌빠 09.19 454 0 0
142134 전세금 못주니까 집사라는 빌라왕 하드디스크 09.19 1611 1 0
142133 경찰의 과잉 체포 논란 3 조읏같네 09.19 1391 1 0
142132 뉴욕타임즈에서 보도한 한국 시골의 교통수단 숄크로 09.19 1316 0 0
142131 여자 소대장의 막말 never 09.19 1293 0 0
142130 기적의 소나무 폭폭 09.19 846 0 0
142129 만취 벤츠 몰아 인부 사망케 한 30대 여성 7 전차남 09.19 878 10 0
142128 로봇 활용 넓어진 만큼 줄어든 일자리 네이놈 09.19 637 0 0
142127 네네치킨 근황 wlfkfak 09.19 891 0 0
142126 "죽은 공무원은 가방손괴범 아닐 것…늘 밝고… marketer 09.19 609 0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