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빠



본문

김포서 60대 음주 교통사고 낸 뒤 하천으로 뛰어내려 실종

  • 작성자: 아아
  • 비추천 0
  • 추천 2
  • 조회 1473
  • 2020.07.25

555.jpg 김포서 60대 음주 교통사고 낸 뒤 하천으로 뛰어내려 실종




60대 남성이 음주 교통사고를 냈다가 경찰에 적발되자 물속으로 뛰어든 뒤 실종됐다.

24일 김포경찰서에 따르면 A씨는 이날 낮 12시 44분쯤 김포 양촌읍 다락교에서 인근 하천인 봉성포천으로 뛰어든 뒤 실종됐다.

A씨는 앞서 실종되기 1시간 전쯤 다락교 인근 하천가에서 술에 취한 채 자신의 스포티지 승용차를 주차하다가 하천으로 돌진, 


승용차를 물에 빠트리는 사고를 냈다. 다행히 본인은 하천 밖으로 빠져나왔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음주운전 여부를 조사했다. 


조사 결과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인 0.1%를 초과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후 A씨는 경찰이 하천에 빠진 승용차를 수습하는 사이 다락교로 올라간 뒤 갑자기 물속으로 뛰어들었다. 


놀란 경찰관들은 급히 경찰 차량에서 밧줄 등 구조장비를 꺼내왔지만, A씨는 이미 실종된 뒤였다. 


당시 A씨가 빠진 하천은 전날 집중호우로 수심이 2m가량까지 상승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수난구조대원 등 인력 30여명을 투입해 A씨를 찾고 있지만, 실종 4시간째인 이날 오후 4시 45분 현재까지 발견하지 못했다.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469/0000519198?sid=102

추천 2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이슈빠



이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53466 울진산불, '산불 2단계' 발령, 진화에 총… 7406231x 05.28 15 0 0
153465 레이디제인, 전 남친 쌈디가 사준 명품백 플… 갈증엔염산 05.28 21 0 0
153464 경찰, '임영웅 뮤직뱅크 0점 논란' 수사 … 추천합니다 05.28 13 0 0
153463 택시 타자마자 "그냥 가".. 담배 피우며 … 담배한보루 05.28 611 0 0
153462 "단순 투기 아냐"..루나-테라 투자한 청년… 남자라서당한다 05.28 456 0 0
153461 美텍사스 총기범 엄마 "나와 아들 용서해달라… 증권 05.28 470 0 0
153460 경찰청 앞 '음주 킥보드'..잡고 보니 경찰… alsdudrl 05.28 456 0 0
153459 2만원 때문에…이석준 피해자 여성 주소 넘긴… gami 05.28 680 0 0
153458 ‘음주운전’ 현직 경찰 측정 거부로 입건… … kimyoung 05.28 463 0 0
153457 원숭이두창 세계 200건·美 9건…백악관 "… 삼성국민카드 05.28 294 0 0
153456 우크라, "러시아의 '해상 안전통로'는 기만… 도시정벌 05.28 356 0 0
153455 “푸틴, 히틀러와 같은 운명” 러 때리며 英… 애스턴마틴 05.28 344 0 0
153454 우크라 "푸틴 승리하면 3차 세계대전"…서방… 당귀선생 05.28 328 0 0
153453 ‘식량 쇄국’ 인도, 밀·설탕 이어 쌀 수출… GTX1070 05.28 242 0 0
153452 영토양보론에 분노한 젤렌스키 "1938년 히… asm1 05.28 261 0 0
153451 부산 롯데百 광복점, 다음 달부터 '영업 … ABCDE 05.27 455 0 0
153450 유명 잡지모델’ 30대 마약투약 혐의…1심 … piazet 05.27 607 0 0
153449 가짜 양주·술값 바가지도 모자라…취객 방치 … 네이버 05.27 353 0 0
153448 여고생 상습 성매수’ 30대 교육공무원 집행… 서천동 05.27 397 0 0
153447 전입 한 달도 안된 여군 성폭행한 전직 해병… 모닥불소년 05.27 407 0 0
153446 출산율 최저인데 '아동 수출'은 여전 세포융합 05.27 210 0 0
153445 경찰청 앞 '음주 킥보드'...잡고 보니 … corea 05.27 375 0 0
153444 "영상통화였다" 해명에도...이태원 고릴라 … 덴마크 05.27 615 0 0
153443 엄마·동생 돌보며 월 130만 원 번 30대… 다크페이지 05.27 479 0 0
153442 "합의 없는 성관계는 모두 강간" 스페인 의… 갈증엔염산 05.27 874 0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