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빠



본문

"나이키 새 상품 되팝니다"···교묘해지는 재난지원금 현금화 수법

  • 작성자: 기자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762
  • 2021.09.15
“26만 원 나이키 운동화 새 상품 20만 원에 내놓습니다. 재난지원금 ㅎㄱㅎ(현금화)용이라서 믿고 사셔도 됩니다.”

정부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지급한 긴급재난지원금으로 상품을 구매한 뒤 곧바로 중고로 되팔아 현금으로 바꾸는 사례가 늘고 있다. 새 상품이라도 중고로 내놓으면 가격이 떨어질 수밖에 없는데 이를 감수하고라도 현금으로 바꾸겠다는 것이다. 재난지원금의 기본 취지와는 다른 변칙 사용이라 논란이 예상된다.

14일 서울경제 취재 결과, 중고 거래 사이트에는 나이키 운동화뿐 아니라 재난지원금으로 구매하기 좋은 가격대의 닌텐도 스위치(30만 원대), 에어팟 프로(20만 원대) 등 전자 기기를 ‘미개봉 풀박(구입 당시 박스·충전기 등이 그대로 있는 상태)’으로 팔겠다는 글이 다수 올라왔다.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재난지원금 사용이 가능한 금은방 위치가 공유되기도 했다. 1돈(3.75g)당 순금 시세는 29만 원 정도로 긴급재난지원금으로 사두면 나중에 언제든지 현금화할 수 있다는 점에서 주목 받고 있다. 최근 재난지원금으로 골드바를 구매했다는 A 씨는 “원래 귀금속 업종은 재난지원금 사용 제외 대상인데 귀금속이 아니라 액세서리 판매점으로 등록돼 있으면 지원금 사용이 가능하다고 들었다”며 “지금 당장 쓸 데가 없어서 거의 현금이나 같은 금으로 바꿔두고 싶었다”고 전했다.

재난지원금을 일명 ‘카드깡’이나 고가의 전자제품에 사용하는 사례도 다수다.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지인이 운영하는 가게에 가서 카드로 25만 원을 결제하고 현금으로 20만 원을 받았다’거나 ‘카드깡 해주는 가게 공유해 달라’는 글들이 올라왔다. 편의점 GS25와 이마트24는 긴급재난지원금으로 갤럭시워치4를 구매하려는 소비자가 몰리면서 이날 결국 판매를 중단하기도 했다.

재난지원금이 소상공인을 돕겠다는 애초 취지와 다른 방향으로 활용되는 사례가 늘면서 비판의 목소리도 나온다. 앞서 정부는 재난지원금 부정 거래 및 현금화 등을 적발 시 즉시 반환 조치하겠다고 엄포를 놨지만 단속이 쉽지 않은 탓에 이 같은 행위는 좀처럼 가라앉지 않는 분위기다.

http://naver.me/Fa3YVT1o

추천 0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이슈빠



이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42704 이재명이 다시 쏘아 올린 제주 입도세..'1… 덴마크 09.29 431 0 0
142703 아버지가 집을 팔았는데 서천동 09.29 1314 0 0
142702 윤석열 측 "부친, 매수자의 '천화동인 투자… 매국누리당 09.29 1175 0 0
142701 36년동안 일을 안한 남자의 최후 스미노프 09.29 1423 0 0
142700 장사 똑바로 하세요 1 폭폭 09.29 739 1 0
142699 산 사람보다 죽은 왕이 먼저냐,아파트 철거 … 화창함 09.29 744 1 0
142698 아이폰13 PRO 쓰는 사람들이 불편한 것 선진국은좌파 09.29 603 0 0
142697 가난한 나와 연애하는 게 지친다는 남친 087938515 09.29 724 0 0
142696 인도의 케이블카 Mobile 09.29 644 0 0
142695 목사가 또 유릴 09.29 528 0 0
142694 외딴섬에 마스크 보내는 드론배송을 본 일본인… wlfkfak 09.29 564 0 0
142693 30대 남성 미혼율 50% 돌파 서천동 09.29 414 0 0
142692 복권 긁었더니 5억 당첨 갑갑갑 09.29 639 0 0
142691 택시 막아선 주취녀 Homework 09.29 620 0 0
142690 사라지는 고속버스 노선 18딸라 09.29 626 0 0
142689 대마의 유익함 kakaotalk 09.29 606 0 0
142688 백신 맞으러 갔다가 멘붕 했다는 아이돌 piazet 09.29 625 0 0
142687 지상 출입구 배달 막은 아파트 시사 09.29 505 0 0
142686 '입마개' 하는 개 아니라고요 유릴 09.29 431 0 0
142685 “6학년 남학생에 성희롱 당했습니다”…女담임… 책을봐라 09.29 391 0 0
142684 SEVENTEEN (세븐틴) 9th Mini… 그것이알고싶다 09.29 230 0 0
142683 전문직 중 성범죄 가장 많은 직업 '의사'…… 1 나도좀살자좀 09.28 540 1 0
142682 '죽음의 급식실' 후 잇따르는 제보...2차… 테드창 09.28 397 0 0
142681 크라운 치료 얼마죠? 5만~360만원 병원따… 현기증납니다 09.28 557 0 0
142680 포스코 본사 설계한 ‘여성 건축사 1호’ 지… plzzz 09.28 1209 0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