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빠



본문

영하권 한겨울 전 남편 회사 앞에 5살 딸 세워둔 엄마…징역 1년 6개월

  • 작성자: DNANT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711
  • 2021.10.14
한겨울 영하권 추위에도 자신의 딸을 남편 회사 앞에서 오랜 시간 서 있도록 학대한 20대 여성이 실형을 선고받았다.


14일 대전지법은 아동학대와 업무수행방해, 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기소된 A(29·여)씨에게 1심과 같은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했다.


A씨는 휴대전화 잠금장치 해제를 거부하는 전 남편 B(28)씨에게 압박을 가하기 위해 지난 2월 1일부터 6일까지 대전 유성구에 있는 B씨 회사 앞에 자신의 딸인 C(5)양을 추운 날씨에 야외 및 실외에 서 있게 한 혐의를 받았다. 당시 C양은 매일 짧게는 약 한시간부터 최대 약 13시간까지 서 있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해당 기간 평균 기온은 영하 1.4~7.3도였다.


이후 같은 학대 사실을 접수한 아동보호전문기관 직원이 A씨와 C양을 분리시키려 하자 A씨는 직원을 폭행, 업무수행을 방해하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지난 5월 12일 경찰 조사에 불응하고 도주, 체포된 A씨는 호송 차량 안에서 안전을 위해 가운데로 자리를 옮겨달라는 경찰관의 말에 수갑을 찬 채 멱살을 잡는 등 직무 집행을 방해한 혐의도 받고 있다.


앞서 A씨는 지난 2018년 4월 12일 아동학대 죄로 징역 10개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바 있다.


1심 재판부는 "A씨가 범행을 자백하며 반성하고 있는 태도를 보이나 동종 범행으로 처벌받은 전력이 있음에도 범행을 저질렀다"라며 징역 1년 6개월과 함께 40시간의 아동학대 치료프로그램 이수, 아동 관련 기관 취업제한 3년을 명령했다.


1심 판결에 불복한 A씨는 항소를 제기했지만 법원은 1심과 같은 판결을 내렸다.


항소심 재판부는 "각 범행 경위 및 수법 등 죄질이 결코 가볍지 않고 아동보호전문기관 직원을 제외한 피해자들로부터 용서를 받지 못했다. A씨가 강조하는 사정들은 이미 1심에서 충분히 고려된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http://n.news.naver.com/mnews/article/088/0000725761?sid=102

추천 0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이슈빠



이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44149 "시골 가서 살겠다" 눈물…황하나, 2심서 … piazet 10.28 174 0 0
144148 "여성 49%가 평소 유방암 걱정…검진 경험… dimension 10.28 84 0 0
144147 KB국민·우리·광주은행도 대부업 대출 그것이알고싶다 10.28 93 0 0
144146 아래층 여성 집 앞서 자위하고...옷 택배에… WhyWhyWhy 10.28 100 0 0
144145 여가부, 양육비 미지급자 6명 운전면허 정지… 087938515 10.28 70 0 0
144144 주택담보대출 금리 4년만에 年5% blogger 10.28 52 0 0
144143 교사가 학교 여직원에 성폭력‥'분리 조치'는… Lens 10.28 268 0 0
144142 리얼돌 한국에 '공식 상륙'…대법원 허가 로우가 10.28 518 0 0
144141 모더나 숨은 주역도 이 사람…이재용 나서자 … 무일푼 10.28 442 0 0
144140 문화재청 문화재심의위, 김포 장릉 경관 아파… marketer 10.28 251 0 0
144139 '제2 염전노예' 사건 되나…경찰, 신안 사… 김웅롱 10.28 250 0 0
144138 "심석희 수십차례 통화 시도", 최민정 측 … 김산수 10.28 511 0 0
144137 "찌개에 왜 사골 나와" 의자 던진 손님, … 뉴스룸 10.28 409 0 0
144136 사형을 안해서 살인을 저질렀다는 패륜아들 Pioneer 10.28 545 0 0
144135 '이스타항공 횡령 배임혐의' 이상직 의원, … 테드창 10.28 319 0 0
144134 이웃 여성 집 앞에서 자위하고 택배에 정액 … 김산수 10.28 526 0 0
144133 50대·얀센·기저질환자, 11월부터 부스터샷… 옵트 10.28 269 0 0
144132 "찌를 때 시끄러우니 창문 닫아"..조모 살… 시사in 10.28 261 0 0
144131 김선호 광고 재개한 미마마스크 대표 "계약 … 무서븐세상 10.28 688 0 1
144130 삼성전자, 주당 361원 분기 현금배당…총 … 깐쇼새우 10.28 431 0 0
144129 中 아이폰 사용자, 애플 고소…아이폰 충전기… 선진국은좌파 10.28 321 0 0
144128 '위드 코로나' 싱가포르서 신규확진 5천명 … kakaotalk 10.28 464 0 0
144127 일론 머스크, 하루만에 '42조 돈벼락'…역… 정사쓰레빠 10.28 524 0 0
144126 제주 보육교사 살해 혐의 택시 기사 12년 … Crocodile 10.28 273 0 0
144125 '손준성 보냄' 그날‥'실명 판결문' 검색한… ZALMAN 10.28 539 0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