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빠



본문

젤렌스키 "3일 만에 무너질 거라 했지만 3개월째 버틴다"

  • 작성자: 네이버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781
  • 2022.05.25

http://news.v.daum.net/v/20220525080136061


러시아의 우크라 침공 3개월 맞아 메시지 발표

"지난 석 달은 용감하고 영웅적인 승리의 나날"

개전 초반 빼앗긴 영토 4분의 1가량 되찾은 듯


“자유와 독립을 위한 우리의 싸움은 계속된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전면전이 발발한지 꼭 3개월이 된 가운데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밝힌 입장이다. 현재 전황과 관련해 미국 뉴욕타임스(NYT)는 “미국 등 서방의 최신 무기 지원으로 우크라이나군이 성과를 내고 있다”면서도 승리를 예단하긴 이르다며 신중한 자세를 보였다.


24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외교부에 따르면 젤렌스키 대통령은 이날 전쟁 수행에 관한 대국민 메시지를 내놓았다. 지난 2월 24일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 국경을 넘어 수도 키이우(키예프)로의 진격을 시작한지 3개월이 된 것이 계기가 됐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누구는 우크라이나가 고작 3일 만에 붕괴할 것이라고 했지만 우리는 어느덧 3개월 이상을 버티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지난 석 달은 용감하고 영웅적인 승리의 나날이었다”며 “우리의 자유와 독립을 위한 싸움은 여전히 계속된다”고 덧붙였다.


“승리를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바쳐 온 모든 이들에게 깊이 감사드린다”고 밝힌 젤렌스키 대통령은 “어서 우크라이나에 평화가 깃들기를 바란다”고 기원했다.


현재의 전황과 관련해 서방 정보기관 및 언론은 “우크라이나와 러시아 양측이 일진일퇴 공방을 거듭하면서 결정적 승기를 잡지 못하는 상태”라고 분석한다. 개전 초반 러시아가 점령한 우크라이나 영토 가운데 4분의 1을 우크라이나군이 되찾기는 했으나 거기서 더 나아갈 수 있는지 아직은 장담하기 어렵다는 것이다. 자칫 고정된 전선을 사이에 두고 두 나라 군대가 긴 참호를 판 채 장기간 대치하는 ‘진지전’이 될 가능성도 있어 보인다.

추천 0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이슈빠



이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55231 "옆에 노인 앉혀 불쾌"…고깃집 '환불 행패… blueblood 07.07 13 0 0
155230 무인 인형뽑기방에 ‘대변’ 보고 도망간 사… 베른하르트 07.07 18 0 0
155229 지구가 펄펄 끓는다…일본에선 열사병으로 52… 뉴스룸 07.07 20 0 0
155228 프랑스, 전력공사 다시 국유화한다.."에너지… 매국누리당 07.07 20 0 0
155227 '인더숲' BTS 뷔→박서준, 절친 5인 뭉… 유릴 07.07 6 0 0
155226 안동시청 女공무원 살인범, '가정폭력'까지…… 생활법률상식 07.07 147 0 0
155225 SH공사 “25평 아파트 실질 원가는 1억5… 김웅롱 07.07 206 0 0
155224 두 살 아들 온몸으로 감싸고 총 맞은 아빠.… 책을봐라 07.07 137 0 0
155223 남주혁 또 고소 “‘카톡감옥’은 사적영역”[… 1682483257 07.07 145 0 0
155222 모하메드 바르킨도 OPEC 사무총장 돌연 … hangover 07.07 201 0 0
155221 OPEC 사무총장 “베네수엘라·이란 원유 추… 자신있게살자 07.07 180 0 0
155220 올해 美 총기 난사 이미 300건 넘어…하루… 희연이아빠 07.07 104 0 0
155219 "서울 사는 소득 없는 1인 가구 매월 82… 1682483257 07.07 323 0 0
155218 "자발적 위안부 다수"..대학교수 또 '역… 테드창 07.07 305 0 0
155217 베란다서 담배 피우다… 30대 고층에서 추락 도시정벌 07.07 535 0 0
155216 전문가 “코로나 6차유행 시작…내달 하루 1… 김무식 07.07 435 0 0
155215 박수홍이 유흥업소 다닌다고 형이 제출한 증거 target 07.07 815 0 0
155214 경찰서 화살총 사건에 사용됐던 무기 ㄷㄷㄷ passion 07.07 853 1 0
155213 美 잇따라 임신중절 금지…"강간일 경우도 낳… 나도좀살자좀 07.06 450 0 0
155212 곰팡이·매연···연세대 청소노동자 지하휴게실… note 07.06 292 0 0
155211 여자화장실 문 열었더니...'발칵' 뒤집힌 … 진실은저너머 07.06 903 0 0
155210 이태원 도로 뛰어다닌 20대 여성, '대마초… never 07.06 971 0 0
155209 가양역 실종여성 유서 발견…"내 죽음 슬퍼하… 2 다크페이지 07.06 754 1 0
155208 남주혁 측, 사과 시도 사실무근... 카톡… blueblood 07.06 772 0 0
155207 제주 서귀포 성산항 어선 3척 방화 용의자 … 선진국은좌파 07.06 479 0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