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빠



본문

기저귀 갈다 2살 의붓 여동생 성추행한 10대 오빠

  • 작성자: 오피니언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812
  • 2022.08.13


인천지법 부천지원(제1형사부·판사 임해지)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13세 미만 미성년자 유사성행위)혐의로 기소된 A군(19)에게 징역 4년을 선고했다고 9일 밝혔다.

A군은 지난해 7월 30일 오후 10시 10분쯤 경기도 부천에 있는 집에서 의붓동생인 B양(2)의 성기를 만지고 상처를 낸 혐의를 받는다.


A군은 주방 식탁에서 B양의 기저귀를 갈아주다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B양은 A군의 행위로 출혈 등 상처를 입어 병원치료를 받았다. A군은 법정에서 자신의 행위를 범죄로 인식하지 못했다는 취지의 진술을 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이복동생이자 2살에 불과한 피해자에게 성범죄를 저지를 당시 피해자가 엄청 울었다고 진술했다. 이를 비추어 보면 피해자가 범행의 의미를 이해하지 못하는 상황이었다고 하더라도 (피해자는) 피고인의 행동으로 인해 상당한 정신적 충격과 공포를 느꼈던 것으로 보인다”고 판시했다.


이어 “범행으로 인해 피해자의 중요부위에 출혈이 발생하는 등 추행 정도가 중하다. 피해자의 어머니가 처벌을 원하고 있는 점은 불리한 정상”이라고 덧붙였다.


재판부는 “다만 아버지가 처벌을 원하지 않는 점, 피고인이 범행을 인정하고 반성하는 점, 범죄전력이 없는 점을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http://naver.me/xDs0FVnY



피해아동의 어머니는 20대 베트남 결혼 이주 여성


재판 중 합의를 강요하는 남편의 폭언과 괴롭힘으로


딸과 함께 집을 나와 찜질방을 전전하다


여성쉼터로 들어가게 되었다고 함




타커뮤에 핫글로 올라와 있어서


이건 또 어느 나라임 미쳤네 했더니 1년전


우리나라 재판이었음...



2차 ㅊㅊ ㄷㅋ

추천 0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이슈빠



이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58592 크렘린, "곧 동원령 면제그룹 발표"…부분'… 우량주 09.22 260 0 0
158591 푸틴 "국익포기 실수 더는 없다..공갈·협박… 러키 09.22 350 0 0
158590 '히잡' 불태운 이란 시위 확산.. "軍 발… never 09.22 358 0 0
158589 해킹단체 어나니머스, 히잡착용 의무 어긴 여… 리미티드 09.22 422 0 0
158588 미 연준 0.75%p 금리 인상...초유의… 추천합니다 09.22 290 0 0
158587 세리에 A '이달의 선수' 후보에 김민재 등… kKkkkKk 09.22 296 1 0
158586 '불 붙은 히잡 곳곳에'..한 죽음이 쏘아올… 애스턴마틴 09.22 240 0 0
158585 시진핑 "전투 준비 집중" 지시 밥값하자 09.22 309 0 0
158584 수세 몰린 푸틴, 2차대전 후 첫 동원령…"… 정사쓰레빠 09.22 279 0 0
158583 젤렌스키 "푸틴, 우크라서 피바다 원해…핵공… SBS안본다 09.22 226 0 0
158582 침공 비판한 시진핑에 뿔났나... 러, 중국… 조읏같네 09.22 288 0 0
158581 美, 푸틴 핵동원령에 "실패의 징후…필요시 … 안중근 09.22 207 0 0
158580 낙동강에서 뇌 질환을 일으킬 수 있는 BMA… kimyoung 09.21 351 0 0
158579 푸틴 ‘군 동원령’에 모스크바발 튀르키예행 … 불반도 09.21 184 0 0
158578 中 시진핑 대관식 앞두고 거물 공안통 3명 … 옵트 09.21 397 0 0
158577 “대만 침공 상황 대비하고 있다” 주한미군사… 폭폭 09.21 307 0 0
158576 핵 틀어쥔 푸틴, 우크라戰 예비군 30만명 … 이론만 09.21 194 0 0
158575 미얀마軍 헬기, 학교에 기관총 난사…어린이 … SBS안본다 09.21 296 0 0
158574 흉기 든 악질 스토커여도…"반성하면 감형" … 임시정부 09.21 216 0 0
158573 길거리서 모르는 여성 잡아끌어 성추행... … 유릴 09.21 377 0 0
158572 낙동강 "수돗물 이어 공기에도 녹조 독소 검… 정사쓰레빠 09.21 225 0 0
158571 남편에 목 졸려 의식불명 빠진 아내.. 경찰… 쓰레기자 09.21 356 0 0
158570 여친 집 침입해 때렸는데…법원은 "도주우려 … blogger 09.21 273 0 0
158569 환경운동연합 “낙동강 녹조 독성 물질, 공기… 뭣이중헌디 09.21 169 0 0
158568 미얀마 군부, 헬기로 학교 공습…어린이 포함… 펜로스 09.21 249 0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