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빠



본문

"조국 위한일"…'푸틴 동원령' 찬성한다던 러 청년의 '대반전'

  • 작성자: 안중근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290
  • 2022.09.23

http://n.news.naver.com/mnews/article/009/0005021012?sid=104


우크라이나 전장터 상황이 러시아에게 불리하게 돌아가면서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군 동원령을 내린 가운데 이에 찬성한다는 인터뷰를 한 청년이 어디론가 끌려가는 영상이 공개돼 확산하고 있다.


안톤 게라셴코 우크라이나 내무부 고문은 22일(현지시간) 트위터에 45초 짜리 영상 한편을 올렸다. 그러면서 "러시아와 상식은 정반대"라는 글도 함께 썼다.


러시아 한 광장에서 촬영된 것으로 보이는 이 영상에는 한 청년이 인터뷰에 응한다. 이 청년은 러시아어로 '러시아의 군대'라고 적힌 상의를 입었다.


또 "나라를 지키기 위해 참전할 것"이라고 말하고 있다. '정부의 동원령에 찬성하느냐'는 질문에도 "그렇다"고 답하며 "내일 떠난다"고 말했다.


이 청년은 이어 "어디에 투입돼도 상관 없다"며 "조국을 위한 일"이라고 했다.


하지만 이 청년은 제복을 입은 요원들이 등장하자 표정이 갑자기 바뀐다.


강제로 끌고가려하자 완강하게 거부했지만 소용없었다. 결국 이 청년은 울상을 한 채 남은 친구들을 바라보기도 했다. 이 청년이 어디로 향하는지 알려지지 않았다.


한편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부분적 동원령을 내리자 이날 러시아 전국 곳곳에서는 반대 시위가 벌어졌다.


이날 영국 BBC에 따르면 인권단체 OVD-인포는 러시아 38개 도시에서 동원령 반대 시위가 벌어져 1311명이 이날 오후에 잡혀갔다고 밝혔다.


지역별로는 수도 모스크바에서 502명, 제2도시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524명이 나왔다.


모스크바 시내 중심가에 모인 시위대는 "동원령 반대"를 외쳤으며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소규모 그룹이 시위를 벌이다 경찰에 연행되는 장면이 목격됐다고 BBC는 전했다.

추천 0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이슈빠



이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58715 합참 “北, 동해상으로 미상 탄도미사일 발… 시사in 09.25 28 0 0
158714 "집 찾아와 투표, 투표함은 투명"…러 점령… ekgia 09.25 169 0 0
158713 러시아 바그너 그룹에 토막살인(+식인 혐의)… 로우가 09.25 166 0 0
158712 "여성도…" '동원령' 발표한 러시아군이 밝… 스트라우스 09.25 113 0 0
158711 구멍 뚫린 ‘오픈뱅킹’, 은행·당국은 알고도… 0101 09.25 126 0 0
158710 윤석열 이XX쏭 서천동 09.25 210 0 0
158709 “윤석열 대통령 계좌도 신분증 사본 하나면 … 애스턴마틴 09.25 202 0 0
158708 화재 속 어머니와 어린 아들 구조한 건설업체… 스콧트 09.25 124 0 0
158707 “알바 못 구하니 가정파탄 날 지경” kakaotalk 09.25 251 0 0
158706 1박 32만원 예약한 펜션, 5시간 걸려 갔… 네이놈 09.25 251 0 0
158705 "어머니 비트코인 투자금 4억 돌려달라"…6… 마크주커버그 09.24 345 0 0
158704 "실손보험 가입후 직무만 바뀌어도 보험사에 … 서천동 09.24 205 0 0
158703 에스컬레이터, 한 줄? 두 줄? 네이놈 09.24 276 0 0
158702 서울 도심서 대낮에 필로폰 투약 후 운전한 … 자격루 09.24 216 0 0
158701 아내 흉기 위협하고 1살 아기 침대 걷어찬 … 오늘만유머 09.24 151 0 0
158700 자발적 비혼모…'초이스 맘' 어떻게 생각하십… 암행어사 09.24 226 0 0
158699 기똥찬 해외 순방. 1 잊을못 09.24 373 0 0
158698 "언어의 수준은 사회의 수준" '땡깡 피우다… 피아제트Z 09.24 362 0 0
158697 "소중이 찔렀다"..7살 여아 버스서 또래 … 배고픈심장 09.24 480 0 0
158696 뿌리기만 하면 오로라색 불꽃이… ‘이 가루’… 남자라서당한다 09.24 574 0 0
158695 "직업이 뭐야?"…동원령에 난리난 러시아, … 레저보이 09.24 541 0 0
158694 “오뎅탕 돌려먹기” 음란물 연상 대학주점 메… corea 09.24 749 0 0
158693 '숨은 감염' 40~50대가 최다..집안 생… 무서븐세상 09.24 462 0 0
158692 대학병원 천장서 대소변 쏟아져 환자 덮쳤는데… 그것이알고싶다 09.24 403 0 0
158691 대만 침공 위한 中 기밀회의록 유출 기자 09.24 329 0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