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빠



본문

절벽 밑으로 떨어진 휴대전화 두대…경찰 덕에 되찾아

  • 작성자: 책을봐라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487
  • 2023.05.26

큰엉해안경승지서 휴대전화 수색하는 경찰

26일 제주경찰청에 따르면 여성 관광객 50대 A씨와 B씨는 지난 20일 오후 1시 16분께 "제주 서귀포시 남원읍 큰엉해안경승지 우렁굴을 관람하다 절벽 아래로 휴대전화 2대를 떨어뜨렸는데 혹시 도움을 받을 수 있느냐"며 경찰에 신고했다.
중략

이들은 '쇠 떨어지는 고망' 사진을 촬영하던 중 A씨가 손이 미끄러져 휴대전화를 떨어뜨렸고, 이때 옆에서 사진 촬영을 하던 B씨가 놀라 덩달아 휴대전화를 떨어뜨렸다.

특히 두 사람 모두 카드지갑 겸용 휴대전화 덮개를 사용하고 어 여행 중 사용할 신용카드와 신분증까지 모두 잃어버리는 난감한 상황에 빠졌다.

휴대전화 두대는 각각 손에 잡힐 듯 말 듯 한 거리의 절벽과 10m 높이 절벽 아래 해안가에 떨어졌다.

눈에 뻔히 보이지만 어찌할 방법이 없어 이들은 발만 동동 굴렀다.

A씨는 망설이다 일행의 휴대전화를 빌려 112에 신고했다.
앞서 관리사무소 등에서 "도움을 줄 수 없다"는 답변을 들은 터라 사실상 포기 상태였지만,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통화버튼을 눌렀다.

신고를 받은 남원파출소 홍유중 경위와 김태경 경감은 긴급 출동해 우렁굴에서 약 200m 떨어진 해안가로 내려갈 수 있는 길을 찾았다.

고생하는 모습을 본 A씨가 "이제 됐다"며 만류했지만 두 경찰은 짜증 한 번 내지 않고 신고 접수 1시간 15분 만에 휴대전화 2대를 모두 찾아 돌려줬다.

A씨 등은 23일 제주경찰청 홈페이지 '칭찬합시다'에 사연을 올려 경찰에 거듭 고마움을 전했다.

A씨는 "아무리 국민을 위해 일하시는 분이시지만, 쉽지 않은 일을 해주셨다"며 "짜증 한 번 내지 않으시고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보고 당시 너무 감동해 눈물이 나오려고 했다"고 말했다.

그는 "10년 전 있었던 개인적인 일로 경찰에 대한 불신이 있었는데, 그런 마음을 갖고 있었던 것에 대해 오히려 죄송해졌다"며 "두 분께 정말 고맙다"고 덧붙였다.


http://naver.me/ID1PQpAR
연합뉴스 백나용 기자

추천 0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lose]

댓글목록

이슈빠



이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177306 "남친 재산 얼마나?" 52번 몰래 검색. … 1682483257 06.18 519 0 0
177305 韓, 군함도 이후로 또 당할 판 쿠르릉 06.17 517 0 0
177304 "성노예 타령 언제까지 할거냐?" 쿠르릉 06.16 800 0 0
177303 하이브와 민희진 - 얻은 것과 잃은 것 (조… 안중근 06.13 1049 0 0
177302 액트지오 보다 더 충격적인 석유공사 상황 세포융합 06.13 982 0 0
177301 삼겹살 근황 kKkkkKk 06.12 1146 0 0
177300 가계부채 '세계 1위'·자영업자 연체율 11… 자격루 06.10 1130 0 0
177299 대형마트(이마트, 롯데마트) 우우 가격 깐쇼새우 06.10 1138 0 0
177298 뉴욕 물가 근황 옵트 06.09 1323 0 0
177297 전역 예정자에게까지 매달리는 대한민국 국방 자일당 06.07 1661 0 0
177296 스타쉽 4차발사 실시간 중계 : 2024.6… 아냐모르냐 06.06 1291 0 0
177295 영일만 유전 발표에 야당 "천공의 그림자"‥… 이령 06.06 1314 0 0
177294 멀쩡한 가해자 근황에 '폭발' 시청률 터졌던… 오피니언 06.06 1359 0 0
177293 최저시급도 안 주고 수당 깎고…대구 청년 5… 인텔리전스 06.05 1299 0 0
177292 선넘은 레쓰비 근황 blueblood 06.03 2063 0 0
177291 강호동과 씨름했던 해병의 순직사건 당시 대대… 로우가 06.03 1971 0 0
177290 네이버 LINE 강탈위기, 무엇을 상상하든 … wlfkfak 06.03 1588 0 0
177289 헌재 5인 087938515 06.03 1700 0 0
177288 오늘자 물가인상 근황 ㄷㄷㄷ.jpg corea 06.01 1935 0 0
177287 법원 판결후에도 민희진 대표이사 해임 가능성 뽀샤시 06.01 2098 0 0
177286 법원 "민희진, 배신은 맞지만 배임은 아냐" 깐쇼새우 05.31 1642 0 0
177285 잠수교에 핫핑크를 깐쇼새우 05.30 1781 0 0
177284 채상병 사망 전 녹취파일 입수 “물 속에 있… 정찰기 05.27 2180 0 0
177283 악플 때문에 ㅈ살한 이태원 생존자 고등학생.… 희연이아빠 05.27 2018 0 0
177282 원조가 짝퉁 취급받게 된 이유 판피린 05.26 2170 0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