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빠뉴스



본문

[삼성 찌라시]끊이지않는 삼성 계열사 매각설, 삼성물산 래미안, 제일기획, 삼성카드

  • 작성자: 삼성빠
  • 비추천 0
  • 추천 67
  • 조회 207735
  • 2016.01.28

 

1. KCC 삼성물산 래미안 인수추진!

 

삼성물산 합병시 삼성물산 주식을 사들여 삼성물산의 백기사로나섰던 KCC가 국내 주택 1등 브랜드 래미안을 보유한 샴성물산의 주택부문 인수를 추진.

 

KCC가 보유한 삼성물산 지분 천칠백만주를 삼성물산에 넘기고 삼성물산은 주택부문을 분리해 KCC에 넘기는 방식으로 추진예정. 

 

이를 통해 이재용 부회장은 삼성물산 지분증가를 통해 삼성그룹의 지배력을 강화하고 KCC는 국내 주택시장 경쟁력 강화 및 기존 사업분야인 건설자재 등과의 시너지를 기대하는 양자가 모두 윈윈하는 거래임.

 

이는 삼성의 윗선에서 KCC에 제안한 사항으로 삼성입장에선 많은 민원이발생되고 언론노출로 기업이미지를 깎아먹는 주택사업을 이번에 정리하는방향으로 사업개편을 추진.

 

이를위해 3월 이사회를통해 주택부문의 물적분할에 대해결의하고 주택지분을 삼성 51%, KCC 49%로 정리하여 시장의 충격 및 민원을 최소화하고 단계적으로 KCC가 지분을 인수하는 방식으로 진행예정.

 

 

 

>업계 관계자는 “KCC는 건축 자재 생산 기업이라 주택 사업을 확장할 경우 시너지 효과가 크다. (양사의) 이해가 맞을 것”라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삼성물산 관계자는 

"회사 내부에서 주택사업 부문 매각에 대한 논의가 없다. 올해 다른 사업을 확장하느라 주택 사업 수주가 적은 것이 사실이지만 현재 강남권 주택 개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고 설명했다. 

하지만 이 관계자는 상반기 주택 부문을 매각하려 했는 지에 대해선 답변을 피했다.  

 

 

 

 

 

 

 

 

 

2. 제일기획은 프랑스계 회사에 인수 타진 중. 

   본사 기획, 관리 쪽은 이직 알아보고 있다고

 

 

 

 

 

 

 

 

 

3.삼성카드는 중국 안방보험에 이미 팔기로 합의. 

   현재 부인공시 시효기간때문에 발표 미룬 것으로 알려져. 

   삼성증권도 패키지로 팔려했으나 인수측에서 이를 거부. 

   현재 한국금융지주와 의사 타진 중.

 

 

 

>삼성카드 매각설이 사그라들지 않는 이유로는 우선 카드업계의 암담한 전망이 꼽힌다.

이미 “수수료 부문은 적자”라는 설이 카드업계에 파다하지만, 올해부터 이 수수료가 더 내려가면서 막대한 손해를 입는 것이 불가피해졌다.

오는 31일부터는 연매출 2억원 이하 가맹점에 대한 신용카드 수수료가 현행 1.5%에서 0.8%로 0.7%포인트나 인하된다. 

연매출 2억원 이상 3억원 이하 가맹점도 기존(2%)보다 0.7%포인트 떨어진 1.3%의 수수료율이 적용된다. 

이 때문에 카드업계는 연간 6700억원에 달하는 수입을 잃을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그룹 입장에서는 삼성카드가 더 이상 캐시카우도 기대하기 힘든, ‘빛 좋은 개살구’가 되는 셈이다. 

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단호한 사업 재편 의지도 거론된다. 실질적인 삼성그룹의 오너인 이 부회장은 최근 수년 간 여러 계열사를 매각했다. 

 

 

 


 

<이 칼럼 및 기사는 커뮤니티 쓰레빠닷컴에서 선정된 회원들이 직접 작성한 글입니다. 

퍼가실 경우에는 동의없는 수정은 삼가시고, 출처 URL (threppa.com/~)을 포함하여 주세요.>



추천 67 비추천 0

   

찌라시, 이재용, 기업찌라시, 삼성찌라시, 삼성매각설, 제일기획 인수, 삼성카드 매각, 래미안 매각, 삼성물산, 래미안 KCC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lose]

댓글목록

주행거리님의 댓글

  • 쓰레빠  주행거리
  • SNS 보내기
  • 자잘한거 다 버리고 구글처럼 가려는듯
0

Stereophones님의 댓글

  • 쓰레빠  Stereophones
  • SNS 보내기
  • 저렇게 매각한 돈으로 아마도 스마트카 혹은 전지, 엔진 이쪽에 투자할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0

김부장님의 댓글

  • 쓰레빠  김부장
  • SNS 보내기
  • 삼성카드는 예전에 농협에 매각설 나더니 이번에는 중국이군
0

신음님의 댓글

  • 쓰레빠  신음
  • SNS 보내기
  • 삼성전자 스마트카에 집중 .. 물산은 건설·바이오 체제로

    애플 따라 할거라 예상
0

귀하님의 댓글

  • 쓰레빠  귀하
  • SNS 보내기
  • 내가 가장 모르겠는 2가지
    1. 안철수의 새정치
    2. 이재용의 삼성
3

멤버쉽님의 댓글

  • 쓰레빠  멤버쉽
  • SNS 보내기
  • 삼성은 결국 전기차 사업으로 가게 될겁니다.
0

협객님의 댓글

  • 쓰레빠  협객
  • SNS 보내기
  • 소식 감사합니다~
0

악과비님의 댓글

  • 쓰레빠  악과비
  • SNS 보내기
  • 다팔아라 다팔아;;;
0

베베과자님의 댓글

  • 쓰레빠  베베과자
  • SNS 보내기
  • 삼성페이 한국NFC나 하나카드랑 협의중인것도 공중으로 붕 뜨게 됨?
    삼성페이는 북미 중심으로만?
0

신발삶는여인네님의 댓글

  • 쓰레빠  신발삶는여인네
  • SNS 보내기
  • 애플페이처럼 삼성페이도 폰2폰 기능 쓸 생각 하고있었는데... 설마 삼성카드가 매각되진 않겠죠?
0

happymilll님의 댓글

  • 쓰레빠  happymilll
  • SNS 보내기
  • 이재용 행보를 도저히 모르겠다....
0

솔로탈출님의 댓글

  • 쓰레빠  솔로탈출
  • SNS 보내기
  • 삼성래미안->kcc 래미안 되서 결국 집갑 떨어진 전국의 래미안 소유주 삼성전자 불매운동 일어나는거 아님?ㅋㅋㅋ
0

bluefish님의 댓글

  • 쓰레빠  bluefish
  • SNS 보내기
  • 뭐 어쩌자는 거지? 다 팔아버리고 도대체 뭘할라고?
0

내마음대롱님의 댓글

  • 쓰레빠  내마음대롱
  • SNS 보내기
  • 제일기획은 진짜 의외네요.
0

지정상혼님의 댓글

  • 쓰레빠  지정상혼
  • SNS 보내기
  • 삼성카드 매각설은 신빙성이 있어보입니다. 요즘 사무실 근처에 삼성카드 만들라는 사람이 부쩍 줄었거든요. ㅋㅋㅋ
1

백전갈님의 댓글

  • 쓰레빠  백전갈
  • SNS 보내기
  • 삼성도 3세대에 망하겠군요.
1

에러king님의 댓글

  • 쓰레빠  에러king
  • SNS 보내기
  • 이건희 사망설이 점점 사실로 굳어지는 느낌마저 듭니다.
1

퓨쳐푸스님의 댓글

  • 쓰레빠  퓨쳐푸스
  • SNS 보내기
  • 역시 이부선이 삼성을 맡아야되나?
1

한방울의이슬님의 댓글

  • 쓰레빠  한방울의이슬
  • SNS 보내기
  • 이건희는 삼성이 망하는걸 못보고 가는게 좋을듯 보이네요.
1

ArisCcumma님의 댓글

  • 쓰레빠  ArisCcumma
  • SNS 보내기
  • 개재용은 지 손으로 돈 한푼 번적이 없는데 팔아먹기는 잘하는구나
0

쓰레빠뉴스



쓰레빠뉴스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523 민족주의에 대한 흔한 오해에 대해 풀어봅니다… 14 그렇구나 02.06 33062 30 0
522 [2016년 2월 찌라시] 유명 연예인 5명… 37 찌라시 02.04 735038 105 0
521 국민연금 비판글. 국민연금은 태생적으로 잘못… 28 산업은행 02.03 50760 78 4
520 오늘 더민주에 영입된 조응천은 누구? 정윤회… 30 미스터메스터 02.02 80120 65 3
519 [2016년 2월 찌라시] 유명 영화감독과 … 35 찌라시 02.01 542527 98 1
518 [걸그룹 찌라시]유명 다섯 걸그룹에 대한 소… 28 연예부 01.30 641391 75 0
517 [삼성 찌라시]끊이지않는 삼성 계열사 매각설… 20 삼성빠 01.28 207740 67 0
516 이재명시장 셋째형 부부 만행 클라스-이재명 … 32 도적정치타파 01.27 276510 94 4
515 프로듀스 101 플레디스 김민경 과거 논란!… 26 연예부 01.26 252483 87 0
514 대한민국 성범죄 양형이 유독 낮은 이유 18 힙합의신발 01.25 71678 52 0
513 [2016년 1월 찌라시]응답하라 1988 … 40 찌라시 01.23 593938 93 18
512 우리 건설현장은 왜 청년 일자리의 무덤이 됐… 20 저격수다 01.22 48943 40 6
511 막 내린 부동산 불패신화, 삼성도 부동산을 … 25 Ted77 01.21 86523 66 13
510 [약혐]피의 연쇄살인마-리차드 트렌튼 체이스… 8 살인의추억 01.20 75278 16 0
509 [받은글] 김무성 마약사위 umf 레이브파티… 33 증권가늬우쓰 01.20 275198 96 0
508 쯔위 사태 정리. 현재 대만변호사의 JYP … 23 연예부 01.19 90952 73 0
507 갈수록 늘어나는 자식 살해. 존속 살해보다 … 36 사회부기자 01.18 47192 107 0
506 북풍의 시발점이 된 아웅산 폭파 테러 의문점 20 darimy 01.16 43868 33 2
505 돌직구를 날리던 백악관 할머니 기자가 청와대… 24 쓰레기자 01.15 57618 75 0
504 마하트마 간디 그는 과연 존경 받을 인물인가… 20 18딸라 01.14 98525 48 3
503 스폰서 제안 폭로한 타히티 지수. 연예계 스… 30 연예부 01.13 176390 96 0
502 [받은글] 구정 전후로 대규모 부도설과 부도… 14 makenewss 01.12 119741 24 0
501 금년 학교 가게될수 있는 첫 재계인사? 그리… 33 정찰기 01.11 73666 92 3
500 탈옥 6달만에 검거된 마약왕 호아킨 구스만은… 16 Dellc 01.09 64001 34 0
499 지금껏 밝혀지지 않은 엄청난 종교 이야기 18 로마다스터 01.08 157677 46 13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