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빠뉴스



본문

신격호, 신동빈 부외자금 관련 기사에 없는 인터뷰

  • 작성자: 사회부기자
  • 비추천 0
  • 추천 55
  • 조회 69196
  • 2016.06.17

 

 

 

신격호(94) 총괄회장과 신동빈(61) 회장이 매년 그룹으로부터 받는 300억원대 부외자금이 총수 일가가 조성한 비자금 중 일부에 해당하는지가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 있다. 

신 총괄회장 부자(父子)가 오랜기간 이 자금을 받았을 경우 금액이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는데다, 자금이 정상적인 용도로 사용되지 않았을 수도 있기 때문이다. 

13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특수4부(부장검사 조재빈)와 첨단범죄수사1부(부장검사 손영배)는 소환조사한 롯데그룹 총수 일가의 재산관리인들을 통해 "신 총괄회장이 백수십억원, 신 회장이 200억원 상당의 부외자금을 운용했다"는 진술을 확보했다. 

관심이 모이는 지점은 검찰이 파악한 300억원대의 자금이 1년치에 해당한다는 것이다. 

신 총괄회장 부자가 1년에 300억원 상당을 받았다면 수년간의 부외자금 규모는 수천억원에 달할 수도 있다. 

재산관리인들은 검찰 조사에서 이 돈의 성격과 관련해 "신 총괄회장 부자가 매년 배당금과 급여 성격으로 받은 돈"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검찰은 부외자금의 규모가 너무 커 단순히 배당금과 급여로만 보기 어렵다고 판단하는 분위기다. 

검찰 관계자는 "진술에 의한 것이라 우선 계열사에서 어떻게 그 돈이 왔는지 조사를 해봐야 한다"며 "압수한 회계 자료 등을 분석하면 금방 (부외자금의 성격이) 나올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검찰은 현재 압수물 분석과 함께 총수 일가의 비서 등 재산관리인들을 소환 조사하며 의혹이 불거진 비자금 조성 규모를 파악하고 있다. (이건 뉴시스 기사 일부)

 

 

 

 

-신격호 회장이 만들었다는 부외자금은 백수십억원으로 보시는거고 신동빈은 200억 정도?

=조사결과를 말씀드린거고요. 현재로는 그 돈이 부외자금으로 단정하지 않습니다. 비서 말로는 배당과 급여라고 하고 있어서 각 돈이 계열사에서 어떤 형태로 왔는지는 조사 해봐야할거 같습니다

 

 

-신동빈 200억은 매년 그렇게?

=매년이라고 비서는 얘기했습니다

 

 

-몇년부터

=그건 아직 정확하겐...

 

 

-신격호 회장은 매년이 아닌가

=이것도 매년입니다.

 

 

-다 한화인가. 외화 없이?

=한화로 보입니다. 30여억원이라고 하는거 보니까 한화로 보입니다. 외화가 있다는 보고는 받지 못했습니다

 

 

-수표는

=수표 있는지는 정확히 모르겠습니다. 갖고 오는 중이기 때문에. 한화로 30여억원 이렇게.

 

 

-배당금이고 급여라면 그 근거 자료를 제출한게 있나

=조사 초기니까요. 회계자료를 압수했기 때문에 성격은 금방 드러날거 같습니다. 

 

 

-어제 오늘 겹치는 소환자 몇명?

=2~3명 되는거 같습니다. 어제 재산관리 하셨던 분이 3명이었는데 그중 2명이 새로 나오셨고요. 그 외에 다른 저기로 조사받은 분이 1~2분이 오늘 나오시는걸로 들었습니다. 

 

 

-오늘은 전무급 두명?

=네 그분들 포함해서 전무급이 더 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신영자씨 수사는

=조금씩 진척이 있습니다

 

 

-신영자 소환 시기는

=전에 말한것처럼 자료 전체가 파기가 돼 있고 거의 전자문서 결재문서 이메일문서가 다 파기됐다고 보시면 됩니다. 관련자들이 상당히 신영자씨를 보호하는 취지의 진술을 하고 있어서 그게 롯데그룹 임원들하고는 조금 진술 차이가 있습니다. 조사할 양이 상당부분 있고, 풀어야 할 난관이 좀 있습니다. 현재로는 수사 시기를 정해서 말하기는 어려울거 같습니다. 그렇지만 조금씩 롯데그룹 압수수색 후에 진척이 있다고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증거인멸 정황 추가된건데 이에 대해서 수사가 진행될 수 있나

=필요한 경우에 증거인멸 수사도 해야할거 같습니다만 신영자 수사는 워낙 광범위한 증거인멸이 이뤄져서 증거인멸 수사를 전면에 내세웠고 다만  대기업 수사에서 증거인멸 수사가 선행되면 수사 선후가 바뀌는 측면이 있습니다. 압색은 10여대 가까운 압수물 분석하는 업무가 한정된 수사 인력으로 우선 업무라고 보기 때문에 증거인멸 수사는 필요한 상황이 되면 착수를 하더라도 당장 착수할 일은 아닌거 같습니다.

 

 

-해외거래는 문제되면 살펴본다고 했는데 

=구체적으로 어떤 혐의 보고 있다고 말씀드릴 단계는 아니고요. 해외거래에서도 문제가 있으면 당연히 들여다봅니다. 해외거래도 성격이 다양하기 때문에 어떤 거래에 대해서인지 성격은 다를 수 있을거 같아요.

 

 

-제2롯데는 단서 나왔나

=언론에서 여러차례 말씀드리고 있습니다만 저희도 제2롯데 관련해서 언론에 빗발치는 성화를 알고 있습니다. 관심들도 많으시고요. 국민적 관심들도 많은걸로 아는데 저희도 그래서 그부분 살펴는 보고 있습니다만 현재로서는 수사에 몰입할만한 단서를 찾고 있다고 말씀드리긴 어려울거 같아요

 

 

-최유정 첫 재판 있어서...정운호에게 성공보수금 30억 받아서 돌려줬다고 한거. 이거는 수표로 받아서 수표로 준게 맞나

=공소장에 기재가 돼있는걸로 아는데.

 

 

-거기는 액수만 있고 현금인지 수표인지 안나와서

=수표로 준걸로

 

 

-그전에 20억 수수도?

=몇차례 왔다갔다한 경위가 있습니다. 첫번째 수표로 갔다가 애스크로 걸리고 그랬는데...수표 아닌가 싶은데요. 확인해드릴까요? 수표로 알고 있습니다만 확인해드리겠습니다.

 

 

-아까 그 신격호 회장 금고는 압수수색 당일날 현장에서 발견을 못했다고 했나

=발견을 못한게 아니라 그당시에 그 안에 내용물이 없었다 이렇게 말씀드리지 않았씁니까? 몇개사가 물어보셔서 내용물이 없었다고 한거 같은데요. 저희와 시각차가 있는거 같은데요. 저희는 금고에 대해서 크게 관심을 갖고 있지 않는 편이라서. 저희는 내용물이 중요하지 이게 금고에 담겨 있었는지 이런걸 인식 안하는 편인데, 그당시는 금고가 비어있었다고 들었고 L모씨 조사 과정에서 본인이 해임되는 과정에서 박스에 담아 옮겼다는 얘기를 듣고 압수한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기소 가능한 수준의 압수물은 확보됐나

=그건 빠른 말인거 같습니다. 수사 초동 단계기 때문에 증거 확보 차원의 압색이고요. 관련자 소환조사 해봐야 혐의사실도 픽스가 되고 혐의사실에 대한 입증도 완성이 되는거니까요. 현재로는 기소가 좀 빠른 말 같습니다. 

 

 

-이인원 부회장이나 황각규 사장은 언제 부를 생각인지

=현재로는 조금 빠른 말씀입니다. 그분들 피의사실 자체에 대한 입증이 어느정도 이뤄져야 가능한 얘기 아닐까 싶어요. 

 

 

-오늘 조간에 경찰 조사 내용은 소환 안했다는?

=저희가 불러서 조사한적 없습니다. 경찰에 대해 수사 착수할만한 단서를 갖고 있지 않습니다. 보도에 나온거 같은 진술을 받은 사실도 없습니다.

 


 

<이 칼럼 및 기사는 커뮤니티 쓰레빠닷컴에서 선정된 회원들이 직접 작성한 글입니다. 

퍼가실 경우에는 동의없는 수정은 삼가시고, 출처 URL (threppa.com/~)을 포함하여 주세요.>


추천 55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회는멸치님의 댓글

  • 쓰레빠  회는멸치
  • SNS 보내기
  • 이게 일본 범죄조직이지 대기업인가?
1

Therazone님의 댓글

  • 쓰레빠  Therazone
  • SNS 보내기
  • 제발 일본기업은 일본으로
0

늘얼음처럼님의 댓글

  • 쓰레빠  늘얼음처럼
  • SNS 보내기
  • 김승현은 양반이었던가?
0

salmon님의 댓글

  • 쓰레빠  salmon
  • SNS 보내기
  • 검찰조롱하는 롯데
    옛날에도 검찰수사 시작되니 일본으로도망가서 무마되니 한국왔지
0

리코님의 댓글

  • 쓰레빠  리코
  • SNS 보내기
  • 서민들은 단 백만원이 없어서 은행문과 대부업을 기웃거린다.
0

회원님님의 댓글

  • 쓰레빠  회원님
  • SNS 보내기
  • 일본으로 가겠군요..
0

america님의 댓글

  • 쓰레빠  america
  • SNS 보내기
  • 롯데는 우리나라에서 없어져도 된다. 수출하는 것도 없고..그냥 부실기업 싸게 사서 운영해서 이익챙겨 가는 기업이다. 유통 개판 만들고.우리나라 에서 돈 벌어 일본 갔다 준다.
0

ReverPhinix님의 댓글

  • 쓰레빠  ReverPhinix
  • SNS 보내기
  • 박유천한테 고맙다고 해야겠네요
0

당근빳떼루님의 댓글

  • 쓰레빠  당근빳떼루
  • SNS 보내기
  • 일본기업 재벌레
0

psy6969님의 댓글

  • 쓰레빠  psy6969
  • SNS 보내기
  • 일본기업이 남의 나라와서 돈을 그리 벌었으면 최소한 기부나 환원을 해야되는데.. 재물욕심만 추구하는 쓰레기업
1

여백없음님의 댓글

  • 쓰레빠  여백없음
  • SNS 보내기
  • 이게 전부 다 mb탓
1

블랙스카이님의 댓글

  • 쓰레빠  블랙스카이
  • SNS 보내기
  • 지난 수년간 롯데에 대해서는 국세청 등 감사를 실시했지만 비리의 흔적이 없었다는건 이미 감사기관까지 다 매수했다는 소리
1

탱탱나무님의 댓글

  • 쓰레빠  탱탱나무
  • SNS 보내기
  • 일본으로 퇴출해야되는 0순위 기업
0

갓빠산님의 댓글

  • 쓰레빠  갓빠산
  • SNS 보내기
  • 불매를 하고 싶어도 롯데는 너무 많은 곳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ㅠㅠ
0

도적정치타파님의 댓글

  • 쓰레빠  도적정치타파
  • SNS 보내기
  • 정부가 왜 갑자기 느닷없는 롯데를 터는지 모르는 이들 태반이지.. 그저 언론에서 열심히 연일 저래 뿌리고 있으니 안그래도 재벌 배알 꼴려서 남들이 욕하는거 얼씨구나 같이 하고 있는것뿐ㅋㅋ 사실 어느 기업이든 크게 다를거 없을텐데ㅋ
0

newsixteen님의 댓글

  • 쓰레빠  newsixteen
  • SNS 보내기
  • 검찰 대단하네... 홍만표에 검찰 엮이는걸 롯데로 막네
0

치욕민역사님의 댓글

  • 쓰레빠  치욕민역사
  • SNS 보내기
  • 다 철수하고 일본가도 아무도 아쉬운 사람 없음.
    오히려 골목상권 살아나고 서민경기 좋아질듯.
0

kakaotalk님의 댓글

  • 쓰레빠  kakaotalk
  • SNS 보내기
  • 롯데망해도 한국경제 타격도 없을듯 일본으로 돈을 싸들고 가니까....
0

칫솔님의 댓글

  • 쓰레빠  칫솔
  • SNS 보내기
  • 감옥가봐야 특별사면으로 나오는걸요
0

포ios님의 댓글

  • 쓰레빠  포ios
  • SNS 보내기
  • 검찰과 만표, MB 딜 묻으려고 검찰이 애쓰네 애써...
0

곰곰곰님의 댓글

  • 쓰레빠  곰곰곰
  • SNS 보내기
  • 홍문표랑 검찰 얘기가 다 사라졌어요~~~~
0

콩은까님의 댓글

  • 쓰레빠  콩은까
  • SNS 보내기
  • 일본 기업이 아니라고 변명해온거 이제 믿을 사람없으니까 일본 기업인거 인정하고 한국에서 버는 돈 전부 일본으로 가져가는거 인정하고, 일본 극우들 지원하는거 다 인정하고 떠나라.
0

쓰레빠뉴스



쓰레빠뉴스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624 배우 김민수, 윤빛가람 욕설 논란, 반전 등… 28 화제 06.19 165294 93 0
623 신격호, 신동빈 부외자금 관련 기사에 없는 … 22 사회부기자 06.17 69201 55 0
622 박유천이 성폭행을 했다? 상황과 추론 정리로… 34 네티즌수사대 06.15 219944 76 1
621 [2016년 6월 찌라시] 유명 작곡가와 톱… 28 찌라시 06.13 499838 85 0
620 안락사 당신은 찬성입니까? 반대입니까? 26 쓰레기자 06.08 44862 52 7
619 [재계소식]삼성 중공업 6월말까지 희망퇴직모… 21 정찰기 06.06 85453 56 0
618 조선의 암살자들 15 로마다스터 06.04 94199 26 2
617 특별세무조사 중 코오롱 (오너 비자금 횡령 … 22 뉴스빠타 05.31 95472 74 0
616 풍문으로 들리는 삼성중공업, 대우조선해양 소… 21 정찰기 05.30 114314 77 0
615 산케베츠 불곰 습격사건 그리고 2ch괴담인 … 17 옵트 05.29 78491 25 0
614 30대 유명 여성 탤런트 연예인 A라는 성매… 36 고발 05.27 420809 98 0
613 양심을 위해 1인 치과를 운영하는 강창용 원… 31 사람이먼저다 05.25 110264 84 0
612 이찬오 바람 동영상이라고 SNS에 퍼진 제주… 35 네티즌수사대 05.24 263789 64 1
611 조선을 떠도는 음습한 이야기 12선 19 로마다스터 05.21 109317 27 0
610 [2016년 5월 찌라시] 피곤한 배우 A,… 43 찌라시 05.19 373225 94 0
609 오늘은 5.18 민주화 운동이 일어난지 36… 32 고발 05.18 35834 88 0
608 문재인 전 대표가 방문한 소록도, 한센병 환… 23 더더더더더 05.17 48280 90 0
607 조선시대 6살 아이 다리 절단 사건 25 로마다스터 05.14 85054 40 0
606 유병재, 이상훈 고소한 어버이연합의 실체 29 ALASKA 05.13 71343 91 0
605 한국의 자영업자들은 버티다 쓰러지고 있습니다… 27 태백산맥 05.12 69666 79 2
604 일명 정운호 게이트의 중심인물 최유정 변호사… 30 사회부기자 05.10 126257 81 0
603 독일 타쯔에서도 비난한 형제복지원 사건의 실… 27 엔타로스 05.09 57880 83 0
602 [미스테리]그들은 도대체 어떻게 죽은 것일까… 22 미스털이 05.07 131449 34 1
601 옥시 사건으로 찾아본 분노의 탈리도마이드의 … 33 고발 05.06 77959 84 0
600 서울변협, 강용석 조사 그리고 강용석 이야기… 21 네티즌수사대 05.04 123940 56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