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빠뉴스



본문

성폭행vs무고죄. 이진욱 사건 정리(한쪽 의견만 듣지 않기 위해 올립니다.)

  • 작성자: 고증
  • 비추천 0
  • 추천 67
  • 조회 225793
  • 2016.07.20

 

남자친구 이진욱을 고소한 여자친구 A씨 

 

 

배우 이진욱(35)을 성폭행 혐의로 고소한 A씨는 여자친구인 것으로 드러났다.


한 연예계 관계자는 15일 일간스포츠에 "이진욱을 성폭행 혐의로 고소한 A씨는 최근 만나던 사람이다. 그러나 성폭행 혐의로 고소한 후 연락이 닿지 않는다"고 밝혔다.

또 다른 관계자도 "이진욱이 최근 여성과 만남을 갖고 있었고 그러던 중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했다. 해당 여성에게 이진욱이 연락을 취했으나 받지 않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201607181005_01.jpg 이진욱, 무고죄 묻겠다더니 왜 출국금지 받았나… 성폭행 혐의 두고 설왕설래

 

 

 


지난 17일 배우 이진욱이 경찰에 출석했다. 당시 이진욱은 “무고는 큰 죄”라며 결백을 주장하듯 당당하게 경찰서로 들어갔다. 그러나 문제는 쉽게 해결나지도 풀리지도 않았다. 이진욱은 무려 11시간의 강도 높은 조사를 받았고 결국 출국금지 조치를 받았다. 

추가 소환조사는 이뤄질 수 있지만 출국금지 조치를 받았다는 사실에 네티즌들은 뭔가 더 있는 것이 아닌가 주목하고 있다. 혹은 죄질이 나쁘거나 성폭행 사실이 맞는 것이 아니냐는 추측들이 난무하고 있다. 

사면초가의 이진욱. 그를 고소한 30대 여성은 당시 착용했던 속옷과 몸에 멍이 든 사진을 증거로 제출한 상황이다. 경찰은 이진욱의 DNA 검출을 위해 이진욱의 구강상피 세포 체취를 마친 상황. 

경찰은 11시간 밤샘조사를 마친 이진욱에게 출국금지를 명했다. 출국금지는 피고소인이 출국을 앞뒀거나 해외로 도주할 우려 가 있는 경우 내려지고, 성폭행 사건의 경우 혐의가 강하게 의심될 때 출국금지 조치를 취하기도 한다고 설명했다. 

현재 두 사람의 주장이 팽팽하게 맞서는 상황에서 경찰은 향후 이진욱에게 거짓말탐지기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긴 싸움이 될 듯한 이번 사건. 결론 어떻게 나든 이진욱의 젠틀하고 부드러웠던 이미지는 이제 과거의 일이 되고 말았다.

 

 

 

 

 

 

 

 

 

위의 내용이 언론에서 퍼지고 있는 흔히 접한 기사입니다.

 

이진욱 측이 주장하는 내용이죠.

 

그러나 처음에 여자친구라고 했던 것은 유상무 때처럼 사실이 아닙니다.

 

물론 무고죄가 의심스러운 성폭행 고소 사건이 많아 한쪽으로 몰아갈수도 있는데,

 

그래도 빠님들은 양쪽 의견을 다 보셔야할거 같아서

 

아래는 고소 여성 측의 사건 정리 내용입니다.

 

보시고 수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한쪽 의견만 받아들여서는 안될 것 같습니다.

 

 

 

 

1. 지인은 유명 여가수의 가족, 이진욱과 형 동생 사이

 

2. 지인이 고소인에게 연락 함께 저녁 식사

 

3. 식사 후 지인의 가족인 유명 여가수 집에 가서 인테리어 구경 

 

4. 고소인이 "2주 전 이사했는데 전동 드릴이나 블라인드 설치가 어렵더라"라고 하자 이진욱이 "그럼 내가 해주겠다"

 

5. 지인과 이진욱은 고소인을 임페리얼 팰리스 앞에서 내려주고 택시 타고 집에 옴 

 

6. 11시 반쯤 전화가 옴. 회사 관련 일로 가끔 늦게 전화가 와서 그런 전화인가 생각함 

 

7. 모르는 전화 번호. 받아보니 이진욱 "잠깐 들어가서 블라인드 해줄게"

 

8. 처음엔 거절했으나 재차 전화를 해서 집에 오겠다고 함 

 

9. 결국 집 주소를 알려주고 이진욱이 여성 집 방문 

 

10. 여성 생각 '지인 소개이고 유명 연예인인데 무슨 일이 있겠느냐'

 

11. 이진욱은 땀투성이으로 들어와 샤워실이 어디냐고 묻더니 다짜고짜 들어가 허락없이 샤워 

 

12. 반라 상태로 나와 두 번에 걸쳐 성폭행

 

13. 상해 진단서 : 팔 다리 허벅지 시퍼런 멍, 늘어진 속옷, 현장 사진 

 

14. 가임기라 더 걱정 

 

15. 여성이 로펌 근무하는 친구에게 전화

 

16. 일반 병원에 갔더니 "이런 경우는 성폭행 센터 있는 경찰 병원에 가라"

 

17. 경찰 병원 원스톱 시스템 직원들 "이 사건은 형사 사건으로 바로 진행될텐데 하겠느냐" 

 

18. 상대가 유명 공인이라 겁이 나 망설이다 돌아옴

 

19. 변호사인 친구가 독려해 용기내서 다시 성폭행 센터 감 

 

20. 지인 카톡은? 

    "지인이 남자라 성폭행 사실을 털어놓지 못했다. 이진욱에게 무슨 말을 듣지 않았나 싶어서 일상적인 문자를 보냈다"

 

 


 

<이 칼럼 및 기사는 커뮤니티 쓰레빠닷컴에서 선정된 회원들이 직접 작성한 글입니다. 

퍼가실 경우에는 동의없는 수정은 삼가시고, 출처 URL (threppa.com/~)을 포함하여 주세요.>


추천 67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인생유상님의 댓글

  • 쓰레빠  인생유상
  • SNS 보내기
  • 일단 팩트는 관계를 했다는건 확실하군
    그렇다면 멍자국 이런 사진을 오픈 해버려도 되지 않나?
0

황제님의 댓글

  • 쓰레빠  황제
  • SNS 보내기
  • 이진욱이 출국 금지 조치 나온 이유는 뭘까?
    경찰에서 어떤 증거를 잡은거지?
0

멍게님의 댓글

  • 쓰레빠  멍게
  • SNS 보내기
  • 여자측이 가만히 있으니까 이진욱측이 맘껏 일방적 주장 하며 언플하더니 이제 여자측도 입 열었네
0

제일님의 댓글

  • 쓰레빠  제일
  • SNS 보내기
  • 다른건 정황상 매끄러운데 가장 중요한 12번이 유독 간략하게 쓰여있다는 느낌이 든다 아무리 발정이 났다고해도 11번까지는 이해가 가지만 12번처럼 행동했을거라는 생각은 아예 안드는데... 씻고나와서 바로 성폭행을 두번이나 했다? 성폭행하려는 놈이 씻고나온것도 이해가 안되고 톱스타가 순간의 성욕때문에 인생 다 포기하고 다짜고짜 그랬다는것도 믿기지가 않는데... 12번의 내용이 더 자세하게 밝혀질때까지는 판단을 보류해야겠음
1

무적LG님의 댓글

  • 쓰레빠  무적LG
  • SNS 보내기
  • 나도 판단 보류
1

바르셀로나님의 댓글

  • 쓰레빠  바르셀로나
  • SNS 보내기
  • 음...
0

재현최님의 댓글

  • 쓰레빠  재현최
  • SNS 보내기
  • 좀 더 지켜봐야겠네요
0

완전쓰레빠님의 댓글

  • 쓰레빠  완전쓰레빠
  • SNS 보내기
  • 말이 좀 않되는게...
    성폭행을 2번 했다? 이진욱이 팔팔한 20대도 아니고...
    육체적으로 한번 하고 또 하려면 시간이 좀 필요한데...
    그리고 정신적으로 성욕이라는게 한번 하고 나면 싹 없어지고 다시 생기려면 시간이 필요한건데... 성폭행의 죄책감도 느끼지 못하고 한번 더?
1

kostaldo님의 댓글

  • 쓰레빠  kostaldo
  • SNS 보내기
  • 둘이말이전혀~다르네.. 얼른거짓말탐지기조사하길..
0

사랑이님의 댓글

  • 쓰레빠  사랑이
  • SNS 보내기
  • 근데 이해가 안가는게 두차례성폭행.팔.손목.다리 멍 상당함.블라인드고쳐주겠다며 방문하여 말도없이 샤워를하고 반라의 모습으로 나옴.이게 사실이라면 모두가 아는공인이 폭행을하며 관계를맺는게 가능할까?약 먹은거 아니야?제정신엔 도저히 할 수 없는 행동들 뿐이다.
1

ㅈㅅㅈㅅ님의 댓글

  • 쓰레빠  ㅈㅅㅈㅅ
  • SNS 보내기
  • 이진욱 씨가 집으로 찾아와 수리해 주겠다고 해서 싫다고 거절했으나, 계속 전화 걸어 주소 알려달라고 했다.(그것도 모자라서)주변에 주차하고 집을 찾아다녔다.
    여성측 주장
    맞다면 또라이...
1

킴뷸리가너님의 댓글

  • 쓰레빠  킴뷸리가너
  • SNS 보내기
  • 신빙성만 보자면 여자 쪽이 훨씬 신빙성이 있네 분명 이진욱이 여자쪽에 재치 전화를 건 목록이 남아 있을거고 몸에 멍이들거나 상처가 있는 상해진단서도 있고
0

구해줘님의 댓글

  • 쓰레빠  구해줘
  • SNS 보내기
  • 지우히메랑 잘 만나지 왜....ㅉㅉ
0

네트워크님의 댓글

  • 쓰레빠  네트워크
  • SNS 보내기
  • 여친인것마냥 언플하더니 그건 확실히 거짓말로 드러남
0

개드립님의 댓글

  • 쓰레빠  개드립
  • SNS 보내기
  • 아 궁금
    둘중 하난 진짜 싸이코다
0

앵벌이대왕님의 댓글

  • 쓰레빠  앵벌이대왕
  • SNS 보내기
  • @남자쪽 주장
    -고소인 A씨는 학원강사.
    -문제가 된 날 역시 단체 자리. 자리를 마치고 A가 이에게 "집에 물건을 고쳐달라"며 먼저 카톡이 와.
    -A가 이에게 카톡으로 집 비밀번호까지 알려줬다고. 강남 논현동 연립주택.
    -이가 집에 도착하자 A는 '가슴이 노출된 야한 의상'을 입고 있었다고. 이진욱은 "A가 먼저 키스하고 성기를 만지는 등 스킨십을 했고, 침대에 스스로 누워 자위행위를 했다"고 경찰에 진술.
    -이후 성관계 도중 A가 "질내사정을 해달라"고 했지만 이는 이를 거부하고 성행위를 중단.
    -하지만 A는 구강성교로 이의 사정을 유도.  이 씨 측은 'A가 입 안에 있던 정액을 속옷에 일부러 묻혔을 것'이다고 추론 중.
    -성관계 이후 이는 A집에서 얼마간 머물다가 나왔다고. 이때부터 A는 폰을 꺼놓고 잠적. 돈 요구도 없이 완벽한 연락 두절.
    -이는 자신의 지갑이 없어져 A에게 확인차 연락을 취해봤지만 연결 안되던 도중 경찰로부터 "고소장 접수됐다"는 통보 받아.
1

오함마가져와님의 댓글

  • 쓰레빠  오함마가져와
  • SNS 보내기
  • 와...ㄷㄷㄷㄷ 이건 또 뭐래요
    한 사건 맞아요??ㄷㄷㄷㄷ
0

나도좀살자좀님의 댓글

  • 쓰레빠  나도좀살자좀
  • SNS 보내기
  • 양쪽 주장이 완전 판이하게 다르네요
0

앵벌이대왕님의 댓글

  • 쓰레빠  앵벌이대왕
  • SNS 보내기
  • 비교해보시죵 ㅋ 뭐가 어찌되었건 남자 연예인은 같은 여자 연예인 만나던가 그냥 딸잡아야할듯
1

샌들빠님의 댓글

  • 쓰레빠  샌들빠
  • SNS 보내기
  •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이진욱은 계속 조금씩 말바꾸는데 고소한 여성은 일관된 주장을 하는 것으로 보아..
0

나도좀살자좀님의 댓글

  • 쓰레빠  나도좀살자좀
  • SNS 보내기
  • 경찰들은 이제 슬 감을 잡았을텐데
    어떻게 나오려나?
0

여노님의 댓글

  • 쓰레빠  여노
  • SNS 보내기
  • 핸드폰 기록 조사해보면 다 알수있을텐데. 누가 먼저 전화했는지도.
1

수원남님의 댓글

  • 쓰레빠  수원남
  • SNS 보내기
  • 이진욱의 말이 허위가 된다면 역대급 나오겠다
0

ghzl님의 댓글

  • 쓰레빠  ghzl
  • SNS 보내기
  • 이진욱 이미지 똥망
0

나나님의 댓글

  • 쓰레빠  나나
  • SNS 보내기
  • 여자쪽 주장을 보면 이진욱 완전 싸이코고 이진욱 주장을 보면 여자 완전 싸이코고
0

NEWCHANCERY님의 댓글

  • 쓰레빠  NEWCHANCERY
  • SNS 보내기
  • 연예계 요즘 왤케 더러워졌냐;;
    무고죄라면 절대 용서치말길
1

파란나그네님의 댓글

  • 쓰레빠  파란나그네
  • SNS 보내기
  • 어렵구만 이거...
0

늩늩늩늩늩님의 댓글

  • 쓰레빠  늩늩늩늩늩
  • SNS 보내기
  • 양쪽 의견을 다 들어봐야하는게 맞는데 너무 다르다......
0

kawnl님의 댓글

  • 쓰레빠  kawnl
  • SNS 보내기
  • 점점 고소녀쪽 주장이 신빙성이 있어보이는 상황인듯?
0

고키님의 댓글

  • 쓰레빠  고키
  • SNS 보내기
  • 최지우 의문의 1승
1

vleo1nd9님의 댓글

  • 쓰레빠  vleo1nd9
  • SNS 보내기
  • A양이 4차 진술 조사에서 거짓말이라고 실토했답니다.
    다들 소설은 일기장에다가....
0

scott님의 댓글

  • 쓰레빠  scott
  • SNS 보내기
  • 소설들 참 재미있네요.. 그리고 소설이라고 쓰셔야지 만약 팩트라고 쓰시면 고소 당합니다.
0

쓰레빠뉴스



쓰레빠뉴스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650 71돌을 맞은 광복절. 매국자들 속에 지켜낼… 26 밤을걷는선비 08.15 60830 121 0
649 2020년 연금보험의 배신 13 makenewss 08.13 104373 31 2
648 [2016년 8월 찌라시] 미녀스타 A의 실… 36 찌라시 08.10 442490 99 0
647 김일성, 김정일의 첨예했던 갈등과 사망 의혹 15 그것이알고싶다 08.07 100239 27 1
646 [기업,재계소식]샤오미, 산업은행, 김무성,… 25 정찰기 08.05 97044 70 0
645 한국의 역사 속 8대 미스테리 13 KKMKSMIN 08.03 147205 21 0
644 7월 마지막 짧은 찌라시 2개 24 찌라시 07.31 292545 65 0
643 노무현 대통령 시절 일본과 독도 문제 상황에… 28 ABCDE 07.27 107621 94 0
642 [용감한기자들]아이돌 A그룹 재결합 불발 이… 20 체크 07.25 270951 57 0
641 받은글) 최신 연예가 소식: 비, 서현진, … 26 카더라 07.22 327085 73 0
640 성폭행vs무고죄. 이진욱 사건 정리(한쪽 의… 32 고증 07.20 225795 67 0
639 [2016년 7월찌라시] 강패대첩, H재벌3… 37 여의도통신원 07.18 683835 90 0
638 우리나라 성매매, 해외 원정 성매매 급증. … 23 kakaotalk 07.16 186964 52 0
637 [2016년 7월 찌라시] 배우의 갑질, 모… 36 찌라시 07.13 406007 92 0
636 여성부가 악용하는 남녀평등에 관한 자료에 대… 17 리코 07.11 68612 59 6
635 한국의 부동산 미래와 정부가 부동산 시세를 … 28 산업은행 07.08 165332 84 0
634 세상을 떠도는 음침한 이야기 10선 15 미스털이 07.06 158520 21 1
633 일본 최악의 여아 엽기 연쇄살인사건범 미야자… 11 살인의추억 07.02 130498 20 0
632 [2016년 6월 찌라시] ㅎ감독의 재산과 … 25 찌라시 06.30 330319 65 1
631 떨고있는 호스트빠 단골 미씨 스타들, 강남패… 30 여의도통신원 06.29 506546 88 0
630 경영 문제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는 재벌 3… 21 저격수다 06.27 138276 52 0
629 한국사 왜곡과 말살한 조선총독부의 역사정책이… 12 Dellc 06.25 49572 30 0
628 신(辛) 바벨탑 은둔의 롯데, 특혜의 은밀한… 19 뉴스빠타 06.23 93329 70 0
627 프로야구 선수 도박 사건부터 롯데 대폭발까지… 20 정찰기 06.23 100179 73 0
626 결국 김민희 홍상수 불륜 찌라시도, 코리아데… 24 indocoffee 06.21 341527 81 3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