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빠뉴스



본문

[용감한기자들]아이돌 A그룹 재결합 불발 이유, 돈 밝히는 B군 때문?

  • 작성자: 체크
  • 비추천 0
  • 추천 57
  • 조회 270630
  • 2016.07.25

 

 

 

 

 


 

용감한 기자들에서 90년대 아이돌스타 A그룹이  

 

재결합 못하는 이유를 말해줬는데

 

이유는 콘서트 티켓 가격때문임

 

다른 멤버들은 재결합의 시작을 알리는 콘서트이고 

 

콘서트 티켓의 가격은 모두 팬들에게 부담되는거니까

 

가격을 예전처럼 저렴하게 잡고 


팬 서비스 차원에서 콘서트를 하자는 입장인데

 

A그룹의 멤버 B군은 생각이 다름. 

 

재결합후 콘서트 역시 그에게는 돈벌이 수단일뿐 

 

티켓의 가격을 높게 책정해야하며

 

재결합시 관련 스텝을

 

현재 자신과 함께 일하는 스텝들을 쓰지 않는 이상 

 

자신은 참여 안하겠다고함

 

 

그러는 과정속에서 다른 멤버들이 B군을 설득시키려고 하자 

 

기분이 나빠서 현재 다른 멤버들의 연락 자체를 안받는다고함.

 

 

이 멤버의 여자친구의 증언으로 심한 짠돌이였다고 하는데 

 

여자친구가 자신의 집에 놀러오면 휴지를 많이쓴다고 핀잔을 주고, 

 

같이 해외여행을 갈때도 비행기 티켓 값은 여자친구가 부담해야되고 등등...

 

데뷔후부터 지금까지 생필품을 한번도 산적이 없는데 

 

모두 팬들이 사준것으로 사용하기 때문.

 

 

심지어 팬들의 선물을 모아서 

 

자신의 지인들에게 선물을 해야할때는 

 

그 팬들의 선물로 돌려막는다고 할정도로 짠돌이라고 합니다.

 

 

(패널 김태현씨가 B군 진짜 돈안쓴다고 인정함)

 

 

많은 사람들이 기다리는 90년대 아이돌그룹의 재결합 

 

그 A그룹은 가장 '핫' 했던 그룹이고

 

B군은 성이 이니셜 J 인 멤버가 아닐까 추측중.

 

 

 

H.O.T


장우혁

 

 

 

 

 

 

이 소문이 퍼지자, 장우혁은 즉각 대응 인터뷰를 냈다.

 

 

 

[TV리포트=김예나 기자] (기사 출처-http://www.tvreport.co.kr/?c=news&m=newsview&idx=911833)

 

장우혁은 억울함을 호소했다. 자신이 H.O.T. 재결합을 막는 멤버라는 소문을 부정했다. H.O.T. 일원으로 다시 무대에 서고 싶다고 했다. 심지어 추억에 젖어 눈물까지 보였다. 그 모든 게 오해였다면, 이제 장우혁이 직접 나설 때다. H.O.T. 재결합 추진위원장으로.


지난 15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서 장우혁이 자신의 하루를 공개했다. 20년 만에 마련한 자신의 집, 베테랑 주부를 연상케 하는 자취 실력, 데뷔를 준비하고 있는 보이그룹 연습생들까지. 무엇보다 H.O.T. 출신 장우혁으로 느끼는 심경과 재결합의 염원을 드러냈다.

장우혁이 초대한 천명훈은 저녁을 함께 먹은 후 조심스레 H.O.T. 재결합 여부를 물었다. 방송 전부터 팬들이 가장 집중했던 순간이었다. 기다렸다는 듯 장우혁은 재결합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그러면서도 당장 이뤄질 수 없는 이유를 풀어냈다.


“사람의 힘, 운도 따라줘야 한다. 남자 여자 사이에 불꽃이 튀듯 그런 게 필요하다. 아무 조건 없이 뛰어들 용기도 필요하다”며 다섯 멤버의 바람과 팬들의 열망만으로 쉽게 재결합할 수 없다고 바로 잡았다.


이후 전현무를 비롯한 무지개 회원들의 “장우혁이 H.O.T. 재결합을 반대한다”는 소문 확인에 장우혁은 “제가 그럴 이유가 없지 않나”고 되물었다.


실제로 업계에서는 H.O.T. 재결합 관련 장우혁에 대한 소문이 무성했다. H.O.T.를 데뷔시킨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이 긍정적인 의사를 드러냈지만, 멤버의 의견이 달라 막판에서 컴백이 좌절됐다는 것. 그때마다 다른 의견을 내놓는 멤버가 장우혁이라는 주장이 새어나왔다.


이날 장우혁은 “H.O.T.를 같이 했던 기간보다 멤버들이 떨어져 지낸 기간이 더 길다. 서로 대화를 나눌 시간이 더 필요하다”며 재결합 성사가 결코 쉽지 않음을 또 한 번 어필했다.


그러면서도 “최근에 멤버들과 자주 만났다. 하고 싶은 마음이 있기 때문에 조만간 좋은 결과가 반드시 있을 거다. 멤버들이 재결합을 가장 원하고 있다”고 자신했다.


오랜만에 브라운관에 나선 장우혁은 H.O.T. 재결합 반대설을 해명했다. 그리고 재결합을 원한다고 강조했다. 그동안의 오해를 풀고, H.O.T. 장우혁으로 다시 무대에 오를 수 있을지 궁금하다.

 

 

 

서로 대화를 나눌 시간이 더 필요하다는 인터뷰에 네티즌들은 진정으로 재결합을 원한다면서 어떤 시간이 더 필요한 것을 말하냐며 의문을 가지지만 개별 활동한지 오래된 만큼 분명 시간은 필요할 것이다.

 

이 인터뷰가 위의 용감한기자들발 찌라시 소문을 덮을 수 있을지는 조금 더 지켜봐야할 듯 하다.

 

 


 

<이 칼럼 및 기사는 커뮤니티 쓰레빠닷컴에서 선정된 회원들이 직접 작성한 글입니다. 

퍼가실 경우에는 동의없는 수정은 삼가시고, 출처 URL (threppa.com/~)을 포함하여 주세요.>

 

추천 57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훔훔님의 댓글

  • 쓰레빠  훔훔
  • SNS 보내기
  • 뭐 어디 그룹이고 재결합 문제는 돈이지 뭐
0

카시님의 댓글

  • 쓰레빠  카시
  • SNS 보내기
0

audentia님의 댓글

  • 쓰레빠  audentia
  • SNS 보내기
  • 용감한기자들 은근히 사람들 짜증나게 유추시킴
0

심심하다님의 댓글

  • 쓰레빠  심심하다
  • SNS 보내기
  • 저렇게 짠돌이야???
0

회색분자님의 댓글

  • 쓰레빠  회색분자
  • SNS 보내기
  • 관심없다....ㅋ
0

키세션님의 댓글

  • 쓰레빠  키세션
  • SNS 보내기
  • 재결합한다고 잘될까? 얼마전에 젝키 이슈 받아서 재결합했지만 그 뒤로 뭐 아무 반응이 없는데..
0

요르님의 댓글

  • 쓰레빠  요르
  • SNS 보내기
  • 용감한기자들 극혐^^ㅋ
0

TOBACCO님의 댓글

  • 쓰레빠  TOBACCO
  • SNS 보내기
  • 꼭 해야되는것도 아니니까 뭐
0

puzzle님의 댓글

  • 쓰레빠  puzzle
  • SNS 보내기
  • 장우혁 때문이라는 글 막올라와서 장우혁이 나도 하고싶다고 지금 노력하고 있는데 대표 맡고 애들 키우고하느라 안된다고
0

임금님의 댓글

  • 쓰레빠  임금
  • SNS 보내기
  • “H.O.T.를 같이 했던 기간보다 멤버들이 떨어져 지낸 기간이 더 길다. 서로 대화를 나눌 시간이 더 필요하다”

    의미심장
0

k047145님의 댓글

  • 쓰레빠  k047145
  • SNS 보내기
  • 용감한 형제는 대놓고 찌라시 배포하는데 왜 안 잡혀가나?
0

필립짱님의 댓글

  • 쓰레빠  필립짱
  • SNS 보내기
  • 젝키 김지용도 욕하겠네
0

샤킬미카님의 댓글

  • 쓰레빠  샤킬미카
  • SNS 보내기
  • 고지용 ㅂㄸㅇ
0

화내지말자님의 댓글

  • 쓰레빠  화내지말자
  • SNS 보내기
  • 재결합 안해도 욕을 먹어야되나?
0

무주공산님의 댓글

  • 쓰레빠  무주공산
  • SNS 보내기
  • 장우혁 요즘 나혼자 산다에 나와서 꿀잼주던데 ㅋㅋㅋ
0

최안정님의 댓글

  • 쓰레빠  최안정
  • SNS 보내기
  • 용감한 형제가 잘못했네
0

조타쪼타님의 댓글

  • 쓰레빠  조타쪼타
  • SNS 보내기
  • 흥청망청쓰면 과소비라고 뭐라하고 아끼면 짠돌이???
0

마젠터세이님의 댓글

  • 쓰레빠  마젠터세이
  • SNS 보내기
  • 가끔은 그냥 재결합 안하는게 더 나을수도 있죠.
0

snoppy12님의 댓글

  • 쓰레빠  snoppy12
  • SNS 보내기
  • 어차피 반짝일텐데.. 안하는게 더 나을듯
0

라밤바님의 댓글

  • 쓰레빠  라밤바
  • SNS 보내기
  • 난 에쵸티 젝키 시절에도 별 관심없었고... 서태지도 그닥... (사실 좋다 나쁘다를 떠나서 유치했음...)

    나혼자 산다 장우혁이 제일 잼없던데요... 일부러 전현무가 창피줄려는게 보일정도던데...
0

쓰레빠뉴스



쓰레빠뉴스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651 71돌을 맞은 광복절. 매국자들 속에 지켜낼… 26 밤을걷는선비 08.15 60656 121 0
650 2020년 연금보험의 배신 13 makenewss 08.13 104124 31 2
649 [2016년 8월 찌라시] 미녀스타 A의 실… 36 찌라시 08.10 442141 99 0
648 김일성, 김정일의 첨예했던 갈등과 사망 의혹 15 그것이알고싶다 08.07 100036 27 1
647 [기업,재계소식]샤오미, 산업은행, 김무성,… 25 정찰기 08.05 96902 70 0
646 한국의 역사 속 8대 미스테리 13 KKMKSMIN 08.03 146932 21 0
645 7월 마지막 짧은 찌라시 2개 24 찌라시 07.31 292210 65 0
644 노무현 대통령 시절 일본과 독도 문제 상황에… 28 ABCDE 07.27 107253 94 0
643 [용감한기자들]아이돌 A그룹 재결합 불발 이… 20 체크 07.25 270633 57 0
642 받은글) 최신 연예가 소식: 비, 서현진, … 26 카더라 07.22 326879 73 0
641 성폭행vs무고죄. 이진욱 사건 정리(한쪽 의… 32 고증 07.20 225548 67 0
640 [2016년 7월찌라시] 강패대첩, H재벌3… 37 여의도통신원 07.18 683177 90 0
639 우리나라 성매매, 해외 원정 성매매 급증. … 23 kakaotalk 07.16 186511 52 0
638 [2016년 7월 찌라시] 배우의 갑질, 모… 36 찌라시 07.13 405495 92 0
637 여성부가 악용하는 남녀평등에 관한 자료에 대… 17 리코 07.11 68474 59 6
636 한국의 부동산 미래와 정부가 부동산 시세를 … 28 산업은행 07.08 164273 84 0
635 세상을 떠도는 음침한 이야기 10선 15 미스털이 07.06 157856 21 1
634 일본 최악의 여아 엽기 연쇄살인사건범 미야자… 11 살인의추억 07.02 130273 20 0
633 [2016년 6월 찌라시] ㅎ감독의 재산과 … 25 찌라시 06.30 330085 65 1
632 떨고있는 호스트빠 단골 미씨 스타들, 강남패… 30 여의도통신원 06.29 498508 88 0
631 경영 문제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는 재벌 3… 21 저격수다 06.27 138117 52 0
630 한국사 왜곡과 말살한 조선총독부의 역사정책이… 12 Dellc 06.25 49439 30 0
629 신(辛) 바벨탑 은둔의 롯데, 특혜의 은밀한… 19 뉴스빠타 06.23 93129 70 0
628 프로야구 선수 도박 사건부터 롯데 대폭발까지… 20 정찰기 06.23 100032 73 0
627 결국 김민희 홍상수 불륜 찌라시도, 코리아데… 24 indocoffee 06.21 341253 81 3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