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빠뉴스



본문

국내 기업들 법인세 부담이 높다고? 기업천국 한국 법인세, 우리는 속고 있다.

  • 작성자: robson
  • 비추천 0
  • 추천 71
  • 조회 49286
  • 2016.11.06

 

너무나도 명백한 사실을 두고 논란을 거듭해야 하는 이슈가 한국에는 참 많다. 최근 복지 예산 확보 문제를 둘러싸고 정부여당과 새정련 등 야권이 벌이는 법인세 부담 논란도 마찬가지다. 한국의 법인세율 부담이 세계적으로 상당히 낮은 축에 속한다는 것은 <그림1>에서 보듯이 명백한 사실이다.  아래 <그림1>에서 한국은 해외 자본을 적극적으로 유치해야 하는 아이슬란드나 스위스 같은 인구 수백만의 도시형 국가들이나 체코, 헝가리, 폴란드 등 과거 동구공산권 국가들을 제외하고는 가장 낮은 편에 속한다. 한국은 각종 비과세감면 혜택이 매우 많아서 명목세율이 아닌 실효세율로 비교하면 다른 나라들에 비해 훨씬 더 세율이 낮을 것으로 추정된다.

 

<그림1> OECD국가들의 명목법인세율 현황

  우리나라 법인세율이 세계적상위권이라서 부자증세하면안된다고?

주) OECD Tax Database 자료로부터 선대인경제연구소 작성


그런데 정부와 여당은 얼핏 들으면 그럴 듯한 주장을 펼쳐서 사람들을 현혹시킨다.  "한국의 GDP 대비 법인세액 비중이 OECD 상위권으로 기업들의 법인세 부담이 높으니 오히려 낮춰야 한다’는 주장이다. 한국의 GDP 대비 법인세 비중이 높은 것은 아래 <그림3>에서 보듯이 사실이다. 하지만 그것 때문에 기업들의 법인세 부담이 높으니 오히려 낮춰야 한다는 결론은 악의적 왜곡과 심각한 논리적 오류의 산물이다. 기업의 법인세 부담을 따질 때는 법인세율을 따져야지, GDP 대비 법인세 비중을 따지면 안 된다. 후자는 전경련과 산하 연구기관들이 여론조작을 위해 내놓은 잘못된 비교기준이다.  하지만 이 기준을 바탕으로 기획재정부와 여당인 새누리당이 기업의 법인세 부담이 높으니 법인세율을 더 올리면 안 된다고 주장하고, 조중동과 대다수 경제지들도 그런 식으로 보도하고 있다. 그런데 문제는 이런 엉터리 주장을 이른바 진보 언론이라는 데서도 은연중에 수긍하고 있다는 사실이다. 실제로 오늘자 한겨레신문이 이런 전경련의 논리를 근거로 "한국의 법인세 부담이 OECD평균보다 높다"는 내용을 기사로 싣고 있다. 물론 사회보험료까지 포함한 부담은 더 낮다는 식으로 얼버무리고는 있지만 말이다.

 


소위 한국의 진보쪽 조세재정 전문가라는 사람들이 전경련 주장에 제대로 대응하지 못하니 그들 말을 참고하는 한겨레 지면에도 반영되고 있는 것 같다. 그런데 이게 한 번이 아니고 한겨레 지면에서 반복되고 있다. 한겨레조차 이 모양이니 한국의 독자들은 어디에서 정확한 조세재정 현실을 알게 되나. 


왜 이 같은 주장이 기업들의 법인세 부담을 따질 때 문제가 되는지 살펴보자. GDP 대비 법인세 비중은 각 나라의 세목들 가운데 법인세가 국민경제에서 차지하는 비중을 나타내는 것이지, 정확히는 기업들 부담을 나타내는 지표가 아니다. 그런데 GDP 대비 법인세 비중이 올라갈 가능성은 크게 세가지로 볼 수 있다. 1)과세 대상자가 늘거나 2)과세대상 소득이 늘거나 3)세율이 올라가는 것 등이다. 하지만 개별 기업 입장에서 보면 법인세 부담이 커지는 경우는 법인세 세율이 올라가는 것(세제상 나타난 명목 법인세율뿐만 아니라 비과세/감면 혜택 등이 줄어 실질 법인세율이 올라가는 것을 포함)을 말한다. 


그런데 기득권 세력들은 GDP 대비 법인세액 비중이 크다는 사실을 국내 기업들의 법인세율이 높다는 주장과 교묘히 등치시킨다. 하지만 한국의 GDP 대비 법인세액 비중이 높은 것은 세율이 높아서라기보다는 1), 2)번의 영향이 큰 때문이다.


이를 단적으로 보여주는 아래 <그림2>를 보자.  2000년 대비 2011년 기준 소득세 부과의 원천이라고 할 수 있는 가계소득은 86.4% 증가했는데, 소득세수 규모는 141.5%로 가계소득 증가율보다 훨씬 더 많이 늘어났다. 반면 법인소득은 같은 기간 무려 532.9%나 늘어났지만 법인세수는 151% 늘어나는데 그쳤다. 이 그림에서 볼 수 있듯이 외환위기 이후 재벌대기업들을 중심으로 기업들 소득은 왕창 증가한데 비해 세금은 늘어난 소득에 비해서는 훨씬 적은 비율로 걷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법인소득이 워낙 크게 늘어나다 보니 전체로서 법인세수 비중은 높아졌을 수밖에 없다. 


<그림2>

우리나라 법인세율이 세계적상위권이라서 부자증세하면안된다고?
주) 각 년도 국세통계연보 자료를 바탕으로 선대인경제연구소 분석, 작성

 

또 다른 이유가 하나 더 있다. 한국의 경우 개인사업자들의 경우 종합소득세율을 적용받아 조금 소득이 늘어나면 세율이 30%를 넘어가게 된다. 반면 법인세율은 최고 세율이 22%이고, 2억원 이하는 10%로 상당히 낮다.  이 같은 개인소득세와 법인소득세의 세율 차이가 어느 나라보다 큰 편이고, 특히 몇 억원대의 소규모 사업자의 경우 더더욱 그렇다. 그래서 개인사업자 수준에서는 1억~2억원 이상으로 늘어난 상당수가 법인으로 전환하게 된다. 원래는 개인소득세로 잡힐 상당한 세수가 법인세로 전환하게 되고, 특히 이명박정부의 감세 정책으로 두 세금간의 세율 차이가 커지면서 그 같은 변화가 더욱 가속화되고 있다.  


마지막으로 빠트릴 수 없는 중요한 사실 또 하나는 나라별로 법인세와 개인소득세로 분류하는 기준이 각각 다른데서 오는 왜곡이 있다. 한국의 경우 법인세로 잡히는 상당 부분의 소득이 미국과 독일, 프랑스 등 상당수 국가에서는 개인소득으로 잡힌다. 예를 들어, 미국의 경우 S-corporation 이라고 하는 기업들의 소득은 개인소득세로 잡힌다. 그런데 이런 S-corporation등의 기업이  세수 비중으로는 30~40%에 이른다. 그런데 한국의 경우 이들 법인들 세금의 상당 부분이 모두 법인세수로 잡힌다.


이 때문에 OECD 비교통계에서 GDP 대비 한국의 법인세액은 상대적으로 과대평가되고, 개인소득세액은 과소평가되는 착시현상을 일으킨다. 만약 미국이나 독일과 같은 방식으로 구분한다면 한국의 GDP 대비 법인세액 순위는 크게 떨어질 것이다. (<그림3>에서 보는 것처럼 GDP 대비 법인세 부담액의 비중 차이가 국가별로 큰 차이가 안 나 조금만 비중이 늘거나 줄어도 순위가 크게 달라진다) 


<그림3> OECD국가들의 GDP 대비 법인세 비중 현황

  우리나라 법인세율이 세계적상위권이라서 부자증세하면안된다고?

주) OECD Tax Database 자료를 바탕으로 선대인경제연구소 작성




결론적으로 ‘GDP 대비 법인세 비중이 높으니 법인세율을 낮춰야 한다’는 주장은 사실관계를 의도적으로 왜곡하거나 논리적 오류를 범하고 있는 것이다. 또한 국제비교 통계상의 맹점을 전혀 감안하지 않은 주장이다. 몇 년 전부터 전경련 등에서 나오던 주장을 이제 정부여당이 앵무새처럼 읊조리고 있는데, 이들이야 원래 재벌대기업들 편이니 그렇다 치자. 하지만, 이런 주장의 문제점을 제대로 꿰뚫어보기보다는 한겨레같은 신문조차 수긍하는 듯한 기사를 쓰고 있으니 문제가 아닐 수 없다. 

 

참고로, 정부여당은 GDP 대비 법인세 비중이 높아진 이유를 ‘국제적인 법인세율 인하 경쟁 속에서 OECD 주요국 등의 법인세율 인하 폭이 상대적으로 컸기 때문’이라고 주장한다.  하지만 이는 거짓말이다. <그림4>에서 보는 것처럼 2002년 대비 2012년 한국의 최고 법인세율은 5.5% 포인트 하락해 같은 기간 OECD 34개국의 평균 하락률 5.14% 포인트보다 더 하락했다.  


<그림4> OECD국가별 법인세율 인하 실태

  우리나라 법인세율이 세계적상위권이라서 부자증세하면안된다고?

주) OECD Tax Database 자료를 바탕으로 선대인경제연구소 작성

 

2000년대 초반에 법인세율이 30~40%대 이던 주요 OECD국가들이 세율 인하 경쟁을 벌였던 것을 감안하면 이미 2002년 29.7%의 법인세율을 기록하고 있던 한국이 평균을 넘는 법인세 인하율을 기록한 것은 결코 적게 인하한 것이라고 보기 어렵다. 더구나 이명박정부 출범 이후이면서 경제위기 시기라고 할 수 있는 2008년 대비 2012년의 법인세율 추이를 살펴보면 한국은 법인세 인하율이 3.3%로 세계에서 네 번째로 높은 인하율을 기록했다. 다른 OECD주요국의 법인세율 인상률이 상대적으로 더 커서 한국의 법인세 비중이 높아졌다는 것은 사실과 다를 뿐만 아니라 논리적으로 이치에 닿지 않는다. 


한국의 법인세 부담은 정부여당이나 기득권 언론들의 주장과는 달리 오히려 상당히 낮은 편이다. 특히 이명박정부의 감세정책과 각종 비과세감면 혜택으로 2008년 이전 수준으로 법인세율을 환원하기만 해도 최소 5조~7조원의 세수가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난다. 그 동안 충분히 부담을 늘려온 유리알지갑에게만 "담뱃값 인상과 같은 꼼수로 부담을 더 늘릴 게 아니라, 이제는 외환위기 이후 소득이 급증했으며 OECD평균에 비해 상당히 낮은 법인세 부담을 지고 있는 기업들의 세금 부담을 일정 수준으로 정상화해야 한다. 이건 증세가 아니라 정상화일 뿐이다. 그것도 아주 낮은 수준의 정상화일 뿐이다.

 

 

 

우리나라 기업들이 결코 법인세를 많이 내는 게 아닙니다. 가계로 가야 할 소득을 기업이 다 차지하고 있기 때문에 법인세가 늘어난 것뿐입니다.

이렇게 해서 늘어난 법인세를 줄이는 방법은 간단합니다.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전환하고, 직원들의 급여를 인상해 주면 됩니다. 불법파견을 하지 않고, 하청단가를 현실화 하면 됩니다. 그렇게 가계소득을 증가시켜 주면 자연스럽게 기업소득이 줄어들고 법인세가 감소합니다. 

법인세 부담률이라는 통계숫자를 오독하여 악용하는 사람들에게 속지 말아야 합니다. 이렇게 되물어 주면 좋겠습니다. 

기업소득이 얼마나 많은지 알고 계신가요? 많은 기업소득을 고려하면 법인세를 10조 원 덜 내고 있다는 것을 아시나요? 

 

 

 

"미르재단에 800억 내면서 법인세는 왜 못 내나?"

박광온 의원, 기재위 국감서 전경련 해체론 제기노컷뉴스 | CBS 시사자키 제작팀 | 입력 2016.10.06. 06:15 | 수정 2016.10.06. 08:19

- 힘 센 재벌들의 불건전한 모임
- 경제단체인가, 정치 하수인 단체인가?
- 정부는 남 얘기 하듯 '모르쇠'
- 법인세 인상, 대기업들 여력 충분해
- 최경환, 본인 명예 위해 적극 해명해야

[CBS 라디오 '시사자키 정관용입니다']

■ 방 송 : FM 98.1 (18:30~19:50)
■ 방송일 : 2016년 10월 5일 (수) 오후 6시 30분
■ 진 행 : 정관용 (한림국제대학원대학교 교수)
■ 출 연 : 박광온 의원(민주당)

 

 

...............(중략)..........

 

전국경제인연합회는 사실 기업 경영 측면에서 정부에 대해서 각종 로비를 하고 이익을 극대화하는 그런 행태를 보여왔고. 또 정부와 유착해서 대단히 불건전한 그런 행위를 하면서 뭔가 반대급부를, 대가를 받은 게 아닌가 하는 그런 의혹이 나오고 있지 않습니까?

최근에 미르재단, K스포츠재단에 800억에 가까운 그런 돈을 모아줬고 그 전에 또 전경련 산하인 자유경제원이 전혀 경제정책과 무관한 역사교과서 국정화 선봉장 역할을 했고. 또 보수단체 어버이연합에 5억 원이 넘는 뒷돈을 댔다는 그런 증언들이 나오고 있고요.

과연 전경련이 이게 무슨 단체인가. 무슨 정치단체인가 아니면 정치 하수인 단체인가 하는 국민들의 따가운 시선이 있었기 때문에 이 문제에 관해서 정부가 아무런 입장이 없다는 것은 저희가 보기에 굉장히 무책임하다 이렇게 보는 겁니다.

 

...............(생략).........

 

 

2시간전 | 연합뉴스 | 다음뉴스

(세종=연합뉴스) 박대한 김동호 김수현 기자 = 직장인들에게서 거둬들이는 근로소득세 규모가 지난 5년새 50% 가까이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반면 법인...





직장인 근로소득세 5년새 50% 늘었는데..법인·부가세 '찔끔'

연합뉴스 | 입력 2016.08.07. 07:02 | 수정 2016.08.07. 07:58
.................비교 시점을 5년 전인 2011년으로 하면 차이가 더욱 커졌다.

전체 세수가 15.5% 늘어나는 사이 소득세는 2011년 42조6천902억원에 불과했던 것에서 46.3%나 뛰었다.

특히 근로소득세는 18조8천2억원에서 매년 약 2조원씩 꾸준히 늘어 지난해에는 28조1천95억원으로 무려 49.5%나 급증했다.

............

반면 법인세는 같은 기간 44조8천728억원에서 0.3% 늘어나는데 그쳤다.

법인세는 최근 5년간 42조∼45조원 사이에서 등락을 거듭하며 답보 상태다.

 

 

 

한국 기업 '세 부담' 따져보니..프랑스·중국의 절반

KBS | 임장원 | 입력 2016.08.04. 15:08 | 수정 2016.08.04. 16:05
법인세 인상을 둘러싼 논란이 뜨거운 가운데, 우리나라 기업들의 소득 대비 세금부담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35개 회원국 가운데 11번째로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 중국과 브라질, 인도 등 주요 개발도상국과 비교해도 낮은 수준인 것으로 집계됐다.
한국 기업 '총조세부담률' 33.2%...0ECD 하위권
............






 

 

 

 

기업천국 헬조선에선 기업들은 돈이 남아돌아 사내유보금이 확인된것만 1000조원안팍...

반대로 근로자들은 돈이없어 대출받아 먹고사는 분들많은 헬조선 OR 귀신반도 현실...




 

 

 

 

 

 

 

 

 

 

 

 


 

<이 칼럼 및 기사는 커뮤니티 쓰레빠닷컴에서 선정된 회원들이 직접 작성한 글입니다. 

퍼가실 경우에는 동의없는 수정은 삼가시고, 출처 URL (threppa.com/~)을 포함하여 주세요.>


추천 71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크보님의 댓글

  • 쓰레빠  크보
  • SNS 보내기
  • 당연히 기업이 돈을 다 쓸어가고 개인에게는 푼돈만 돌아가니 법인이 세금을 많이 낼 수 밖에요. 이걸 두고 "우리나라 법인세가 높은 편이니 법인세를 낮출 필요가 있다"고 주장하는 건 국민을 상대로 사기를 치는 거죠. "이건희가 내는 세금의 비중이 지나치게 높으니 이건희와 개돼지들의 세액 균형을 위해 이건희의 세금을 깎아주는 법을 만들어야 한다"와 똑같은 논리죠.
0

M구속필수B님의 댓글

  • 쓰레빠  M구속필수B
  • SNS 보내기
  • 2014년 법인세는 1조5000억 원 줄고, 소득세는 4조8000억 원 늘었다. 이명박 정부가 법인세율을 3% 포인트 낮추면서 법인세보다 소득세가 더 많이 걷히는 역전 현상이 생겼고, 박근혜 정부에서도 친기업정책 기조가 그대로 유지돼 격차가 더 벌어진 것이다.

    552조 원에 달하는 사내 유보금을 쌓아놓은 재벌과 대기업들이 세금을 적게 낸 반면 대다수 서민과 중산층에게 그 만큼의 세금이 전가된 양상이다.
0

글모대님의 댓글

  • 쓰레빠  글모대
  • SNS 보내기
  • 법인세 그대로 두고, 대신 대기업에 삥 뜯는고 있는 현재 현실을 겪고 있죠.
0

눈팅님의 댓글

  • 쓰레빠  눈팅
  • SNS 보내기
  • 800억투자해서 법인세 몇조 안내면 기업입장에서 800억은 껌값이지...
0

festival님의 댓글

  • 쓰레빠  festival
  • SNS 보내기
  • 법인세 22%도 조세 감면 혜택이 많아서
    절반이라도 내는지 의문이다..
0

acadiacri님의 댓글

  • 쓰레빠  acadiacri
  • SNS 보내기
  • 거기다 탈세까지 합치면 결국 한국기업의 세부담은 프랑스의 1/3 수준도 안된다고 봐야겠지요
0

샌들빠님의 댓글

  • 쓰레빠  샌들빠
  • SNS 보내기
  • 법인세 인하하여 기업투자 많이 하시라니까
    사내유보금 계속 쌓아나가고
    그 댓가로 부족한 세금 징수는 다수의 중산층이하 서민에게 집중 부과하니
    서민만 죽을 지경이다.
0

크럼블님의 댓글

  • 쓰레빠  크럼블
  • SNS 보내기
  • 저들은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권력을 유지하고, 수많은 비리를 덥기 위해
    반씨를 차기 자기들 아바타로 세울 것이다..
0

법대로님의 댓글

  • 쓰레빠  법대로
  • SNS 보내기
  • 이명박한테 뜯기고 박근혜한테 뜯기니,
    뜯긴만큼 이익을 만들어야 하고,
    그러니 직원들은 쥐어짜고.
    거기에 법인세까지 낼려면 적자날 정도의 경쟁력밖에 없으니,

    한마디로 법인세를 내서 국민에게 다시 분배되어야 할 돈이
    이명박, 박근혜 정권에게 들어간 것.

    제일 큰 도둑놈들은 이 두 정권이고,
    그 다음은 그걸 빌미로 특권을 요구하는 대기업들.

    이렇게 생각하면, 이명박, 박근혜가 한사코 법인세 인상, 부자증세 만큼은 안 하는 이유가 나옴.
0

요르님의 댓글

  • 쓰레빠  요르
  • SNS 보내기
  • 증세없는 국정운영을 말해왔지만
    꾸준히 월급쟁이들의 지갑을 탈탈 털어왔지
    그래놓고 법인세 인상은 기업 활동을 위축시킨다며
    현금 쌓아두고 있는 기업편을 들고 있는게
    내가 보기엔 수구 정권이지만 자칭 보수인
    한국 정부와 경제 부처의 민낯
0

Lieben님의 댓글

  • 쓰레빠  Lieben
  • SNS 보내기
  • 그리고 소득세는 법인세와 달리 밥상에 엄청난 영향을 받는다.
0

rewick님의 댓글

  • 쓰레빠  rewick
  • SNS 보내기
  • 전경련 해체가 정답이다....
    정권의  부정한 뒷처리나 해주고 이득을 챙기는  하이에나...
1

꽃보다청소기님의 댓글

  • 쓰레빠  꽃보다청소기
  • SNS 보내기
  • 그런데도 기업들이 징징대는 것은
    자기는 먹을 테니 니들은 좀 더 고생하라
    이거다..
0

예만님의 댓글

  • 쓰레빠  예만
  • SNS 보내기
  • 투표 참 잘했다...에효...어떻게든 법인세 올리..아닌 원래대로 돌려놔야지
0

오함마가져와님의 댓글

  • 쓰레빠  오함마가져와
  • SNS 보내기
  • 전경련(전국경제인연합회)가 아니라 대경련(대기업경제인연합회)이다
0

뽀빠이님의 댓글

  • 쓰레빠  뽀빠이
  • SNS 보내기
  • 새누리당은 언제나 법인세 인상에 반대함
0

노놉님의 댓글

  • 쓰레빠  노놉
  • SNS 보내기
  • 기업들 당당하게 기업운영해라. 세금떼어먹는 세칭 금수저들에 대한 방치가 세정에 대한 불신을 쌓는다. 물건값에 붙은 부가세야 소비자가 내는 거고 당연히 이익많이 남기면 법인세 올려야지. 그것도 따지고 보면 소비자가 내는거다. 기업운영 싫으면 이민가던지 갖은 핑계로 군대도 면제받는 기업가들도 많던데...
0

빽구두님의 댓글

  • 쓰레빠  빽구두
  • SNS 보내기
  • 생각 좀 하고 삽시다. 세상이 그리 단순하나요 단순 통계 하나로 논리를 전개하는 핫바지 경제학자들이 많으니 경제가 잘 될리 있나?  법인세 운용 전략이라는 게 있는 데 제1원칙이 국제경제력 고려입니다. 국내 빈부격차 고려는 3~4쯤 되지요. 내수경제가 빵빵한 나라는 법인세가 높고 수출로 먹고 사는 애들은 낮은 게 현상입니다. 멀 좀 알고 읊어야 하지요 그리고 그런 주장을 읽고 고개를 끄덕일라면 좀 곰곰이 앂어 보고 해야 지요. 고로 우리나라의 경제운용방향. 수출전략,  기업의 경쟁력수준, 경쟁국가의 법인세운용전략 등 다각도의 통계비교를 통해 적정 법인세 수준을 논해야지, OECD 법인세 순위 가지고 높네 낮네하는 게 웃기는 거 아닌가요. 쓰레빠 수준 좀 높히시길 빕니다. 언제부터 OECD 운운하나요. 민도나 경제력이 그정도 돠나요? 깡통 김영삼이 가입하라고 해서 윽박질러서 들어 간거지요. 현실을 알고 입장을 정해야지 눈만 높이면 미래가 높아 지나요?
0

쥐피터님의 댓글

  • 쓰레빠  쥐피터
  • SNS 보내기
  • 본질 파악 못하는 수준하고는.... 생각 좀 하는 운운을..... 본질 파악 좀 하고 말하시죠? 전경련 직원이신가?
0

빽구두님의 댓글

  • 쓰레빠  빽구두
  • SNS 보내기
  • ^^ 전경련 직원이 할 일이 없어 여기 올까요?
        전 백수예요
        여기 작업하는 사람들 주로 쓰는 용어를 보면 본질, 숲, 철학, 정의, 진리 등등이고
        논리적으로 반박은 못하고 자기가 싫어하는 집단을 언급하던데... 안돼보이네요
        비판적으로 말해 볼까요. 구체적인  것은 모르겠고 그냥 느낌으로 아니다라는 것이지요?
        정글속인 국제세계가 느낌으로 사는 사람들에게 밥주나요. 손가락 움직이기 싫으면 굶는 수 밖에 있나요?
0

쓰레빠뉴스



쓰레빠뉴스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674 블라인드 처리된 글입니다. 중앙정보국 11.06 190824 30 13
673 국내 기업들 법인세 부담이 높다고? 기업천국… 20 robson 11.06 49288 71 0
672 한중간 무역착시현상과 그 현실에 대해서.. 9 ABCDE 11.02 57758 37 0
671 [믿거나말거나] 박근혜 세월호 7시간 굿판.… 31 그것이알고싶다 10.27 281132 78 2
670 JTBC의 두가지 큰 그림?, 최순실 PC,… 23 고증 10.26 167107 92 0
669 받은글) 정킷방에서 시작해 박근혜, 최순실 … 23 makenewss 10.26 130769 49 0
668 먼나라 이웃나라에서 너무 왜곡된 유럽역사의 … 19 x슈나이티x 10.20 123501 39 2
667 [2016년 10월 찌라시] 한동안 가정사로… 47 찌라시 10.15 414595 86 0
666 기업에 부는 칼바람에 대한 짧은 소식통 22 madeincorea 10.11 125858 52 0
665 텔레그레프 영국 축구 부패 스캔들 사건 추가… 18 스포츠기자 10.07 87551 41 0
664 믿거나 말거나 북한 관련 찌라시 10 Dellc 10.05 171282 29 6
663 (기업,재계소식)삼성전자 석달간 식사 약속 … 5 정찰기 10.02 116947 17 0
662 (기업,재계소식)제네시스 G70 공개?, 하… 8 정찰기 09.29 99741 21 0
661 [2016년 9월 찌라시] 개성파배우 G 매… 37 중앙정보국 09.25 419875 83 0
660 한국 전쟁 발발 직후 일어난 일들 (국부의 … 18 밤을걷는선비 09.23 101367 70 0
659 영화 고산자에 없는 김정호와 대동여지도에 대… 16 KKMKSMIN 09.20 88360 35 0
658 [연예가 레이더] 크루즈불륜쌍쌍여행, C 기… 39 뉴스빠타 09.15 261578 88 5
657 [연예가 레이더] 고가 가구 A, 섹시 가수… 27 카더라 09.12 218037 75 0
656 [현장사진주의] 1987년 오대양 집단자살사… 20 그것이알고싶다 09.09 145939 48 0
655 [연예가 레이더] 9월 찌라시 속 3명의 주… 37 카더라 09.06 342599 82 0
654 커지는 월세 쇼크! 우리나라 월세의 현실과 … 15 Deberg 09.02 97858 32 2
653 [받은글] 뭔가 억울한 엄태웅 고소 사건 줄… 22 찌라시 08.25 200121 63 0
652 개혁없이는 답이 없는 국민연금. 꼭 알자! 20 ALASKA 08.23 69296 58 0
651 [연예가 레이더] 8월 찌라시 4가지 소식의… 24 카더라 08.19 291606 73 0
650 스압]중국여성 수천만명 해외에서 외국남자 상… 20 기자 08.17 166982 42 9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