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빠뉴스



본문

현재 중국 분열 가능성 높다는 소식

  • 작성자: 쓰레빠421vto
  • 비추천 7
  • 추천 29
  • 조회 44170
  • 2022.04.28

출처는 깊게 말하기 힘들고

중국공산당 내에서 상당히 높은순위의 당서열을 가진 간부 밑 라인한테

중국현지 상황에대해서 딥하게들었는데


시진핑이 역대 최고 위기 상황이라고 함

현지에선 치매설이 존나돌고있고 봉쇄령으로

인민들 민심이 진짜 터지기 직전이라고 함

 

중국이라는 국가체제는 중국공산당 통치기구 중 하나의 지부인데

그 중 상하이방 계열 주도로 쿠데타 조짐까지 있고

중국 분열 가능성을 크게 보고 있다고..

 

분열하게 되면 크게 남방/북방으로 나뉠 수 있다고 함





<이 칼럼 및 기사는 커뮤니티 쓰레빠닷컴에서 선정된 회원들이 직접 작성한 글입니다.

퍼가실 경우에는 동의없는 수정은 삼가시고, 출처 URL(threppa.com/이하)을 포함하여 주세요.>

추천 29 비추천 7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34567876543님의 댓글

  • 쓰레빠  34567876543
  • SNS 보내기
  • 일단 분열 조짐만 나오면 남티벳, 위구르는 바로 독립 제대로 들고 일어남
0

임종호님의 댓글

  • 쓰레빠  임종호
  • SNS 보내기
  • 소비에트 연방을 봐도
    정치적 분열 하나만으로는 어려움
    경제적 위기가 와야하는데 중국을 봤을 땐 현재 분열은 안될거 같음
1

샌들빠님의 댓글

  • 쓰레빠  샌들빠
  • SNS 보내기
  • 분열 얘기는 계속 나왔던건데 사실 가능성은 멀다고 봄
0

sourcery님의 댓글

  • 쓰레빠  sourcery
  • SNS 보내기
  • 북한 망한다는 얘기 계속 나왔지만 여전히..
0

저격수다님의 댓글

  • 쓰레빠  저격수다
  • SNS 보내기
  • 중국에 오래 있은 입장에서 굉장히 비현실적..
0

한국전력공사님의 댓글

  • 쓰레빠  한국전력공사
  • SNS 보내기
  • 솔직히 뇌피셜
0

한수위님의 댓글

  • 쓰레빠  한수위
  • SNS 보내기
  • 두 번째 세 번째 줄에서 소설 작가인거 눈치 깜
0

돌프르님의 댓글

  • 쓰레빠  돌프르
  • SNS 보내기
  • 분열 가능성이 매우 낮다고 생각합니다.
    현 체제가 통일된 중국으로 나아간다는 교육을 진짜 엄청나게 시킵니다.
0

계란후라이님의 댓글

  • 쓰레빠  계란후라이
  • SNS 보내기
  • 가능성 낮다고 봄
0

사오마이님의 댓글

  • 쓰레빠  사오마이
  • SNS 보내기
  • 저도 중국에 오래 체류중인 사람으로써.....매우 가능성이 낮다고 봅니다..
    우리가 생각하는 것 이상으로..중국사람들은 정부에 대한 충성심이 매우 높습니다....
0

dane님의 댓글

  • 쓰레빠  dane
  • SNS 보내기
  • 제발 그랬으면 좋겠는데 댓반응이 그게 아니군ㅠ
0

생유산균제님의 댓글

  • 쓰레빠  생유산균제
  • SNS 보내기
  • 희망 추 날림
0

manoofin님의 댓글

  • 쓰레빠  manoofin
  • SNS 보내기
  • 가능성 낮다고 봅니다..
0

쓰레빠뉴스



쓰레빠뉴스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375 영화 베테랑의 모티브가 된 재벌2세 최철원의… 19 사회부기자 08.11 55628 85 0
374 말도 탈도 많은 한식 세계화 문제, 맥도날드… 20 TAXI 08.10 27917 46 3
373 스포츠 대표 스타들에게 군 면제 혜택은 어느… 12 스포츠기자 08.09 22790 15 12
372 [소문]이부진 이혼 사유, 이부진 남편 임우… 45 정찰기 08.07 248753 130 2
371 한국 영화의 스크린쿼터제, 지금 그 의미가 … 14 나는영화다 08.06 18566 43 0
370 윤봉길 의사 손녀 근황 26 힙합의신발 08.05 43834 36 2
369 더이상 지속가능한 체제가 아닌 자본주의 25 정경사 08.04 18510 76 0
368 대한민국 여자 군대문제 해결 방법 30 KKMKSMIN 08.03 21082 25 2
367 거품경제, 거품사회에 가려진 우리 삶의 서글… 50 사회부기자 08.02 36021 191 3
366 70년대 연쇄살인범 김대두 사건을 아십니까? 23 kiii 08.01 25860 34 0
365 미국 IIHS 스몰오버랩 충돌 테스트 결과 25 쓰레기자 07.31 19404 50 0
364 9800만원 인증 오피녀를 만나보고 사랑에 … 53 중도 07.30 98008 175 4
363 전두환 정권의 형제복지원.. 저는 83-28… 43 makenewss 07.29 28454 156 3
362 감동이 되지 못하는 렛미인의 미인화 컨셉. … 19 ffff 07.28 35175 104 0
361 세모자 사건으로 피해자의 거짓 진술에 대해 … 13 정경사 07.27 17633 31 0
360 ‘그것이 알고싶다’ 세모자 성폭행사건의 추악… 29 꼬르릉 07.26 32032 97 0
359 16살에 15년형 받고 연애하고싶다는 여자살… 47 크리미널마인드 07.26 53594 131 0
358 [스압] 태완이법 통과! 살인죄 공소시효 폐… 21 사회부기자 07.25 22215 58 2
357 대한민국 젊은이들이 평생 벌어야할 최소한의 … 35 18딸라 07.24 23190 73 4
356 자살한 국정원 직원 임모씨 순국??? 21 트랜스팬더 07.23 21184 47 0
355 국정원 마티즈 번호판 논란 종결해드리겠습니다… 33 레드 07.23 37347 99 1
354 박근혜식 부정선거 국제적 확산 우려 26 들풀냄시 07.22 21274 51 2
353 [2015년 7월 찌라시] 유명 남자배우의 … 34 찌라시 07.21 226963 121 9
352 인하대 남녀 휴게실 차이로 본 남녀평등 21 박아서온그대 07.20 41592 51 0
351 현기차(흉기차) 임직원만 모르는 내수점유율 … 31 고발 07.20 55348 80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