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빠뉴스



본문

현재 중국 분열 가능성 높다는 소식

  • 작성자: 쓰레빠421vto
  • 비추천 8
  • 추천 31
  • 조회 211288
  • 2022.04.28

출처는 깊게 말하기 힘들고

중국공산당 내에서 상당히 높은순위의 당서열을 가진 간부 밑 라인한테

중국현지 상황에대해서 딥하게들었는데


시진핑이 역대 최고 위기 상황이라고 함

현지에선 치매설이 존나돌고있고 봉쇄령으로

인민들 민심이 진짜 터지기 직전이라고 함

 

중국이라는 국가체제는 중국공산당 통치기구 중 하나의 지부인데

그 중 상하이방 계열 주도로 쿠데타 조짐까지 있고

중국 분열 가능성을 크게 보고 있다고..

 

분열하게 되면 크게 남방/북방으로 나뉠 수 있다고 함





<이 칼럼 및 기사는 커뮤니티 쓰레빠닷컴에서 선정된 회원들이 직접 작성한 글입니다.

퍼가실 경우에는 동의없는 수정은 삼가시고, 출처 URL(threppa.com/이하)을 포함하여 주세요.>

추천 31 비추천 8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lose]

댓글목록

34567876543님의 댓글

  • 쓰레빠  34567876543
  • SNS 보내기
  • 일단 분열 조짐만 나오면 남티벳, 위구르는 바로 독립 제대로 들고 일어남
0

임종호님의 댓글

  • 쓰레빠  임종호
  • SNS 보내기
  • 소비에트 연방을 봐도
    정치적 분열 하나만으로는 어려움
    경제적 위기가 와야하는데 중국을 봤을 땐 현재 분열은 안될거 같음
2

샌들빠님의 댓글

  • 쓰레빠  샌들빠
  • SNS 보내기
  • 분열 얘기는 계속 나왔던건데 사실 가능성은 멀다고 봄
0

sourcery님의 댓글

  • 쓰레빠  sourcery
  • SNS 보내기
  • 북한 망한다는 얘기 계속 나왔지만 여전히..
0

저격수다님의 댓글

  • 쓰레빠  저격수다
  • SNS 보내기
  • 중국에 오래 있은 입장에서 굉장히 비현실적..
0

한국전력공사님의 댓글

  • 쓰레빠  한국전력공사
  • SNS 보내기
  • 솔직히 뇌피셜
0

한수위님의 댓글

  • 쓰레빠  한수위
  • SNS 보내기
  • 두 번째 세 번째 줄에서 소설 작가인거 눈치 깜
0

돌프르님의 댓글

  • 쓰레빠  돌프르
  • SNS 보내기
  • 분열 가능성이 매우 낮다고 생각합니다.
    현 체제가 통일된 중국으로 나아간다는 교육을 진짜 엄청나게 시킵니다.
0

계란후라이님의 댓글

  • 쓰레빠  계란후라이
  • SNS 보내기
  • 가능성 낮다고 봄
0

사오마이님의 댓글

  • 쓰레빠  사오마이
  • SNS 보내기
  • 저도 중국에 오래 체류중인 사람으로써.....매우 가능성이 낮다고 봅니다..
    우리가 생각하는 것 이상으로..중국사람들은 정부에 대한 충성심이 매우 높습니다....
0

dane님의 댓글

  • 쓰레빠  dane
  • SNS 보내기
  • 제발 그랬으면 좋겠는데 댓반응이 그게 아니군ㅠ
0

생유산균제님의 댓글

  • 쓰레빠  생유산균제
  • SNS 보내기
  • 희망 추 날림
0

manoofin님의 댓글

  • 쓰레빠  manoofin
  • SNS 보내기
  • 가능성 낮다고 봅니다..
0

헬빠님의 댓글

  • 쓰레빠  헬빠
  • SNS 보내기
  • 확률적으로 불가능하다고 생각 되네요
0

쓰레빠뉴스



쓰레빠뉴스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598 박근혜 대통령의 이란 수주 성과의 실체와 뻥… 31 미스터메스터 05.03 102129 91 0
597 [재계 소식] 카카오 강제 퇴사 이유, 현대… 25 정찰기 05.02 143056 85 0
596 [미스테리]셰익스피어 그는 실존 인물이었을까… 23 미스털이 04.30 88415 31 0
595 [2016년 4월 찌라시] 걸그룹 멤버 B,… 43 찌라시 04.29 588793 109 0
594 대기업 사내유보금과 경제인들의 논리, 감세 … 29 산업은행 04.28 65267 69 0
593 [2016년4월 재계찌라시] H그룹 조 회장… 31 정찰기 04.27 272810 96 0
592 일본 황족 중에서 몇 안 되는 개념인, 미카… 17 쿠데타 04.25 132840 42 0
591 인간이 저지를 수 없는 참상, 아우슈비츠 수… 15 robson 04.23 112555 47 0
590 무법지대가 되어버린 조선족 타운의 실체(국내… 36 고공 04.22 144845 81 2
589 재벌의 탐욕이 낳은 삼풍백화점 붕괴 참사 (… 33 Ted77 04.20 124353 98 0
588 위기! 한국 경제 최악의 시나리오를 살펴보겠… 23 사회부기자 04.19 105053 57 0
587 칼 포퍼 vs 토마스 쿤 : 진보와 다른 관… 10 레드 04.18 50247 20 0
586 [세월호 2주기] 박주민 변호사(당선자)를 … 40 사람이먼저다 04.16 84872 133 0
585 NBA 전설 코비 브라이언트 은퇴 26 류뚱띠 04.15 51182 37 0
584 야권은 승리와 동시에 커다란 책임과 위기를 … 28 makenewss 04.14 65081 77 4
583 오늘은 4월 13일 우리 모두 투표권을 행사… 48 쓰레빠관리자 04.13 53074 116 0
582 해어화 개봉 전 살펴보는 한국의 기생이야기(… 22 영화인생사 04.12 164065 62 0
581 [2016년 4월 찌라시] 열애 걸그룹의 애… 39 찌라시 04.11 430975 110 0
580 우리나라 성매매 그 치욕의 역사 19 쓰레기자 04.09 168148 63 0
579 혼인신고 거부하자 여자친구 손가락 자른 미친… 29 크리미널마인드 04.08 134028 87 0
578 [카더라]회장님의 양아치 아들과 국민 여왕의… 19 카더라 04.07 257715 49 2
577 친일파 매국노 후손들이 증오했던 대통령과 여… 36 고증 04.06 109464 106 0
576 이승만 시 공모전 세로드립 전말과 테러리스트… 30 사회부기자 04.05 74155 94 0
575 [역사미스테리]첨성대 과연 천문대인가? 21 로마다스터 04.04 93254 35 0
574 군대에 못 간다는 아프리카BJ 최군. 병무청… 27 ALASKA 04.02 198842 78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