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빠뉴스



본문

질소를 샀더니 과자가 서비스로 와서 이걸로 한강을 건넙니다!!

  • 작성자: 이눔시키
  • 비추천 1
  • 추천 4
  • 조회 10328
  • 2014.09.26

 

모처럼 우리 대학생들이 멋진 퍼포먼스를 합니다!!

 

과자 과대포장을 비판하는 퍼포먼슨데 뭔가 뿌듯하고 설렙니다~

 

화이팅!!

 

 



제과업계의 과대포장을 꼬집기 위해 질소 충전된 과자 봉지 180개를 묶어 만든 ‘과자 뗏목’을 타고 한강을 건너는 이벤트가 열린다.

‘질소를 샀더니 과자가 서비스’라는 제목과 함께 22일 유튜브에 올라온 55초짜리 동영상에는 대학생들이 과자 봉지를 묶어 만든 뗏목을 타고 분수대의 얕은 물을 건너는 모습이 담겨 있다. 국산 과자 60개를 엮어 만든 뗏목은 가라앉지 않았고 양팔로 물을 저어 나아갈 수 있었다.



과자 뗏목은 장성택(25·경희대 경영 4학년), 유성호(26·공주대 전기 4학년), 박현수 씨(26·단국대 대학원 건축) 등 세 대학생의 아이디어에서 시작됐다. 국산 과자 봉지 속에 과자는 적고, 질소만 가득한 과대 포장 문제를 ‘과자 뗏목’으로 알리겠다는 취지였다.

이들은 영상 말미에 “질소를 샀더니 과자가 서비스. 과자배로 한강 건너기. 커밍쑨!”이라는 글을 남겼다. 26일 현재 약 17만명이 이 동영상을 봤다. 이 영상은 인터넷 커뮤니티인 ‘오늘의 유머’를 시작으로 포털사이트와 언론 매체에 소개되며 빠르게 호응을 얻고 있다.

행사를 준비하고 있는 장씨는 26일 노컷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물이 스며들기는 하지만 가라앉지 않고 잘 떴다”며 “우리도 되게 신기했다”고 말했다. 그는 과자 값은 비싸졌는데 내용물은 얼마되지 않는 과대포장 문제를 해학적으로 풀어보고 싶었다고 밝혔다. 

이들 대학생들은 28일 오후 3시 서울 송파구 잠실동 잠실한강공원에서 ‘한강 도하’ 퍼포먼스를 하겠다고 한강사업본부 잠실안내센터에 25일 신고했다. 이들은 과자봉지 180개를 각종 테이프로 이어붙인 후 랩을 씌워 2인용 ‘과자 똇목’을 현장에서 만들 계획이다. 

안전을 위한 대비도 철저히 했다. 3명 중 장씨 등 2명은 구명조끼를 입은 채 과자 배에 타 한강을 건너고, 나머지 1명은 수상인명구조요원 1명과 함께 고무보트를 타고 이들이 한강을 건너는 장면을 촬영할 예정이다. 또 119수난구조대가 현장에서 이들의 퍼포먼스를 지켜보며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기로 했다.

이들은 한강 물살이 조금 셀 것으로 예상해 대각선으로 건널 생각이다. 한강을 건너는 데 걸리는 시간은 약 20분 정도로 잡고 있다. 

장씨는 “아직 과자업체에서 연락은 안왔다”며 “의도 자체가 불매운동의 개념이 아니라 저희 퍼포먼스를 통해서, 한국 제과업체들이 과대포장 문제를 한번 생각해 볼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는 뜻이다”고 말했다. 이들은 퍼포먼스에 사용된 과자를 보육원에 기증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비즈앤라이프팀>


추천 4 비추천 1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뻑킹코리아님의 댓글

  • 쓰레빠  뻑킹코리아
  • SNS 보내기
  • 가격은 오르고 양은 줄고 크기는 똑같아야 되니깐 포장만 커질뿐
0

킨킨님의 댓글

  • 쓰레빠  킨킨
  • SNS 보내기
  • 이런 학생들을 명문대로 보내줘야 하지 않겠어요??
0

푸른하늘구름님의 댓글

  • 쓰레빠  푸른하늘구름
  • SNS 보내기
  • 저 과자살돈으로 실제 고무보트를 두개는 살수있다고 들었는데.... 저렇게 해도 제과업체는 쌩까겠지.
0

쓰레빠뉴스



쓰레빠뉴스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25 세월호 선장은 사형, 그렇다면 선원들의 중형… 17 사회부기자 10.28 11645 10 4
24 CSI 라스베가스에서 나온 렌필드 신드롬(피… 8 makenewss 10.27 15312 2 0
23 요즘 같은 시대를 비춰주고 가족을 생각하게 … 7 나는영화다 10.26 18562 2 0
22 정당방위 논란. 우리는 이대로 보호 본능을 … 17 ffff 10.24 11164 20 3
21 정부의 금리 인하 정책, 대출 금리는 정말 … 11 쓰레빠기자다 10.24 9148 5 0
20 건강을 위한 정부의 조치. 왜 담배는 신경쓰… 15 삼포시대 10.21 7204 8 0
19 [뉴스펌] 공창제 효과에 대한 외국 결과에 … 8 설사s속도s 10.21 21700 4 2
18 대한민국은 재벌들로 인해 경제가 폭망할 것이… 16 킨킨 10.19 14732 9 1
17 공창제 반대의견에 대한 반박 (부제 : 당신… 24 이눔시키 10.17 23082 8 10
16 공창제를 주장하는 이눔시키님 글에 대한 반박… 37 쓰레빠기자다 10.16 11651 10 2
15 대한민국이 살아나려면 합법적인 성매매인 공창… 54 이눔시키 10.16 21887 5 17
14 여성가족부 이제는 정말 폐지만이 답이다. 17 뻑킹코리아 10.14 11162 7 0
13 대한민국 프로스포츠 용병들의 고뇌 21 류뚱띠 10.12 15921 6 1
12 쓰레빠 서버 증축을 위한 서버 점검 시간 안… 쓰레빠관리자 10.09 22923 0 0
11 질병유무도 판단하는 개한민국 정부 (부제 :… 9 쓰레기자 10.08 8979 2 0
10 전세 값 2억으로 보는 미쳐버린 대한민국의 … 23 정사쓰레빠 10.07 40460 23 3
9 박지성의 맨유 앰버서더 선정은 마케팅이 아니… 9 쓰레빠기자다 10.01 16898 4 3
8 질소를 샀더니 과자가 서비스로 와서 이걸로 … 3 이눔시키 09.26 10333 4 1
7 아청법에 대한 제대로된 판결 3 드러븐세상 09.26 9312 8 4
6 우리나라에도 있었으면 하는 "사장님을 돌려줘… 2 리코 09.22 9222 3 0
5 현 정부의 세금 징수에 대한 네티즌발 훈뉴스 1 설사s속도s 09.19 7532 7 0
4 박근혜에게 묻는다. 당신이 국가인가? 당신이… 2 꼰대 09.18 10928 7 6
3 손주에게 교육비 1억원을 주는 할아버지는 누… 온리2G폰 09.18 14835 1 2
2 정부야 그냥 솔직히 까놓고 얘기하자. 담배값… 1 드러븐세상 09.14 11727 3 0
1 [취재파일] 담뱃값, 3500원도, 5500… 킨킨 09.12 17527 4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