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빠



본문

9월 14일부터 모든 학교서 커피 완전 퇴출 [기사]

  • 작성자: 후시딘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835
  • 2018.06.14

학생들이 유혹당하는 것들이 한둘이 아니지만,

성장기(?)에 안 좋은 것들이나 몸에 유해한 것들이 있다면 학교에서 커파부터 하나하나 퇴출시키는 게 좋겠다고 생각이 드네요..

물론 학교 임직원및 관계자 분들께는 불편하더라도 타 루트를 제공하고요.. ^^ (이것도 중요.. )

시행착오가 불을 보듯 험난하지만 변했으면 좋겠네요!

커피자판기·매점서 고카페인 음료 판매금지

(서울=연합뉴스) 서한기 기자 = 9월 중순부터 모든 학교에서 커피가 퇴출당한다.

14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이런 내용의 '어린이 식생활안전관리 특별법 일부 개정안'이 9월 14일부터 시행된다.

개정안은 초중고교 등 모든 학교에서 커피 등 고카페인 함유 식품을 판매하지 못하게 했다.

지금도 학교에서는 어린이 기호식품으로 지정된 탄산음료, 혼합 음료, 유산균음료, 과·채 음료, 과·채 주스, 가공 유류 중에서 커피 성분이 들어 있는 등 '고카페인 함유 표시'가 있는 제품은 팔지 못한다. 어린이와 청소년이 올바른 식생활 습관을 갖도록 하려는 취지다.

이와 달리 일반 커피음료는 성인 음료로 간주, 교사들을 위해 학교 내에서 커피자판기나 매점에서 팔고 있다.

그러나 앞으로 개정안이 시행되면 학교에 설치된 커피자판기로도 커피음료를 팔 수 없다.

이와 관련, 식약처는 교육부를 통해 일선 학교에 이런 커피 판매금지 계획을 알리고 차질없이 시행될 수 있게 협조를 구했다.

카페인은 커피나 차 같은 일부 식물의 열매, 잎, 씨앗 등에 함유된 물질이다. 중추신경계에 작용해 정신을 각성시키고 피로를 줄이는 등의 효과가 있다. 하지만 한꺼번에 다량 섭취할 경우 부작용이 나타난다.

특히 청소년이 커피 등을 통해 카페인을 과잉 섭취하면 어지럼증, 가슴 두근거림, 수면장애, 신경과민 등에 시달릴 수 있다.

정부가 정한 카페인 1일 섭취권고량은 성인 400㎎ 이하, 임산부 300㎎ 이하이다.

어린이와 청소년은 몸무게 1㎏당 2.5㎎ 이하다. 체중이 50㎏인 청소년은 하루 125㎎ 이하를 섭취해야 한다는 계산이 나온다.

지난해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의 조사를 보면, 시판 음료에 든 카페인 양은 커피음료 30∼139㎎, 커피우유 39∼133㎎, 탄산음료 7∼43㎎, 에너지음료 4∼149㎎, 홍차음료 9∼80㎎ 등으로 나타났다.

식약처는 "청소년은 카페인 함량이 높은 커피와 에너지음료를 마실 때 주의해야 한다"면서 "통상 체중 60㎏ 청소년이 하루 커피음료 1캔과 에너지음료 1캔만 마셔도 카페인 최대 일일섭취권고량인 150㎎을 초과하게 된다"고 경고했다.



shg @ yna . co . kr


추천 0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정보빠



정보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알림 모바일 안드로이드에서는 크롬 브라우저를 추천… 쓰레빠관리자 01.23 36021 0 0
9955 지난 70년간 태풍 경로 이령 08.17 235 1 0
9954 계란 후라이 완벽하게 성공하기.swf 수지큐 08.17 478 1 0
9953 얼굴 면도 방법 by Gillette fioriranno 08.17 445 1 0
9952 개인적으로 평가해보는 김용의 작품 순위 KBO리그 08.16 356 0 0
9951 내가 머머리가 될 상인가? 1 탕웨이 08.16 471 0 0
9950 당신의 몸을 망치는 자세.jpg 야구 08.16 730 0 0
9949 브랜드별 순살 치킨 사용 부위 15990011 08.16 515 1 0
9948 유재석 x 조세호 새예능 멎털이 08.16 555 1 0
9947 남성도 갱년기가 있다? 애기애기 08.16 400 0 0
9946 자동차 제조사와 브랜드들 얼굴이치명타 08.16 628 0 0
9945 차량 브레이크 말 안 듣는 현상 - 폭염으로… 미더덕 08.16 568 1 0
9944 "BMW가 엔진구조 결함문제도 보고했지만 국… 본방 08.16 495 0 0
9943 [광복절 특집] 전쟁범죄 54분 영상 / … 지율 08.16 307 0 0
9942 지금 나를 칭찬하기 해볼까? 300tree 08.16 479 0 0
9941 첫골 옵사에 대한 분석. 슈퍼마켓 08.16 578 1 0
9940 한눈에 보는 작년여름, 올해여름 restart 08.16 825 0 0
9939 올해 유난히 더운 이유 거저줄게잘사가 08.16 1071 0 0
9938 남자들은 잘 모르는 긴 원피스의 비밀 피아니스터 08.16 1440 0 0
9937 유관순 열사의 절친 남동순 할머니.... ZALMAN 08.16 532 0 0
9936 승무원에게 반말, 맨발로 기내 활보…제발 이… 미더덕 08.16 1122 0 0
9935 파리 새 명물 „Uritrottoir“.j… fioriranno 08.16 913 0 0
9934 삼성TV 과열로 그을리고 녹는 현상…미국서 … 몇가지질문 08.15 758 0 0
9933 먼길을 온 태풍, 헥터 뒷좌석 08.15 917 1 0
9932 전 세계 아이맥스 스크린 크기.jpg 입덕 08.15 1169 1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