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빠



본문

물티슈를 변기에 버리면 절대¹⁰⁰ 안되는 이유.SWF

  • 작성자: 페라리
  • 비추천 0
  • 추천 1
  • 조회 1344
  • 2019.09.21

[앵커]

화장실 변기에 휴지 이외의 것을 넣으면 안된다는 것, 다 알고 있는 것 같지만 의외로 지켜지지 않습니다. 특히 무심코 물티슈 같은 것을 넣는 경우도 있는데 변기를 통과한다고 해도 나중에 하수처리장에서 사람이 일일이 빼내야 합니다. 주말 뉴스미션, 오늘(21일)은 저희 취재진이 하수 처리작업에 직접 동참해봤습니다.

오효정 기자입니다.

[기자]

요즘 이런 물티슈, 화장실에 두거나 갖고 다니는 분들 많으시죠.

그런데 이 물티슈를 변기에 버리고 나면 생겨나는 문제들이 있다고 합니다.

우리가 물을 내리고 난 뒤 어떤 일이 벌어지는지 한 번 따라가 보겠습니다.

변기에서 내린 물을 포함해 지역의 하수들이 모이는 하수처리장.

정화작업을 위해 쓰레기들을 걸러내는 스크린 설비입니다.

이 일대 하수들은 먼저 이 곳을 거칩니다.

함께 들어온 쓰레기들을 좀 살펴보니까요.

비가 올 때 하수구로 흘러내려온 페트병과 나무들도 보입니다.

그런데 가장 많은 것은 이렇게 물티슈가 뭉쳐져 있는 모습입니다.

변기에 넣고 내린 물티슈들이 뭉쳐져 물길까지 막습니다.

결국 일주일에 2~3번 사람이 직접 빼야 합니다.

이 작업에 동참해봤습니다.

코를 찌르는 냄새에 물살도 심합니다.

미끄러져 하수에 빠지지 않게 안전고리도 맵니다.

이미 잔뜩 뒤엉켜 끈처럼 변해버린 물티슈들을 힘껏 당기고, 낫으로 막힌 물길을 뚫어줍니다.

사람의 손길을 거친 뒤에는 더 촘촘한 스크린 설비가 한 번 더 걸러냅니다.

[나규현/광주환경공단 하수시설팀 팀장 : 지금 물티슈 같은 게 걸러져서 올라오고 있습니다. 열어보시면 조그마한 이물질하고 물티슈가…(2차로 걸러보면) 절반 이상은 물티슈고요. 이 양만 해도 하루에 1톤 정도가 나옵니다.]

최근 물티슈 양이 급격하게 늘어나는 바람에, 이렇게 2번 걸러도 이후 공정까지 물티슈가 흘러갑니다.

[정광철/광주환경공단 하수시설팀 차장 : (아무리 걸러도) 유속이 있기 때문에 빨려 들어갑니다. 물티슈가 들어가서 배관을 막고 다른 설비에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물티슈를 처리하느라 들어가는 비용이 광주하수처리장에서만 연간 1억입니다.

화장실용 물티슈는 괜찮을까.

일반 물티슈와 화장실용 물티슈를 물에 10분간 담가 비교해봤습니다.

잘 찢겨지지도 않는 일반 물티슈에 비해 조금 더 물렁거리기는 하지만 화장실용 휴지만큼 잘 풀리지 않습니다.

미용 화장지도 변기에 넣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이 역시 10분간 담가 비교해보니 물에 넣어도 빳빳하고 잘 풀리지 않습니다.

화장실에서는 화장실용 휴지를 쓰고 물티슈를 꼭 써야 한다면 쓰레기통이나 위생용품 수거함에 버려야 합니다.

음식물도 변기에 흘려보내면 안 됩니다.

하수처리장으로 흘러온 음식물 쓰레기의 기름 성분과 물티슈가 한 덩어리가 돼 배관을 막기 때문입니다.

이렇게 물이 다시 깨끗해지기까지 무려 12시간이 걸렸습니다.

그리고 여기에는 물 한 번 내리고 뒤돌아섰던 우리들의 잘못된 생활습관이 녹아 있습니다.

추천 1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정보빠



정보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알림 모바일 안드로이드에서는 크롬 브라우저를 추천… 쓰레빠관리자 01.23 39359 0 0
17985 뉴욕 1100억짜리 아파트 내부.jpg 목캔디 12.12 17 0 0
17984 지퍼 빠졌을때 팁 스콧트 12.11 244 1 0
17983 실검1위인데 왜요? HotTaco 12.11 226 1 0
17982 수산시장에서 바가지 안 당하는 방법 전차남 12.11 186 0 0
17981 세계에서 가장 완벽한 문자 스트라우스 12.11 200 1 0
17980 무식한 개소리를 믿는 개소리 어원 담배한보루 12.11 145 1 0
17979 펜벤다졸이 암세포에 직빵인 이유 한장의카드 12.11 1355 0 0
17978 카카오톡 오픈채팅 방장 변경은 이렇게! 덴마크 12.11 546 0 0
17977 임신중인 임산부 운전과 안전벨트 착용 방법 러키 12.11 557 1 0
17976 모두가 알고있는 소소한 꿀팁 암행어사 12.11 939 1 0
17975 캠핑 장비의 과학 사선쓰레빠 12.11 756 0 0
17974 계단 오를 때 ‘한쪽 엉덩이’ 꽉 쥐면 쉽게… 페라리 12.11 624 0 0
17973 카카오톡 아이디 탈퇴 이후 후회된다면 이렇게 러키 12.11 498 1 0
17972 10~11일 한반도 중국발 초미세먼지 농도 … Kimony 12.11 324 0 0
17971 제주도에 있다는 레전드 컴퓨터 박물관 fume 12.11 647 1 0
17970 Adobe 결제 할떄 조심하세요..... 묵찌빠 12.11 549 0 0
17969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외국 국가 하지마 12.11 821 0 0
17968 토익 900점이 알려주는 이것만 보면 되는 … 용형호제 12.11 995 1 0
17967 자동차 타이어 숫자의 비밀 한장의카드 12.10 727 1 0
17966 KFC 버거 1+1행사 sSportSs 12.10 711 1 0
17965 추천 에로틱 스릴러 13선 오피니언 12.10 1071 2 0
17964 3시간 만에 3만 마리 득실···물로만 헹군… 메시 12.10 1038 1 0
17963 특정 맛의 음식이 당기는 이유 parkjisung 12.10 750 0 0
17962 어떤 빵의 유래 입덕 12.10 1324 1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