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썰빠



본문

국내 여성 불임의 가장 큰 원인 ‘다낭성난소증후군’

  • 작성자: 오늘만유머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2247
  • 2021.10.13
한 달에 한 번씩 겪어야 하는 생리를 건너뛰거나 생리를 하지 않을 수 있다면 이를 반길 여성들이 많을 것이다. 하지만 이유 없는 생리 불순은 자궁의 이상의 신호로 결코 반가운 일만은 아니다.

생리장애 혹은 무월경을 일으키는 가장 대표적인 자궁질환으로는 다낭성난소증후군을 들 수 있다. 난소에 많은 난포가 관찰되면서 무월경 및 생리장애, 과다월경 등이 관찰되며 시간이 지나면 불임을 야기한다. 국내 가임기 여성의 7~10%에서 나타나며 난임의 가장 큰 원인으로 지목 된다.

◎ About, 다낭성난소증후군

시상하부-뇌하수체-난소로 이어지는 호르몬 체계의 이상으로 난소에서 남성 호르몬 분비가 증가하여 배란이 잘 이루어지지 않는다. 난소가 커지고 가장자리를 따라 10여개의 작은 난포가 염주모양으로 나타나는 양상을 보인다.

2003년 개정된 유럽/미국 생식내분비학회 연합의 진단 기준에 따르면 무월경·희발원결 등 만성무배란, 남성호르몬인 안드로겐이 과다한 상태인 고안드로겐혈증, 그리고 난소에 여러 난포가 생성된 다난포, 이 세가지 증상 중 둘 이상을 충족할 경우 다낭성난소증후군으로 정의할 수 있다.

월경 불순, 다모증, 비만, 불임이 발생하고, 장기적으로 대사 증후군과 연관될 수 있다. 비만 등과 관련이 있을 수 있으며 이 경우 인슐린 저항성 또는 고인슐린혈증이 동반되는 경우가 있다.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 산부인과 김정식 교수는 “다낭성난소증후군을 방치할 경우 자궁내막증식증 및 자궁내막암의 위험성이 증가하고, 대사증후군의 위험도 높일 수 있어 반드시 치료가 필요하다”며, “한번 치료 받은 후에도 주기적인 관리가 요구된다”고 설명했다.

◎ About, 다낭성난소증후군 원인

발병 원인은 아직 명확히 밝혀지지 않았다. 다른 복합성 질환들과 마찬가지로 유전적 인자 및 환경적 인자가 모두 작용하는 것으로 추측된다. 인슐린 작용의 결함 쪽으로도 원인을 찾으려는 노력이 이뤄지고 있다. 다양한 유전학적 요인과의 연관성에 관한 보고들이 발표됐지만, 아직까지 임상적으로 적용 가능한 유전학적 검사는 없는 상태이다.

◎ About, 다낭성난소증후군 증상

임상적으로는 낭성호르몬(안드로겐)이 증가는 고안드로겐증으로 인하여 다모증, 여드름등이 나타난다. 희발월경이나 무월경, 부정출혈 등이 보이기도 하며, 비만과 인슐린 저항성 등도 보인다. 이러한 증상들은 결국 시간이 지나면서 제2형 당뇨병, 심혈관 질환, 자궁내막암등의 질환들을 유발하게 된다.

다낭성 난소 증후군 환자의 약 50%에서 비만을 동반한다. 때문에 비만이나 인슐린 저항성은 진단기준에는 들어가지 않지만, 다낭성 난소 증후군에서 호르몬 불균형과 과도한 남성 호르몬의 발생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참고로, 사춘기시기에 생리불순이나 무월경이 나타난다고 해서 다낭성난소증후군을 증상등으로 진단하기에는 무리가 있다. 이 시기에는 무배란성 무월경이나 생리 불순등이 흔하며, 여드름등도 발생하는 시기이다. 난소 모습도 성장 중이라 성인과 비겨하기 어렵다. 즉, 사춘기 시기에는 진단 기준을 성인과 동일하게 하기가 어려우므로 추가적인 검사가 필요하다.

◎ About, 다낭성난소증후군 자가진단

1 생리주기가 불규칙하다.
2 어쩌다 생리를 할 때 양이 매우 많다.
3 생리 주기가 아닐 때 부정 출혈이 보이는 경가 있다.
4 갑자기 살이 쪘다.
5 얼굴과 팔다리에 털이 많이 나거나 체모가 굵어졌다.
6 얼굴에 피지가 많아지고 여드름이 자주 올라온다.
7 정수리 쪽에 탈모증상이 생겼다.

이 중 1개 이상의 증상을 보일 경우 산부인과를 방문해 정확한 진료를 받아봐야 한다.

http://www.healthi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5677

추천 0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정보+썰빠



정보+썰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25322 피자헛, 베스트 토핑 3종 담은 1m '리모… 무서븐세상 10.28 598 0 0
25321 "새해 플랜A 담았다"…투썸플레이스, '20… 1 인생은한방 10.27 987 0 0
25320 전국 곳곳 '초미세먼지 나쁨'…중부지방엔 짙… wlfkfak 10.27 620 0 0
25319 영어를 유창하게 말하는 나라 순위 꿈매니아 10.27 2079 0 0
25318 전세대출 처음부터 원금도 갚는다 판피린 10.26 1254 0 0
25317 "젊은 여성 췌장암 환자 늘고 있다" 민방위 10.26 1252 0 0
25316 CGV 용산 아이맥스, 기술문제 발생…“이터… 유릴 10.26 1057 0 0
25315 코로나 시기, 코딱지 파면 위험해요 밤을걷는선비 10.26 1145 0 0
25314 계단 오르기로 집콕 다이어트? 잘못하면 무릎… 영웅본색 10.26 1175 0 0
25313 물티슈 사용법 꿀팁 달리아 10.26 2121 1 0
25312 합천군에서 출시한 고독사 방지 앱 킬로스 10.26 1671 0 0
25311 오징어게임이 왜이리 인기인가?(VOA New… 이슈가이드 10.25 1605 0 0
25310 파파존스 피자, ‘할로윈 피자’ 출시 이론만 10.25 1476 0 0
25309 맥도날드, '스파이시 맥앤치즈 버거' 출시 책을봐라 10.25 1064 0 0
25308 우장춘 박사의 업적 가을범가너 10.25 1970 1 0
25307 인기가 너무 좋아 출고 1년 걸리는 자동차.… 자동차 10.25 2265 0 0
25306 백신접종 근황 marketer 10.25 1869 0 0
25305 타행 비밀번호를 ‘토스’해달라고? 민족고대 10.24 1279 0 0
25304 오징어 게임(워싱턴 포스트) 조읏같네 10.24 885 0 0
25303 괌·몰디브·칸쿤·스페인…‘입소문’ 타고 예약… ABCDE 10.24 1378 0 0
25302 "나이에 0.7 곱하세요" 현대 나이 계산법 미스터리 10.24 2284 0 0
25301 야식도 질병? 밤늦게 먹지 마세요 스콧트 10.24 1052 0 0
25300 내일도 큰 일교차 (오전 짙은 안개, 제주도… 올림픽대로 10.23 890 0 0
25299 오늘자 일본넷플릭스 순위 ㅋㅋ 10.23 1597 0 0
25298 '갯마을 차차차' 배경 공진, 지금 난리 났… hangover 10.23 1674 0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