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썰빠



본문

북극해, 알려진 것보다 수십년 빠른 20세기 초 따뜻해지기 시작

  • 작성자: 무일푼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2003
  • 2021.11.25

http://news.naver.com/main/read.naver?mode=LSD&mid=shm&sid1=104&oid=003&aid=0010853204


연구 보고서를 작성한 케임브리지대의 프란체스코 무치티엘로 지리학 조교수는 이번 발견으로 과학자들이 기후가 어떻게 변할지를 예측하기 위해 사용하는 모델에 결함이 있을 수 있다는 것을 암시하기 때문에 걱정스럽다고 말했다.


무치티엘로 교수는 CNN과의 인터뷰에서 "북극해는 우리가 이전에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오래 전부터 따뜻해지고 있었다"며 "미래의 기후 변화 예측에 사용하는 기후 모델이 이러한 변화를 반영하지 않고 있어 많은 이유로 불안하다"고 말했다.


연구원들은 대서양과 그린란드 동쪽의 북극이 만나는 프램 해협의 해양 퇴적물을 사용해 대서양의 바닷물이 어떻게 북극해로 흘러들어왔는지를 재구성했다. 그 결과 연구진은 20세기 전까지 일정하게 유지됐던 바닷물의 온도와 염도가 20세기 들어 갑자기 증가했음을 발견했다.


이번 연구에 참여하지 않은 미 해양대기청(NOAA) 지구물리학 유체역학연구소의 선임 과학자 룽 장은 "기후 모델에 반영되지 않은 이러한 차이와 관련, 이같은 급속한 애틀랜티피케이션 현상의 원인을 파악하고 기후 모델에 반영된 자료와 실제 북극해 온도의 차이가 얼마나 되는지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무치티엘로는 그러나 인간이 일으킨 기후변화가 초기 북극해의 온난화에 얼마나 큰 역할을 했는지는 분명하지 않으며, 더 많은 연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1900년대 초에는 이미 대기에 이산화탄소를 과도하게 포함돼 있었다. 북극해는 이전에 생각했던 것보다 온실가스에 더 민감할 가능성이 있다. 하지만 애틀랜티피케이션의 메커니즘을 확실하게 알지 못하기 때문에 더 많은 연구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이 연구는 북반구의 온도를 낮추는, 대서양 자오선 역전순환(AMOC)의 변화가 북극 온난화에 영향을 미쳤을 수 있다고 지적했다. 특히 1800년대 중반 북대서양 지역에서 냉각기가 끝난 후 AMOC가 약해져 프램 해협을 따라 신속한 애틀랜티피케이션으로 이어졌을 수 있다고 주장했다.

추천 0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정보+썰빠



정보+썰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25585 홍콩스타 양조위 유가령 러브스토리 곰곰곰 12.09 523 1 0
25584 빙그레, 김치전 꼬투리만 모은 '바싹꼬투리전… 한라산 12.09 461 0 0
25583 씁쓸한 노총각·돌싱남 전성시대… 10 중 4… 뽀샤시 12.08 907 0 0
25582 핸드폰 교체주기가 길어지고 있다 네이버 12.08 1057 0 0
25581 100억잔 팔린 동서식품 카누 '인스턴트 원… 덴마크 12.08 755 0 0
25580 크리스마스 '집콕' 우려에 비싸진 케이크…2… kKkkkKk 12.08 650 0 0
25579 운동 후 근육통 있다면, 더 한다 VS 쉰다 context 12.08 834 0 0
25578 BBC "오징어 게임은 TV 혁명의 시작" 피아니스터 12.08 616 0 0
25577 농심, 바나나킥·옥수수깡 팝콘으로 출시 피로엔박카스 12.08 740 0 0
25576 비아그라, 치매 발병 69% 줄인다 옵트 12.08 806 0 0
25575 헐리웃 스타들의 첫경험 ㅋㅋ 12.08 1540 0 0
25574 K팝 음반 판매량 역대 최고라는데 음원 이용… 애니콜 12.07 863 0 0
25573 여성도 트럭 정비 한다…볼보트럭코리아 제1기… kakaotalk 12.07 836 0 0
25572 요소수, 내일부터 온라인서 산다.."마트 판… 정찰기 12.07 658 0 0
25571 맥도날드, '트러플 리치 포테이토 머쉬룸 버… 로우가 12.07 844 0 0
25570 콜롬비아 UFO 포착 나비효과 12.07 1783 0 0
25569 끊임없는 피로…매일 먹는 '이 약' 때문? 주주총회 12.07 1658 0 0
25568 월 50만원 내면 최대 36만원 얹어주는 '… never 12.07 1516 0 0
25567 '대설'이지만 내일도 포근한 날씨…미세먼지 … 안중근 12.06 563 0 0
25566 '과자봉지 딱지' 재활용 불가? 캡틴 12.06 906 0 0
25565 삼성·LG·코웨이 공청기, 미세먼지·악취제거… 이론만 12.06 673 0 0
25564 카카오T, 렌터카 중개 사업 진출 김산수 12.06 622 0 0
25563 BTS LA 콘서트 티켓 판매 394억원…“… 기자 12.06 758 0 0
25562 일흔번째 중증장애인 채용카페 ‘아이갓에브리씽… 던함 12.06 443 0 0
25561 '골든타임 5분의 기적'..어린이의 기발한 … Homework 12.06 832 1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