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썰빠



본문

"우울증 원인, 세로토닌 불균형설 근거 없다"

  • 작성자: 087938515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779
  • 2022.08.14
http://www.yna.co.kr/view/AKR20220721061500009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우울증은 '행복 호르몬'으로 알려진 감정 조절 신경전달 물질 세로토닌 불균형이 원인이라는 통설을 정면으로 부인하는 반론이 제기됐다.

우울증은 세로토닌 불균형으로 발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기 때문에 세로토닌을 증가시키는 선별 세로토닌 재흡수 억제제(SSRI: selective serotonin re-uptake inhibitors) 계열의 항우울제가 널리 쓰이고 있다.

(중략)

우울증 치료에는 1990년대부터 뇌의 신경전달 물질 세로토닌의 불균형을 약으로 조절해야 한다는 이론에 따라 세로토닌을 활성화하는 항우울제가 사용돼 왔지만 이는 아무런 근거가 없다고 연구팀은 주장했다.

지금까지 발표된 연구 결과들을 보면 수 천 명의 우울증 환자와 우울증이 없는 건강한 사람들의 세로토닌 분비량을 비교해 봐도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또 수백 명을 대상으로 세로토닌을 만들기 위해 필요한 아미노산 식단을 차단하는 실험을 해봤지만, 우울증이 발생하지 않았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고 연구팀은 지적했다.

세로토닌의 운반에 관여하는 유전자가 변이된 사람들도 우울증의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구팀은 말했다.

이와는 대조적으로 스트레스를 받을만한 일이 우울증 발생에 강력한 영향을 미치며 이러한 일이 잦은 사람일수록 우울증 발생률이 높다는 연구 결과들이 있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연구팀에 따르면 현재 우울증 환자의 85~90%가 세로토닌이 모자라 우울증이 발생하는 것으로 믿고 있다.

이 때문에 이들은 우울증의 회복 가능성에 비관적인 전망을 갖게 될 수 있다고 연구팀은 주장했다.

따라서 우울증 환자들에게는 세로토닌 불균형이 우울증의 원인이고 따라서 우울증을 고치려면 SSRI 계열의 항우울제를 복용해야 한다는 말을 해서는 안 된다고 연구팀은 강조했다.

그러나 이에 대해 우울증 전문가들은 우울증 환자는 항우울제 복용을 중단해서는 안 된다고 경고했다.

영국 왕립 정신의학 학회 대변인은 이 반론 때문에 우울증 환자에게 항우울제 복용을 중단하라고 해서는 안 되며 필요한 환자는 누구에게나 항우울제를 주어야 한다고 논평했다.

항우울제는 환자에 따라 효과가 다를 수 있기 때문에 환자 개개인의 필요에 따라 항우울제를 투여하면서 주기적으로 증상을 점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이 대변인은 강조했다.

추천 0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정보+썰빠



정보+썰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27058 전셋집 경매땐…집주인 체납세금보다 보증금 우… 피아제트Z 09.28 463 0 0
27057 한국인들의 나쁜 식습관 담배한보루 09.28 777 0 0
27056 체중 조절, 혈관 건강.. 내 몸에 맞는 탄… 피아제트Z 09.28 521 0 0
27055 살 빼고 혈당 조절…식사 후 바로 걸으면 좋… 호날두 09.28 436 0 0
27054 “삼성 얼마나 급했으면” 147만원→76만원… 올림픽대로 09.28 710 1 0
27053 Gmail의 "전송 취소 가능" 시간을 늘이… HotTaco 09.28 356 1 0
27052 적당히 더럽게 살자 토닥스 09.28 393 0 0
27051 한국사 역대 국왕 본명 미스터리 09.28 415 1 0
27050 방송에 나온 2022년 신종 전세사기 수법 ㅂrㄴrㄴr 09.28 326 1 0
27049 스프 먼저 VS 면 먼저… 라면 최상의 맛 … 러키 09.28 324 0 0
27048 같이 먹으면 좋은 음식 vs 안 좋은 음식 … 스포츠맨 09.28 235 1 0
27047 커피를 마시면 변의가 생기는 현상, 과학자가… muzik 09.28 290 1 0
27046 최근에 한국에 마약 유입량이 급증한 이유 300tree 09.28 288 0 0
27045 꿈의 암 치료기라고 불리는 중입자 가속기 바르셀로나 09.28 224 0 0
27044 교통사고 합의 초보편 캡틴 09.28 247 0 0
27043 에스파 '블랙 맘바', 서울시향 오케스트라 … 러키 09.28 193 0 0
27042 강남 '자율주행 택시' 운행 예정 꾸리 09.28 521 0 1
27041 "네이버 웹툰·웹소설 사용자 수, 카카오 앞… ZALMAN 09.27 683 0 0
27040 질병 이력 숨기고 보험가입… 이랬다간 '한푼… global 09.27 838 0 0
27039 올해 한국 무역수지 적자 역대 최대 전망 온리2G폰 09.27 469 0 0
27038 비혼 청년 '결혼 꺼리는 이유'…男 "여유 … shurimp 09.26 888 0 0
27037 MZ세대 가장 입사하기 싫은 기업은 폭두직딩 09.26 1829 1 0
27036 두바이 미래 박물관 헿헿 09.25 1584 1 0
27035 휴대폰 다크모드가 근시를 유발한다? 센치히로 09.25 1298 0 0
27034 이동진이 선정한 한국 천만영화 1~20위 피아니스터 09.25 1438 1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