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썰빠



본문

"10대 뇌, 코로나 기간 빨리 늙어…좋은지 나쁜지는 아직 몰라"

  • 작성자: domination
  • 비추천 0
  • 추천 0
  • 조회 679
  • 2022.12.03

http://n.news.naver.com/mnews/article/057/0001706726?sid=104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유행기에 방역 규제를 심하게 겪은 청소년들의 두뇌가 급속도로 노화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영국 가디언에 따르면 미국 스탠퍼드대 연구진은 미국 캘리포니아주 베이에어리어에 거주하는 10대들을 분석해 얻은 이 같은 결과를 학술지 '생물학적 정신의학: 글로벌 오픈 사이언스'에 게재했습니다.


연구진은 코로나19가 발병하기 전인 2016년 11월부터 2019년 11월에 찍은 10대 81명의 두뇌 자기공명영상과 팬데믹 기간이지만 봉쇄령이 해제된 때인 2020년 10월부터 2022년 3월까지 찍은 10대 82명의 두뇌 MRI를 비교했습니다.


그 결과 팬데믹 봉쇄령을 겪은 10대들에게서 대뇌피질이 얇아지고 해마와 편도체가 커지는 등 두뇌가 더 빨리 나이가 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구를 주도한 이언 고틀리브 스탠퍼드대 심리학과 교수는 "두뇌의 나이 차가 3년 정도였다"며 "봉쇄가 1년도 되지 않았다는 점을 고려할 때 그렇게 큰 차이가 있을지 예상하지 못했다"고 말했습니다.


연구진은 두뇌가 빨리 나이가 든 까닭으로 두 집단의 정신건강의 차이에 일단 주목했습니다.


이번 조사에서 방역규제를 겪은 집단은 그렇지 않은 집단보다 걱정과 우울 등 더 심한 정신건강 문제를 호소했습니다.


고틀리브 교수는 코로나19 대유행기 청소년 정신건강을 다른 연구와도 맥락이 같다며 "정신건강 악화가 스트레스 때문에 육체적 변화와 함께 진행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연구진은 이번 조사에서 포착된 정신건강 악화와 두뇌 노화의 뚜렷한 인과관계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강조했습니다.


연구진은 청소년 두뇌가 빨리 나이를 든다는 게 좋은 것인지 나쁜 것인지도 현재로서는 알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고틀리브 교수는 "더 나이가 든 성인들의 경우 이런 뇌의 변화는 종종 인지기능 감퇴와 연관된다"고 설명했습니다.


연구에 참여하지 않은 마이클 토머스 영국 버크벡대 인지신경과학과 교수는 지능이 높아질 수도 있다며 뇌의 변화가 반드시 부정적이지 않을 수도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는 "(복잡하고 오래 된 도시 구석구석을 잘 알아야 하는) 런던 택시 기사의 해마가 더 크다는 유명한 연구결과도 있다"고 말했습니다.


추천 0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lose]

댓글목록

정보+썰빠



정보+썰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27994 “이상고온, 올해 세계 덮칠 가능성”… 다보… 자격루 02.04 437 0 0
27993 뻥 뚫린 오존층 반세기만에 되살린 인류… 기… 몽구뉴스 02.04 426 0 0
27992 일상 속 만연한 차별과 혐오의 표현 쿠르릉 02.04 303 0 0
27991 책 <이제 그런 말은 쓰지 않습니다> note 02.04 200 0 0
27990 “몰디브·하와이 다 제쳤다”…신혼여행 최고 … 스콧트 02.04 482 0 0
27989 우리가 매일 먹는 영양제의 충격적 배신 덴마크 02.04 463 0 0
27988 요즘 헐리우드 셀럽들 사이에 유행하는 출산방… figmalion 02.04 592 0 0
27987 이순신 동상 고증 오류 긍정도사 02.04 760 1 0
27986 한국을 빛낸 스포츠선수 순위 레어한퓨우 02.04 493 0 0
27985 美명문대 열 곳 합격한 자녀를 키운 비결 민방위 02.04 659 0 0
27984 영화 헤어질 결심 단번에 이해시킬 핵심 대사 레저보이 02.03 1238 0 0
27983 체중 감량 위해선… 언제 먹느냐보다 ‘이것’… 오피니언 02.03 748 0 0
27982 10.29 이태원참사 100일 시민추모대회(… KKdas 02.03 497 0 0
27981 학창시절 친구들과 오래 가기 힘든 이유 oironpie 02.03 946 1 0
27980 분홍 소세지의 비밀 ZALMAN 02.03 911 0 0
27979 "한국인, 일생 중 34년을 인터넷 사용에 … 신짱구 02.02 706 0 0
27978 지드래곤 지인만 받았다는 88족 한정판 운동… darimy 02.02 795 0 0
27977 '13남매' 남보라, 남동생 발달장애 고백.… 스콧트 02.02 506 0 0
27976 일본 노인…왜 한국 노인보다 건강한가? 증권 02.02 756 0 0
27975 지금 이 시간이 너무 견디기 힘들 때 밥값하자 02.02 564 0 0
27974 향기 종류별 여름 향수 붙자고 02.02 622 0 0
27973 이석훈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출격…이윤지 … 러키 02.02 404 0 0
27972 "AI 분석결과 지구촌 '기후목표 1.5도'… 불반도 02.02 536 0 0
27971 백종원이 나폴리에 한식당 개업? 현지 언론 … 정사쓰레빠 02.02 752 0 0
27970 정리 컨설턴트이자 미니멀리스트 곤도 마리에가… kKkkkKk 02.02 453 0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