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침입자 후기 | 별점빠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별점빠



본문

영화 침입자 후기

  • 쓰레빠2yu5z7
  • 조회 929
  • 2020.07.17

중반부까진 스릴러로서의 역할에 충실하며 자연스럽게 흘러갔다


그러나 이후 갑자기 < 사이비 종교 > 와 연관되기 시작하며 급격하게 흥미도가 떨어진 영화.

이유는 너무 현실적이지 않은 상상 속 이야기 같아 현실감 제로이기 때문이다.

물론 .

현실에서도 사이비 종교들에 관련된 문제가 있긴 하나 이 영화는 마치 어린아이를 유괴하여 

제물로 바친다는 식의 내용이지 않나?

즉 사이비 종교단체가 어린이 유괴 및 살해와 연관되어 있다는 식의 너무 산으로 간 내용 .

 
 

이건 웹툰이나 애니에 어울릴법한 내용이라 본다.

적어도 드라마까진 그렇다고 쳐주겠으나 영화는 이런 식의 오버는 아니지 않을까? 

단 90분이란 러닝타임 안에 관객들을 사로잡아야 하는 특성을 지닌 1회성 영상물에서 

이런 터무니없고 현실성 없는 영화에 열광하는 관객이 몇이나 있을까 싶다.
 
 


좋다 .

영화내용에 대한 악평은 여기서 멈추기로 하고 그 나머지 부분들에 대해 얘기하자면 

주연 김무열과 송지효의 연기력이 무척 좋다.

정말 훌륭한 연기력이었는데 중반에 갑툭튀 종교로 인해 집중도가 급격히 떨어졌다는 단점만 빼고는 ...

연출력이나 전반적인 영화 흐름 , 전개도 좋았다.
 

 

하지만 역시나 이 영화의 아쉬움은 각본이다. 

차라리 평범하고 무난하게 갔어도 중박이상은 충분히 찍을 영화 같은데 안타깝다.
별점주기
10.0점 / 2명

( 10점 / 2명 )

별점주기
※ 비회원도 별점 가능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별점빠



별점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날짜 별점
11970 (스포)정이 괜찮게 봤네요 02.03 0.0점 / 0명
11969 정이 후기 02.02 0.0점 / 0명
11968 정이 02.01 0.0점 / 0명
11967 정이를 보고 02.01 0.0점 / 0명
11966 카지노 8회 미쳤네요 01.31 0.0점 / 0명
11965 영드 갱스 오브 런던 01.25 0.0점 / 0명
11964 (스포?)헤어질결심 01.23 0.0점 / 0명
11963 아바타2 후기 01.21 0.0점 / 0명
11962 서던 리치: 소멸의 땅 01.19 0.0점 / 0명
11961 카지노 01.17 8.0점 / 1명
11960 드라마 약한영웅 강추 01.16 0.0점 / 0명
11959 미드 왕좌의 게임 드디어 봄 01.15 0.0점 / 0명
11958 아쿠아맨 존잼 01.13 0.0점 / 0명
11957 오늘 밤, 세계에서 이 사랑이… 01.12 0.0점 / 0명
11956 나이브스 아웃: 글래스 어니언 01.11 0.0점 / 0명
11955 아바타2 01.09 0.0점 / 0명
11954 아바타2 후기 01.09 0.0점 / 0명
11953 디즈니플러스 윌로우 재밌네요 01.07 0.0점 / 0명
11952 호불호가 극하게 갈리는 아바타… 01.06 0.0점 / 0명
11951 영화 브로커 01.05 0.0점 / 0명
11950 애플티비 서번트 01.04 0.0점 / 0명
11949 주말에 본 헤어질 결심 01.02 0.0점 / 0명
11948 더글로리 잼나네요 12.31 0.0점 / 0명
11947 박찬욱 감독의 복수는 나의것 12.31 0.0점 / 0명
11946 아바타2 영상만으로도 돈값합니… 12.30 0.0점 / 0명

 

 



서비스 이용약관 개인정보 처리방침
Copyright © threppa.com. All rights reserved.
광고 및 제휴, 게시물 삭제, 기타 문의 : threppa@gmail.com
Supported by itsBK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