甲오브쓰레빠



본문

그 어머니에 그 딸…폭행 20대 만취녀 母 "딸이 크게 성장할 기회"

  • 작성자: 쿠르릉
  • 비추천 0
  • 추천 22
  • 조회 8091
  • 이슈빠
  • 2021.12.08
1638951802_ToKHLbX1_4ihXj8mLvi0GyMW2cs4OIA.jpg


일면식도 없는 20대 여성에게 가족이 보는 앞에서 갖은 욕설을 듣고 무차별 폭행을 당한 40대 가장이 그의 모친을 향해 "사과 안 받는다. 법정에서 보자"며 경고했다.


8일 40대 가장 A씨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당신(가해자 모친)은 저와 제 아내, 중3 아들, 7세 딸의 명예와 자존심을 또 한 번 무참히 더럽히고 짓밟아 버렸다"며 최근 유튜버 구제역과 통화하며 했던 말에 대해 불편한 심기를 드러내는 글을 올렸다.


A씨는 "유튜버 구제역님과 통화를 듣고 아연실색했다"며 "사람 맞습니까? 정말 모정을 가장한 당신의 이기심과 선택적 공감은 대체 어디서 나오느냐"고 분노했다.


지난 5일 구제역은 A씨에 욕설과 폭행을 가한 가해자와 그의 가족 신상 일부를 공개한 데 이어 가해자 모친과 나눈 통화 내용 일부도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올렸다.


당시 가해자 모친은 구제역에게 "(피해자) 아들을 때린 정확한 정황도 없고", "동영상을 자세히 보면 조금 이상하지 않아요? 빠져나갈 입구를 찾는데 계속 못 가게 잡고", "이 기회가 어쩌면 딸이 크게 성장하는 기회가 될 수 있을 거에요" 등의 말을 쏟아냈다.


A씨는 이에 대해 조목조목 반박했다. 그는 자기 아들을 때린 정황이 없다는 말에 "사건 조서 안 보셨습니까. 당신 잘난 딸이 직접 실토한 것마저 뒤집을 생각이신가요?"라고 했다.


이어 딸이 가려는 걸 못 가게 했다는 말에 대해서는 "폭행 후 도주를 이렇게 합리화시킬 수도 있구나"라며 "교통사고 후 도망가는 뺑소니를 그냥 가게 둬야 하냐"고 강조했다.


또 A씨는 딸이 성장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는 말에 대해 "가장 화가 나는 말"이라며 "우리가 당신들 거름이냐"고 분노했다.


끝으로 그는 "변호사 선임했다는 소식 들었다. 이제 전면전 시작"이라며 "기다렸던 바다. 준비 많이 했다. 확실히 말하겠다. 이제 사과 안 받는다. 조만간 법정에서 보자"며 글을 맺었다.



(생략)




추천 22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스나오니님의 댓글

  • 쓰레빠  스나오니
  • SNS 보내기
  • ㅋㅋㅋㅋ 핏줄 어디가냐????
0

아시아님의 댓글

  • 쓰레빠  아시아
  • SNS 보내기
  • 그애미에 그딸이네.
0

ㄱㅁㅁ님의 댓글

  • 쓰레빠  ㄱㅁㅁ
  • SNS 보내기
  • "딸이 크게 성장할 기회"?
    이게 뭔 개소리야
0

마요미님의 댓글

  • 쓰레빠  마요미
  • SNS 보내기
  • 역시 피는 못속이네
0

신경질님의 댓글

  • 쓰레빠  신경질
  • SNS 보내기
  • 와~~ 어이가 없네
0

이스탄불님의 댓글

  • 쓰레빠  이스탄불
  • SNS 보내기
  • 왜 저리 컸는지 진심 알겠다
0

칼잡이님의 댓글

  • 쓰레빠  칼잡이
  • SNS 보내기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어이없다
0

시래기국님의 댓글

  • 쓰레빠  시래기국
  • SNS 보내기
  • 아이고ㅉㅉ 엄마가 휘발유를 부었네.
0

검은콩님의 댓글

  • 쓰레빠  검은콩
  • SNS 보내기
  • 피는 못속인다 ㄷㄷㄷ
0

동안의암살자님의 댓글

  • 쓰레빠  동안의암살자
  • SNS 보내기
  • 쓰레기장엔 쓰레기만 있을뿐.....
0

하늘지도님의 댓글

  • 쓰레빠  하늘지도
  • SNS 보내기
  • 옛 속담 하나 틀린거 없다
    콩 싶은데 콩나고 팥 싶은데 팥난다고
0

甲오브쓰레빠



甲오브쓰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분류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 알림 쓰레빠 지식인들이 갖춰야 할 정신 쓰레빠관리자 09.01 49080 28 0
14215 유머빠 월급이 2천만원인 줄 알았더니..... 8 알지못함 01.24 3372 14 0
14214 유머빠 원곡 가수하고 똑같아요!!?! 6 이ZIP 01.24 5471 12 0
14213 유머빠 롯데월드 충격적인 근황 10 마징가브이 01.24 5915 17 0
14212 유머빠 현재 큰일났다는 장항준 김은희 차기작 10 신나게 01.23 9011 18 0
14211 유머빠 스압) 정창욱 쉐프 폭언 폭행 요약 10 쪼리보다쓰레빠 01.22 8637 21 0
14210 유머빠 요즘 맘충의 적반하장 수준 12 하드디스크 01.22 8329 17 0
14209 유머빠 고전) 나 라면 한 입만 7 jpeg 01.22 7259 13 0
14208 이슈빠 이런게 박사논문ㅋㅋㅋㅋㅋ 14 잊을못 01.21 9459 29 0
14207 유머빠 요즘 인강 강사진 라인업 클라스.jpg 7 GGGGGG 01.21 9035 15 0
14206 유머빠 썸녀랑 고깃집갔는데 9 홍대앞 01.21 8894 14 0
14205 유머빠 일본인도 인정할 수 밖에 없는 흑역사 10 ㅍ12345 01.21 8616 16 0
14204 유머빠 2% 부족한 친남매 카톡 8 묵사발 01.20 9361 12 0
14203 유머빠 개 때문에 인생이 바뀐 사람 7 아둥바둥 01.20 7704 11 0
14202 유머빠 사촌오빠랑 길가다 전남친 마주침 12 좀비행 01.20 7944 17 0
14201 유머빠 개소리 제일 잘내는 사람한테 게임 쏜다 11 만능가제트 01.19 9258 18 0
14200 유머빠 미해군 핫소스를 동낸 대한민국 해군.jp… 9 samboy 01.19 8469 16 0
14199 유머빠 어르신이라 가능했던 드립 8 개구기 01.19 7335 17 0
14198 유머빠 충북대 꼬마카세 10 캡틴 01.18 11447 15 0
14197 유머빠 남편을 이름으로 불러 보았다 9 이령 01.18 8607 16 0
14196 유머빠 스무살짜리한테 덤빈 진중권의 최후 13 ZIOZIA 01.18 8144 24 0
14195 이슈빠 남녀갈등 모든 이슈가 함축된 팩트댓글.j… 10 쿠아쿠아아앙 01.18 6300 30 2
14194 유머빠 검정고무신 원작 작가 근황 9 8888 01.18 7335 15 0
14193 유머빠 군생활10년 하고 싶어지는 군대 밥 9 코난맥그리거 01.18 6354 12 0
14192 이슈빠 N번방 방지법 적용 안 되는 사이트.jp… 11 생유산균제 01.18 3682 21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