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빠



본문

"트럼프 방한 때 미국에 5.18 기밀문서 공개 요청"..'그 날의 진실' 밝혀질까?

  • 작성자: Homework
  • 비추천 0
  • 추천 2
  • 조회 1330
  • 2019.07.23

[단독] "트럼프 방한 때 미국에 5.18 기밀문서 공개 요청"..'그 날의 진실' 밝혀질까?

홍성희 입력 2019.07.23. 15:41


■ "정부, 미국에 5.18 기밀문서 공개 요청…협의 중"

학살 책임자, 암매장, 헬기 사격…40년이 다 되도록 우리에게 숙제로 남은 게 있습니다. '5.18 진상규명'입니다. 이 오래된 숙제를 풀 열쇠는 어디에 있을까요?

5.18 단체들은 미 정부기관이 5.18 당시 생산한 '기밀문서'를 확보해야 한다고 봤습니다. 90년대부터 문서 확보를 위한 노력이 진행됐고, 최근엔 미 백악관 청원사이트에서 청원 운동을 벌이기도 했지만 민간 차원에선 한계가 있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정부가 최근 미국에 5.18 기밀문서 공개를 공식 요청한 것으로 KBS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이 문제에 정부가 나선 건 처음입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지난 6월 한미정상 회담을 계기로 문서 공개를 요청해달라는 5.18 단체의 요구가 있었다"면서, "정부 라인을 통해 미국에 제안했고, 협의가 진행 중인 것으로 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지난 5월 청와대 시민사회수석실은 5.18 단체로부터 '미 정부 문서 확보에 정부가 나서 달라'는 요청을 받았습니다. 시민사회수석실은 정부가 나설 필요성이 있다고 보고, 5.18 단체의 요구 사안들을 안보실에 전달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 사안을 잘 아는 5.18 단체 관계자는 "회담 기간에 우리 외교 당국자가 미 정부 관계자를 만나 문서 공개를 요청한 것으로 안다"며, "한미 외교당국이 긴밀히 협의 중"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정부 관계자도 미 국무부와 협의 중이라며, "공개 요청할 문서 목록이 나오면 그 기록이 어느 정부기관에 해당되느냐에 따라 미 행정부와 소통해야 할 일이 많을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 "미 국부무 문서가 핵심…행위자 이름도 공개돼야"


...................



http://news.v.daum.net/v/20190723154112185?d=y






추천 2 비추천 0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이슈빠



이슈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알림 모바일 안드로이드에서는 크롬 브라우저를 추천… 쓰레빠관리자 01.23 49570 0 0
90843 [펌] 서울에서 파키스탄 시위대와 인도 여당… 캡틴 08.19 156 1 0
90842 [댓글 읽어주는 기자들]기자가 말하는 김성태… Mobile 08.19 201 0 0
90841 홍콩 170만 시위대.jpg 밤을걷는선비 08.19 336 0 0
90840 [댓글 읽어주는 기자들]당신의 헌금, 나의 … 껄껄 08.19 247 1 0
90839 '한강 훼손 시신' 30대男…숨진 피해자에 … 스트라우스 08.19 245 0 0
90838 모래사장에 ‘똥 기저귀’ 묻고 바닷물에 엉덩… 1 베트남전쟁 08.19 339 0 0
90837 내년 총선은 한일전 RedKnight 08.18 623 3 0
90836 황교안 자료 제출 거부, 2년 전과 판박이.… 당귀선생 08.18 1146 3 0
90835 홍콩 시위 근황..jpg Mobile 08.18 937 4 0
90834 철두철미한 일본의 아베씨가 고심끝에 꺼내든 … CJmedia 08.18 1149 3 0
90833 다시 한 번...만평.jpg 이슈탐험가 08.18 944 3 0
90832 스타벅스 원두빼고 죄다 일본산 재료 담배한보루 08.18 1420 5 0
90831 미스트롯 전국투어 목포 공연 VIP석 논란 3 친일척결필수 08.18 1045 2 0
90830 유니클로 월계점 다음달 문 닫는다 검은안개 08.18 861 3 0
90829 "#Nokorea #한국가지마"···일본 S… 잊을못 08.18 1119 5 0
90828 "아베 '한국, 日취업박람회 재검토하면 韓학… kKkkkKk 08.18 663 2 0
90827 “제주 카니발 폭행 가해자, 기껏해야 집유…… 1 인텔리전스 08.18 1642 2 0
90826 "위안부 몰랐다"… 영화 '주전장' 본 日의… 숄크로 08.18 1323 2 0
90825 일제 상징 전범기, 방콕 시내 점령하다 1 쓰레기자 08.18 1319 4 0
90824 한국 가짜뉴스 법에 반대하는 왜기레기.날치기… 안중근 08.18 1102 5 0
90823 韓학생 걱정하는 Aㅏ베스키 1 애스턴마틴 08.18 1172 1 0
90822 대기업들 조세회피처에 9년동안 600조원 송… 로직 08.18 857 3 0
90821 '패스트트랙 모르쇠' 한국당 어찌하나..경찰… 온리2G폰 08.18 966 3 0
90820 日학자 "갈등의 원인은 한국에..美·中이 중… 김웅롱 08.18 844 1 0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