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빠뉴스



본문

금년 학교 가게될수 있는 첫 재계인사? 그리고 이재용 부회장, 중국에 카드 매각 조짐 등

  • 작성자: 정찰기
  • 비추천 3
  • 추천 92
  • 조회 73659
  • 2016.01.11

 

 

◎ 금년 학교 가게될수 있는 첫 재계인사는?

 

조세포탈, 횡령, 배임 혐의로 기소된 효성그룹 조석래 회장의 1심 선고가 내년 1월 15일로 정해진 가운데, 지난 16일 법원이 CJ그룹 이재현 회장에게 징역 2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한 결과 때문에 효성그룹은 비상이 걸렸다고 함

 

조석래 회장은 지난달 9일 징역 10년과 벌금 3,000억원을 구형당한 바 있음

 

동 그룹은 조석래 회장이 받고 있는 혐의가 CJ 이 회장과 비슷하고, 법원이 중병을 앓고 있는 이 회장에게 실형을 선고한 만큼 조 회장에게도 실형이 선고될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있다 함

금년창립 50주년을 맞이하는 동 그룹은 지난 3분기까지 영업이익 7,546억원을 기록하며 올해 영업이익이 창사이래 처음으로 1조원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는데, 조석래 회장과 장남 조현준 사장에 대한 법원의 1심 선고 공판이 예정돼 있기 때문에 사내 분위기가 어수선하다고 함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실형과 관련해 일각에서는 재판결과가 나오지도 않은 상황에서 일부 언론에서 집행유예를 예상하는 기사들이 나와 부정적인 영향을 끼치게 되었다는 평가도 조심스럽게 제기되고 있어 효성그룹 관계자들도 언론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함

 

대법원 2부는 "이 회장이 일본 부동산 매입 과정에서 저지른 배임행위에 대해 형법상 배임죄가 아닌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을 적용할 수 없다"로 파기 환송했는데, 파기 환송심에서 일부 무죄로 봤음에도 최종 실형이 나온 것은 상고심 재판부가 일부 언론의 집행유예 예상보도에 대해 곱지않은 시선으로 바라봤기 때문이라는 추측도 나오고 있음

 

 

 

 

 

◎ 이재용 부회장, 중국에 카드 매각 조짐... 안방보험 회장과 회동 내용에 관심

 

-지난번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우샤오후이 중국 안방보험 회장의 비밀 회동 당시 삼성카드 매각 문제가 논의됐을 것이라는 해석이 유력하게 제기되고 있다 함. 당초 재계에선 이번 만남이 삼성그룹 사업구조개편작업과 관련이 있을 것으로 봤으나 파악된 여러 정황들로 미뤄봤을 때 두 사람의 회동은 삼성카드 매각협상을 위한 자리가 유력하다는 것임.

-당시 만남에는 김창수 삼성생명 사장과 통역 한 명만 참석했던 것으로 알려졌는데, 이는 삼성카드 지분 문제와 관련됐을 것으로 추측됨. 삼성카드의 지분 구조는 삼성전자가 37.5%, 삼성생명이 34.4%, 일반 주주 27.7%, 이밖에 자사주가 0.4%로 삼성전자와 삼성생명 지분을 합치면 72%가 됨.

-또 당초 이 부회장과 우 회장의 만남 바로 직전 시점에 안방보험 고위인사가 금융위원회 고위인사와 만난 것으로 알려졌는데, 형식은 동양생명 인수에 따른 감사 표시를 위한 예방형식의 자리였다고 하지만 안방보험 고위 관계자는 동양생명 인수에 대해 금융당국에 감사 표시를 하면서 한국 금융시장에 추가 투자 의사를 밝혔다고 함. 구체적으로 삼성카드를 밝히지는 않았으나 이 두 가지 정황 속에서 이번 만남이 삼성카드 인수를 위한 포석이었다는 해석이 힘을 얻고 있다 함. 이 부회장과 김창수 사장이 삼성카드의 70% 넘는 지분의 결정권을 가졌기에 그 자리에 참석했다는 것임.

-특히 이 부회장은 카드사업에 대해 부정적인 인식을 갖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는데, 삼성전자를 포함해 분기에 수조원씩 영업이익을 내는 삼성그룹이 연간 1 천억~2 천억원의 이익을 보자고 그룹 이미지에 부정적인 사업을 계속 안고 가야 하느냐에 대한 근본적인 회의가 있다는 것임. 반면 안방보험이 인수한 동양생명은 오프라인 영업망 부족이 약점으로 꼽히는데, 카드사 인수를 통해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는 것으로 관측됨. 체크카드와 법인카드를 제외하고 삼성카드의 순수 신용카드 회원수는 약 830 만명 정도인데, 이 고객 데이터베이스를 활용한 보험 영업이 가능할 것이라는 게 업계의 해석임.

-한편, 매각 예상가는 현재 삼성카드의 시가총액이 약 3 조 6000 억원 정도인 것을 감안하면 지분 72%의 가치는 약 2 조 6100 억원 정도가 되고 여기에 경영권 프리미엄을 얹으면 가격은 3 조원에 좀 더 가까이 올라갈 것으로 관측됨. 하지만 안방보험이 지분 전체를 인수하지 않고, 삼성전자 지분 37%를 포함해 경영권을 확보할 수 있는 50% 정도만 인수한다면 2 조원 정도면 인수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함.

 

 

 

 

◎ 장승준 MBN 사장, 경영승계 힘 받을 전망

 

-장대환 매경미디어그룹 회장의 부인 정현희씨가 지난달 27 일 정진기언론문화재단 이사장에 취임하면서 입사 8 년만에 mbn 사장으로 승진한 아들 장승준의 경영승계에 더욱 속도가 붙을 것이라는 전망이 대두됨.

-이는 정진기언론문화재단이 매일경제를 고리로 MBN, 매경닷컴 등을 지배하고 있기 때문임.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정진기언론문화재단은 매일경제신문 주식 321 만 3000 주(46.5%)를 소유한 최대주주이고 또 매경은 MBN 과 매경닷컴 지분을 각각 12.63%, 36.93%씩 보유해 1 대 주주임.

-정진기언론문화재단은 고 정진기 매경 창업주의 부인인 이서례 여사가 이사장을 맡고 있었다가 이번에 딸인 정현희씨가 넘겨받게 된 것임.

 

 

 

 

 

◎ 롯데, 박원순 시장 상량식 참석에 ‘안도’

 

-지난 22 일 롯데월드타워 상량식에 박원순 서울시장이 참석해 눈길을 모음. 지난 3 월 열린 롯데월드타워 100 층 돌파 행사에 불참했던 모습과 다른 행보를 보였기 때문인데, 이는 100 층 돌파행사 당시엔 제 2 롯데월드 관련 안전 문제가 박 시장의 행사 참석에 걸림돌로 작용했지만 이미 재개장이 승인되고, 주차제도까지 완화된 상태에서 박 시장의 부담이 덜어졌기 때문으로 보임.

-롯데 안팎에서는 이에 따라 준공까지 약 1 년여 남은 롯데월드타워에 대한 각종 규제 완화와 최종 인허가에도 긍정적인 효과가 있을 것이란 분석이 나오고 있다고 함. 그동안 롯데그룹은 서울시가 롯데월드몰 개장과 통제, 재개장을 놓고 안전 문제 등을 이유로 임시사용 승인과 취소를 반복해 애를 태운 상황임.

-이런 가운데 지난 100 층 돌파 행사에 안전 문제를 이유로 박 시장이 참석하지 않으면서 롯데그룹의 긴장감은 최고조에 달했었는데, 그러나 서울시가 각종 역학조사와 롯데그룹에서 제출한 안전진단 등을 토대로 롯데월드몰 재개장을 승인하고, 주차제도 완화까지 해주면서 롯데그룹은 한시름 놓게 됐고 이런 가운데 박 시장이 이번 행사에 참석하면서 향후 추가 제재완화가 이뤄질 수 있다는 기대감도 생겨나고 있다 함.

 


 

<이 칼럼 및 기사는 커뮤니티 쓰레빠닷컴에서 선정된 회원들이 직접 작성한 글입니다.

 

퍼가실 경우에는 동의없는 수정은 삼가시고, 출처 URL (threppa.com/~)을 포함하여 주세요.>


추천 92 비추천 3

   

찌라시, 이재용, 효성, 기업 찌라시, 정계, 재계, 조석래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lose]

댓글목록

18mm님의 댓글

  • 쓰레빠  18mm
  • SNS 보내기
  • 조석래 회장 한번 터질줄 알았지..
0

이거시호구경제님의 댓글

  • 쓰레빠  이거시호구경제
  • SNS 보내기
  • 근데 삼성은 왜 계속 팔기만 하나요?
0

삼성빠님의 댓글

  • 쓰레빠  삼성빠
  • SNS 보내기
  • 이재용 부회장의 사업 스타일이라고 합니다. 되는 것만 몰아서 가고 나머지는 분리 사업으로 할 것 같네요.
0

계란후라이님의 댓글

  • 쓰레빠  계란후라이
  • SNS 보내기
  • 제2롯데가 결국 다 올라가는구나....
0

바로가기님의 댓글

  • 쓰레빠  바로가기
  • SNS 보내기
  • 이런 정보 공유 감사ㅎㅎㅎ
0

높은꿈을향해님의 댓글

  • 쓰레빠  높은꿈을향해
  • SNS 보내기
  • 뭐야? 박원순은 왜 저기 참석하는건가?
1

나욱함님의 댓글

  • 쓰레빠  나욱함
  • SNS 보내기
  • 이재용의 행보를 보면 왜 이건희가 아직 죽지 않고 있는지를 알수 있다. 삼성은 망하기 전에 이부선으로 갈아타야된다.
0

블랙잉어빵님의 댓글

  • 쓰레빠  블랙잉어빵
  • SNS 보내기
  • 오~호 재계소식 재미있네요.
0

Dustkey님의 댓글

  • 쓰레빠  Dustkey
  • SNS 보내기
  • 헬게이트 제2롯데가 드디어 완공이 되는구나. 박원순까지 참석하다니 비리가 있는건 확실하네
0

아놀드레이몬드님의 댓글

  • 쓰레빠  아놀드레이몬드
  • SNS 보내기
  • 제2롯데 타이타닉 음모론처럼 무너질까?
0

Am형인간님의 댓글

  • 쓰레빠  Am형인간
  • SNS 보내기
  • 이재용은 도대체 뭘 남길까?
0

트리오렌지님의 댓글

  • 쓰레빠  트리오렌지
  • SNS 보내기
  • 박원순도 안전하지 못하다고 판단한 제2롯데가 완공되고 거기에 참석까지 하는걸 보면... 대선주자 되긴 글렀네
0

순수한쓰레기님의 댓글

  • 쓰레빠  순수한쓰레기
  • SNS 보내기
  • 결국 제2롯데가 완공되는군요
0

서정님의 댓글

  • 쓰레빠  서정
  • SNS 보내기
  • 이런 정보 좋음ㅋㅋ
0

벨로스터깡통님의 댓글

  • 쓰레빠  벨로스터깡통
  • SNS 보내기
  • 삼성의 주력사업 집중은 좋은데 주력사업도 그닥 잘하는것처럼 보이지도 않고..
0

딱쿠님의 댓글

  • 쓰레빠  딱쿠
  • SNS 보내기
  • 잘봤습니다^^
0

자전차님의 댓글

  • 쓰레빠  자전차
  • SNS 보내기
  • 효성도 분위기 난리나겠구만
0

EmpireDevil님의 댓글

  • 쓰레빠  EmpireDevil
  • SNS 보내기
  • 솔직히 조석래 차례가 왔다고 아니 사실 이미 왔어야하는데.. 아마도 가지 않을까 싶음
0

somethingdrew님의 댓글

  • 쓰레빠  somethingdrew
  • SNS 보내기
  • 효성 학교 가려나? 어찌어찌해서 병원서 때울꺼 같은디
0

일탕소탕님의 댓글

  • 쓰레빠  일탕소탕
  • SNS 보내기
  • 헬게이트가 100층을 돌파했네요.
0

찬물골님의 댓글

  • 쓰레빠  찬물골
  • SNS 보내기
  • 삼성은 정말 위태위태해 보이네요. 뭐 주력으로 하는지 알수가 없네
0

안절부절님의 댓글

  • 쓰레빠  안절부절
  • SNS 보내기
  • 잘 봤습니다. 감사합니다. ^^
0

비단장수왕서방님의 댓글

  • 쓰레빠  비단장수왕서방
  • SNS 보내기
  • 조석래는 이미 너무 늦지 않았나요?
0

똑바로살자님의 댓글

  • 쓰레빠  똑바로살자
  • SNS 보내기
  • 삼성은 계속 이재용으로 밀어부치는건가? 이부선이 훨 나아보이는데...
0

porshe324님의 댓글

  • 쓰레빠  porshe324
  • SNS 보내기
  • 제2롯데를 막았어야되는 박원순이 저기 참석을 하다니... 좀 실망스럽네요.
0

션솨인님의 댓글

  • 쓰레빠  션솨인
  • SNS 보내기
  • 재계소식도 나름 재미있네요.
0

마퀸님의 댓글

  • 쓰레빠  마퀸
  • SNS 보내기
  • MBN의 세습 보소 ㅋㅋㅋ
0

아우리앨님의 댓글

  • 쓰레빠  아우리앨
  • SNS 보내기
  • 저번에 CJ 실형나왔을때 CJ분위기 장난 아니었다고 하던데 효성도 초상집이겠네요.
0

엘리뇽님의 댓글

  • 쓰레빠  엘리뇽
  • SNS 보내기
  • 잘 봤습니다.
0

박뽕박봉님의 댓글

  • 쓰레빠  박뽕박봉
  • SNS 보내기
  • 삼성카드가 요즘 혜택을 줄이고 있던데 매각하려고 그랬던건가?
0

잉게총괄님의 댓글

  • 쓰레빠  잉게총괄
  • SNS 보내기
  • 삼성은 전자빼고 다 팔아먹을 생각인가?
0

BOSS8510님의 댓글

  • 쓰레빠  BOSS8510
  • SNS 보내기
  • 재계 소식 잘 봤습니다. ^^
0

쾌걸조루님의 댓글

  • 쓰레빠  쾌걸조루
  • SNS 보내기
  • 이건희가 그래도 아들이라고 이재용한테 물려줬나본데 이재용이 진짜 '마이너스'의 손이라고 유명하다던데 삼성 큰일이야...금수저가 아버지 회사 물려받은거지만 망하면 우리나라가 흔들흔들하니...지금이라도 이부선한테 주는게 맞지않을까?
0

쓰레빠뉴스



쓰레빠뉴스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쓰레빠 슬리퍼
523 민족주의에 대한 흔한 오해에 대해 풀어봅니다… 14 그렇구나 02.06 33062 30 0
522 [2016년 2월 찌라시] 유명 연예인 5명… 37 찌라시 02.04 735038 105 0
521 국민연금 비판글. 국민연금은 태생적으로 잘못… 28 산업은행 02.03 50749 78 4
520 오늘 더민주에 영입된 조응천은 누구? 정윤회… 30 미스터메스터 02.02 80116 65 3
519 [2016년 2월 찌라시] 유명 영화감독과 … 35 찌라시 02.01 542527 98 1
518 [걸그룹 찌라시]유명 다섯 걸그룹에 대한 소… 28 연예부 01.30 641389 75 0
517 [삼성 찌라시]끊이지않는 삼성 계열사 매각설… 20 삼성빠 01.28 207735 67 0
516 이재명시장 셋째형 부부 만행 클라스-이재명 … 32 도적정치타파 01.27 276510 94 4
515 프로듀스 101 플레디스 김민경 과거 논란!… 26 연예부 01.26 252483 87 0
514 대한민국 성범죄 양형이 유독 낮은 이유 18 힙합의신발 01.25 71678 52 0
513 [2016년 1월 찌라시]응답하라 1988 … 40 찌라시 01.23 593938 93 18
512 우리 건설현장은 왜 청년 일자리의 무덤이 됐… 20 저격수다 01.22 48943 40 6
511 막 내린 부동산 불패신화, 삼성도 부동산을 … 25 Ted77 01.21 86519 66 13
510 [약혐]피의 연쇄살인마-리차드 트렌튼 체이스… 8 살인의추억 01.20 75272 16 0
509 [받은글] 김무성 마약사위 umf 레이브파티… 33 증권가늬우쓰 01.20 275193 96 0
508 쯔위 사태 정리. 현재 대만변호사의 JYP … 23 연예부 01.19 90952 73 0
507 갈수록 늘어나는 자식 살해. 존속 살해보다 … 36 사회부기자 01.18 47192 107 0
506 북풍의 시발점이 된 아웅산 폭파 테러 의문점 20 darimy 01.16 43868 33 2
505 돌직구를 날리던 백악관 할머니 기자가 청와대… 24 쓰레기자 01.15 57618 75 0
504 마하트마 간디 그는 과연 존경 받을 인물인가… 20 18딸라 01.14 98525 48 3
503 스폰서 제안 폭로한 타히티 지수. 연예계 스… 30 연예부 01.13 176390 96 0
502 [받은글] 구정 전후로 대규모 부도설과 부도… 14 makenewss 01.12 119736 24 0
501 금년 학교 가게될수 있는 첫 재계인사? 그리… 33 정찰기 01.11 73664 92 3
500 탈옥 6달만에 검거된 마약왕 호아킨 구스만은… 16 Dellc 01.09 64001 34 0
499 지금껏 밝혀지지 않은 엄청난 종교 이야기 18 로마다스터 01.08 157677 46 13

 

 

컨텐츠 상단으로 이동